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월 5일 출시, 출시한 첫날부터 플레이 시작해서 지금까지 약 50일 동안 꾸준히 플레이해온 근황입니다.

참고로, 어떠한 과금도 하지 않은 무과금 계정입니다. 제대로 플레이하지 못한 날에도 출석체크만은 한번도 빠지지 않고 했습니다.


[s]1.jpg

▲ 타자 라인업

선호구단은 한화이며, 가능한 한 한화선수로 로스터를 짜려고 했지만 아직까지 완성하지 못하고 세트덱 스코어 108에 머물러 있음. 참고로 세트덱 스코어는 선호구단 선수를 라인업에 넣을수록 상승하며 일정 스코어마다 보너스 스탯이 추가됨.

선수단 총 오버롤은 76.6인데, 내가 이정도니 아마 정말 꾸준하고 효율적으로 플레이한 무과금 유저라면 오버롤 80 근방까지 맞출 수 있었으리라 봄. 오버롤 80이상이면 아마 대부분 과금 유저일거라고 추측. 또, 85근방 이상이며 핵과금러 아닐까도 추측해봄.


[s]3.jpg

▲ 최고 타자

지난번 특별 스카우트 뽑기 중 80번 뽑으면 확정으로 주는 시그니처 카드를 얻어서 바로 팀 내 최고 타자로 등극. 참고로 시그니처 카드는 이 게임 최고 등급의 카드로써 아무 때나 뽑을 수 있는 것도 아님. 언제 돌아올지 모르는 특정 기간이 있는데 무과금 유저는 어쩔 수 없이 게임플레이나 이벤트 등으로 얻는 캐쉬를 모으고 모았다 한번에 질러야 사실상 가능함.

카드를 얻는다고 해도 훈련이나 강화가 최고 등급인 카드인 것만큼 어렵기 때문에 육성도 무과금 유저에겐 힘듦. 고로 길게 잡고 인내를 가지고 육성해야 함. 물론, 스탯은 확실하기에 영입되자마자 즉시 전력감 활용이 가능.


[s]2.jpg

▲ 투수 라인업

플레이 초반에 이벤트로 얻은 류현진 카드가 아직도 1선발일 정도로 투수는 뽑기운이 좀 안좋은 편. 그래도 류현진 카드가 힘든 7강에 성공하면서 여전히 리더이고, 최근 시그니처 카드인 송진우 카드가 정말 운좋게 뽑혀서 라인업에 등극. 하지만 앞서도 말했듯 육성이 힘들어서 아직 오버롤은 크게 높이지 못함.

선발라인업은 그런대로 버티지만, 중간계투 라인업은 뽑기운도 안좋지만 애초에 한화라는 만년 하위팀이라 괜찮은 선수풀 자체가 없기에 오버롤을 올리기 힘듬. 그래서 무려 2성짜리 선수를 두명이나 사용하고 있으며 강화로 버티는 중.


[s]4.jpg

▲ 최고 투수

팀 마운드의 얼굴이라 가장 육성에 공을 들이는데, 한화에는 시그니처 등급 말고는 5성급 투수가 없기에 류현진 카드는 육성에 공들일 가치가 있음. 그나마 최근 7강에 성공해서 잘 써먹고 있음. 오버롤 90이상을 만들어주고 싶지만 무과금의 현실상 세트덱을 더 올리지 않는 이상 당분간은 힘들 듯.


[s]7.jpg[s]8.jpg

▲ 플레이이력

지금까지 플레이한 각종 기록을 확인할 수 있는 기능도 있는데 그냥 참고용. 개인적으로 타격은 직구에 타이밍을 잘 못맞추는 경우가 많은 것 같음. 


[s]9.jpg

▲ 실시간매치

다른 유저랑 직접 투구, 타격 대전을 펼칠 수 있는데, 과금에 의한 육성이 전부가 아니라 컨트롤도 중요하기에 자신보다 낮은 오버롤의 유저에게 질 수도, 자신보다 높은 오버롤의 유저에게 이길 수도 있는 나름 스릴있고 흥미진진한 컨텐츠 아닌가 싶음. 

개인적으로 나보다 높은 오버롤의 유저와 대전을 할 땐 좀더 집중하고 이길 땐 기분이 좋은 걸 느낌.


[s]10.jpg

▲ 클럽

플레이 초기에 캐쉬까지 낭비해가며 만든 클럽인데, 완전 망함. 나와 이미 오래 전에 접은 듯한 클럽원 단 두명으로 유지중.

클럽원이 많을수록 출석체크시 보상이 좋아지는데, 보상에 연연하지 않는 분이라면 가입 환영!


[s]5.jpg

▲ 득템1

플레이 초기 때 10회짜리 고급뽑기에서 한방에 5성짜리가 무려 3명이 나와서 대박났던 상황. 물론, 이 뽑기에서 운을 다 써버렸다는 건 이후에 알게 됨.


[s]6.jpg

▲ 득템2

최근에 특별 스카우트 뽑기, 그것도 하루에 한번 무료로 해주는 뽑기에서 딱 나와버린 그것. 참고로 특별 스카우트 뽑기는 40회차에 구단 랜덤으로 시그니처 주고, 80회차에 선호구단 시그니처를 줌. 


이상, 이 게임을 계속 플레이하게 된다면 나중에 또 한번 근황을 알리겠습니다.

<끝>

Comment '2'
  • ?
    완소마키 2022.05.24 12:25
    와, 많이 키우셨네요. 저는 초반에 하다가 흥미가 떨어져서 접었다는...
  • 9timez 2022.05.27 16:48
    #완소마키
    저도 처음엔 그냥 그랬는데 스포츠 게임 오래해본 적이 없어서 이번엔 좀 길게 잡고 해보자는 생각으로 해봤는데 재미가 좀 붙더라구요.

게임갤러리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20 / 댓글 작성: 2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그외 [공지] 제목 앞에 말머리로 게임명을 입력해주세요. 온라이프 04.25 254131
59120 모바일게임 [리니지2M(크로니클 VII)] 파괴된 오만의 탑 소개 입니다! 치즈꾸덕 06.05 953
59119 패키지게임 [바이오하자드 4 리메이크] 발표 트레일러 WATAROO 06.05 668
59118 모바일게임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서머너즈워 IP의 신작MMORPG 크로니클 사전예약 우유킬러 05.31 836
59117 모바일게임 [워킹데드 올스타즈] 사전예약 시작했네요 얍얍 05.30 676
59116 패키지게임 [피파22]지금 스쿼드 WATAROO 05.30 758
» 모바일게임 [컴투스프로야구V22] 출시 첫날부터 지금까지 무과금 플레이 근황 2 9timez 05.22 3497
59114 패키지게임 [피파22] 공짜 키 받고 즐겨본 피파22 2 WATAROO 05.13 810
59113 모바일게임 [합성소녀] 소식입니다. 구름나래 05.02 951
59112 모바일게임 [꽃미남 왕자] 각양각색의 왕자들과의 사랑이야기 버스카 05.02 825
59111 모바일게임 [컴프매] 지금이 딱 새로 시작하거나 복귀하기 좋네요 린드리비버 04.20 904
59110 그외 [노스테일] 여 주술사 SEO516 04.16 1283
59109 패키지게임 [엘든링]도전과제 올클 WATAROO 04.15 973
59108 모바일게임 [여신위기] 구글플레이 스토어 진출 구름나래 04.08 1017
59107 모바일게임 [컴프야2022] 컴프야 7주년 이벤트 너무 혜자롭네요 린드리비버 04.07 830
59106 모바일게임 [마법스크롤 상인 지오] 네이버 웹툰 원작 모바일게임으로 재탄생 엄앵란콧구멍 03.25 1034
59105 모바일게임 [별이되어라2:베다의 기사들] 2차 티저영상 공개 엄앵란콧구멍 03.24 1408
59104 모바일게임 [EGON] 에곤 출시예정입니다. 구름나래 03.22 1869
59103 온라인게임 [한게임 테트리스] 30주년 기념 미공개 영상 파이어칸 03.22 1155
59102 패키지게임 [엘든링] WATAROO 03.14 1254
59101 온라인게임 [넷마블 테트리스] + 테트리오 스킨 파이어칸 01.09 21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58 Next
/ 2958
PC
bar
6 (31%)
모바일
bar
2 (10%)
콘솔
bar
0 (0%)
PC+모바일
bar
2 (10%)
모바일+콘솔
bar
1 (5%)
콘솔+PC
bar
0 (0%)
PC+모바일+콘솔
bar
1 (5%)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