[콜오브듀티 : 블랙옵스 3 프리뷰] 트레이아크의 귀환 (6243) PC/온라인 프리뷰 (2014 ~ ??? )

1436405611808.jpg
콜오브듀티 블랙옵스III 
 
(Call of Duty: Black Ops III)
11월 6일 발매 예정 /기종 : PC, PS3/4, XBOX 360/one

전작에 이어 달라진 블랙옵스 3번째 시리즈

▲콜오브듀티: 블랙옵스III 런치 트레일러

블랙 옵스 III는 전작과 다르게 더욱 발달된 기술로 개량한 무장된 병사로 게임을 진행한다. 특히 이전 작과 다르게 달라진 전투 시스템은 미래 SF영향을 받은듯, 색다른 재미와 맛으로 보장된 모습을 보인다. 현대와 다르게 미래지향적으로 진보된 무기는 특이하면서도 제작진만의 상상력이 더해진 느낌을 전해주고, 미래의 모습을 담고 있지만 그 미래는 암울하며 분열되고 심오한 세계에서 자신의 전투력을 강화한 병사들로 구성된다. 각 병사는 몰입도 높고 뒤틀린 스토리를 따라 힘겨운 결정을 내리는 등 전작 블랙옵스2의 엔딩이 멀티 엔딩인 것 처럼 이번 작품도 게이머의 선택에 따라 운명이 바뀔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전작들과 차별화된 캠페인

1883801651_35071694_1430064821-quad-tank.jpg

엑티비전의 산하 스튜디오 이며 콜오브듀티의 제작을 담당하고 있는 콜오브듀티 3대 제작사중 하나인 '트레이아크'는 다른 스튜디오와 다르게 독특한 방법으로 게임에 부각시켰다. 일단 멀티플레이어와 좀비 모드로 검증된 네트워크 및 소셜 시스템을 활용한다. 최대 4인까지 CO-OP(협동 플레이) 캠페인을 제공하면서, 콜 오브 듀티의 소셜 게이밍 체험을 한층 더 발전시켰다.

협동 플레이 및 리플레이성을 겨냥하여 디자인된 캠페인에서는 콜 오브 듀티 시리즈의 트레이드 마크인 극적인 모든 게임플레이 순간들에 직면할 뿐만 아니라, 새로운 오픈 에리어 아레나 스타일의 게임플레이 요소를 기반으로 매번 다른 전략으로 접근할 수 있는 등 색다른 방법으로 혼자 즐기는 캠페인이 아니라 최대 4명까지 즐길수 있는 캠페인을 통해, 색다른 재미를 줄 예정이며, 특히 이번 작은 소셜 기능을 반영하여, 게임의 진행에 따라 쌓여가는 레벨 업 시스템을 기반으로 무기, 탄환에서부터 능력, 의상까지 모두 커스터마이징 가능하며, 달성 요소들을 달성하며 목표의식이 강한 캠페인 체험을 만들 것으로 보고있다.


전작에서 소셜연동으로 발전한 멀티플레이

Black-Ops-3_Stronghold_Broken-Arrow_WM.jpg

블랙 옵스 III에서는 새로운 탄력 기반 운동 체계를 선보인다. 플레이어는 절제된 쓰러스트 점프, 슬라이드, 벽타기 등의 기술을 다양하게 조합하여 무기에 대한 조작감을 잃지 않으면서도 정확하고 물 흐르는 듯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구사할 수 있다. 각 맵은 새로운 운동 체계를 감안하여 기초부터 다시 디자인 되었으며, 기존 스타일의 움직임뿐만 아니라 진보된 전략과 움직임을 모두 성공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기존 스타일은 물론 새로운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전략을 구사할 수 있으며, 새로운 스페셜리스트 캐릭터 시스템의 도입으로 전장에서 단련한 특정 능력과 무기의 레벨 업이 가능하다


보조 컨텐츠에서 또다른 메인 컨텐츠로! 좀비모드

최초로 좀비 모드를 콜오브듀티에 이입한 트레이아크의 콜오브듀티는 진짜 트레이아크의 콜오브듀티가 아닐 것이다. 특히 이번 블랙옵스3에도 여전히 등장하는 좀비모드, 하지만 이번에는 평범한 좀비모드와는 다를것으로 보인다. 기존 시리즈에서 보너스 개념으로 제공되었던 좀비 모드는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이번 작에서는 하나의 메인 모드이자 또 다른 콜 오브 듀티로 완전히 독립된 느낌의 플레이를 제공한다는 언급을 하였다. 인기에 힘입어 보조 컨텐츠로 선보였던 블랙옵스 III의 좀비 모드는 역대 시리즈 중 가장 완성도가 뛰어난 콜 오브 듀티 버전의 좀비 모드로써, 색다른 재미를 보여줄지 기대를 하고 있다.

CALL OF DUTY: BLACK OPS III는 오는 2015년 11월 6일 발매 예정이다.
발매 기종은 
PC / XBOX 360 / PS3 / XBOX ONE / PS4 이다.

By WATAROO

포스트.jpg

▲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TAG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회원 가입후에 사용 가능합니다

[회원가입]

같은 분류 목록

이 블로그의 월간 인기글

이 분류에 다른 글이 없습니다.

profile나는 달린다 

방문자수 페이지뷰
586 오늘 3,855
485 어제 3,780
1,754,307 전체 13,066,800

온라이프존 메뉴

복귀를 염두에 두고 게임만 삭제한다.
bar
91 (65%)
아이템정도만 처분하고 뜬다.
bar
22 (15%)
캐릭터정도는 삭제해야 접는 것이다.
bar
5 (3%)
어떠한 여지도 남기지 않게 계정까지 삭제!
bar
12 (8%)
기타
bar
8 (5%)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