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4007 추천 1 댓글 18
얼마 전, 한 초청 강연에 참석했다가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었다. 마약은 불법, 게임은 합법이라는 말이었는데, 이것이 무슨 이야기인고 하니 둘다 중독성이 있는데 하나는 법에 걸리기 때문에 공공연히 홍보행위를 할 수 없지만 게임은 합법적이어서 대형 일간지에 광고를 해도 상관이 없다는 것이다. '약팝니다.'라고 광고를 하나 내는 순간 당신은 졸지에 마약상으로 낙인찍힐 것이다.

비슷한 예로 소비자의 중독성을 이용하여 사업을 벌이고 있는 담배회사는 담배곽에 반드시 담배의 유해성을 명시해야만 한다. 하지만 게임은 그럴 필요가 없다. 그러고보니 둘다 똑같이 소비자의 중독성을 이용한 장사인데 좀 불공평해 보이기는 하다.

잘 알다시피, 게임은 게이머들의 중독성을 유발하기 위한 여러가지 장치를 마련해둔다. 그것은 영화에서의 흡인력있는 스토리와 비슷하다. 시놉시스를 읽는 것 만으로도 '이 영화 꼭 봐야겠다'라는 느낌이 들게끔하는 영화가 있다면 겉포장만 보고도 '재미있겠다'라고 생각되는 게임이 있다. 하지만 그것만으로는 부족하다.

올드보이에서 오대수가 옥상에서 풀려나는 장면에 이르러 관객들은 이미 영화가 주는 재미에 푹 빠져들게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왜 풀려났는가에 대한 궁금증과 함께 관객들은 풀려난 오대수가 이제부터 무엇을 할까에 촛점을 맞춘다. 게임에서는 초반의 적응기를 지나게 되면 본격적으로 게이머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내용이 나타나게 된다. 이른바 전직이라든지 어디로 가야 무엇을 할 수 있다든지 하는 문제로 그들의 궁금증을 지속적으로 유발시킨다. 영화와 다른 점이 있다면 이러한 궁금증은 불과 수 시간만에 끝날 문제가 아니라는 것이다.

게임은 영화와 달리 게이머에 따라 수 십 시간 혹은 수 백 ~ 수 천시간에 걸친 플레이타임을 가진다. 이러한 긴 시간 동안 지속적인 흥미를 불러일으킬 수 있을만한 장치는 꼭 필요하다. 특히 온라인 게임의 경우는 그 필요성이 두드러진다. 1회성 패키지 게임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게이머를 끌어모아야하기 때문이다.


중독성이 있는 기호식품인 담배는 매체에 광고를 게재할 수 없다


어떤 온라인 게임은 아이템의 희소성으로 게이머를 중독시키고자 노력한다. 여기에서 중독이란 담배에서의 그 중독과 같은 의미이다. 이때 게이머는 부지불식간에 게임의 재미라기보다는 중독성의 노예가 되는 경향이 다분하다. 물론 이때 게이머의 행동은 담배를 끊지 못하는 흡연자의 그것과 유사하다.

한편, 아이템의 희소성 외에 다양한 컨텐츠로 게이머들을 지속적으로 붙잡아 두는 형태의 게임도 있다. 이런 방식의 게임은 게이머들의 흥미유발은 쉽지만 비교적 중독성이 미약하여 컨텐츠의 질적 악화가 계속될 경우 게이머들이 쉽게 떠나버리는 단점이 있다. 최근 이용자가 급격히 줄고 있는 와우의 경우가 그 실례로 대부분의 경우 만렙 컨텐츠의 부재를 그 원인으로 꼽고 있다.

사실, 이러한 중독성을 유발하는 장치들의 폐해는 익히 잘 알려져있다. 그것을 폐해라고 부르기가 조금 모호하지만 게임 아이템의 거래는 이미 엄청난 규모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중독의 피해자인 이른바 온라인 게임 폐인들을 찾아보기란 어렵지 않다.

특히 게임 폐인들에 관하여 PC방 업주들은 거의 대부분 공통적인 부정적인 의견을 보인다. 그들 대부분이 직업전선에서 뛰어야 할 20~30대의 청년들임을 감안할 때 국력의 낭비가 아니냐는 것이다. 물론 실업문제와도 맞물려 있지만 그들 대부분은 적극적인 구직활동을 하지는 않아보인다.

어떻게 보면 담배보다 중독성이 강해보이기도 한다. 온라인 게임의 중독성은 정신적인 문제와 맞물려 때때로, 아니 상당부분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는 수준으로까지 발전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러한 중독성을 지적하는 목소리는 크지 않다. 그것은 IT 산업 육성을 위한 국가의 태도와 맞닿아 있지 않나 싶다.

마약은 불법이다. 담배는 담배곽에 그 폐해를 자세히 설명한다. 하지만 온라인 게임은 'OO세 관람가'라는 등급만 표시될 뿐이다. 세가지 모두 중독성을 유발한다는 공통점을 가진다. 하지만 그 중 합법적으로 광고를 할 수 있는 것은 게임 뿐이다. 이제는 게임의 중독성에 대한 논의가 경제논리에 묻히지 않고 좀 더 생산적으로 진행되어야 한다고 본다. 하다못해 담배처럼 몇 마디 문구라도 적었으면 좋겠다.



[온라이프21 객원기자 '황성철']
가끔 삐딱하게 보면 세상이 달라 보인다.



Comment '18'
  • ?
    올드 2005.04.02 18:04
    담배는 돈되고 게임은 돈안된다.

    물론 기준에 따라서 달르다...
  • ?
    UMC 2005.04.02 18:10
    담배도 돈안돼는대 -_- 잘팔리는것만팔리고 안팔리는거 드럽게 안팔림(저희집이 담배파는지라..)그래서 -_- 구린건 아예안갔다놈 1년에
    한번 사러올까말까...

    제제를가하면 이미 중독돼버린것들이 난리 부루스를 추기때문에

    -_- 힘들듯 지금 술안판다고하면 아마 나라가 망할듯 -_-;;;;;

    조절이필요한대 실행하기 힘든거저 ~_~:;;
  • ?
    아파 2005.04.02 19:08
    담배로 매달 10만원 이상 씩 빠저나가는데
    이게 보험이라면 모를까
  • ?
    바버바버 2005.04.02 19:37
    헥 담배 .. 담배 담 배 . .무섭다
  • ?
    고양이의꿈 2005.04.02 19:46
    오랜만에 괜찮은 글을.. 하지만 과연 게임은 어떤식으로 그 유해성을 알려야 할지.. 담배도 그렇듯이 나이 불문하고 중독되니.. 이 게임은 중독성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라고해도.. 하루 1시간씩 하라고 해도 중독은 되는법.. 이구구..
  • ?
    몬라이프 2005.04.02 20:46
    이거보니 갑자기 담배가 땡기는군.....휘리릭..담배피로 가야쥐 ㅋㅋ
  • ?
    신쿠 2005.04.02 23:39
    훔냥...담배도몸에해롭고...게임도..장시간플레이하면 몸에해롭고.......그래도 게임은..학생때는 플레이시간이 많코..어른대면...
    사회생활도해야하는데.. 그다지 지적할필요가..오히려담배는 생명과도 직결대는 문제가 많찬아요 -_-....더큰문제는 - _ -..게임을하면서...담배와커피를마신다 -ㅇ-....
  • ?
    qkjwfl 2005.04.03 00:41
    일도 많이 하면 몸이 상한다...

    밥도 많이 먹으면 소화가 안된다..

    술도 많이 마시면 몸이 나빠지고

    친구를 많이 만나고 다녀도 돈이 께지고 시간이 깨진다..

    공부를 많이 하면 눈이 나빠지고 몸도 약해진다

    돈을 많이 벌면 도둑놈이 설친다..

    많이 해서 좋은건 없다..

    중독성이라고??

    애들 딸딸이나 치지 마라고 해라..
  • ?
    死神 2005.04.03 08:53
    조금 억지성이 있는 글 같네요...
    언뜻보면 맞는 듯 하지만, 중독성 이란 한가지 요소만으로, 두 대상을 동격화 시킬 필요가 있나요?
    ...비슷한 점도 여렀 있습니다만...
    게임은 적당히 하게되면, 즐거움과 어느정도 활력(?)을 줍니다만..
    담배는 백해무익. 펴서 좋을것은 하나도 없는 '독극물' 입니다..
    그리고... 온라인 게임의 폐해도, 어느정도 자각이 있는 사람이라면, 모르리래 생각치는 않습니다. 여러가지 언론 매체에서도 열배 스무배 부풀려서 보도하기도 하니까요.

    ※이 코멘드는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태클, 지적은 환영합니다. 욕은 거절합니다. 악플은 무시하지요.
  • ?
    무상 2005.04.03 14:14
    그 중독성으로 인하여
    담배는 직접적으로 인체에 유해하지만
    게임은 운동 부족으로 인한 몸의 약함과 시력 감퇴 등의 간접적인 영향입니다.

    힘들겠지만 운동을 꾸준히 하고 멀리서 컴퓨터를 사용한다면 완벽히 극복할 수 있습니다.

    중독성은 담배, 게임 뿐만 아니라 TV, 책, 운동, 심어지 공부에까지 존재합니다.
    '게임은 재미있다' '공부는 재미없다'는 편견으로 인하여 공부 중독에는 잘 안걸리는 것일 뿐입니다.
  • ?
    빨강망토차차 2005.04.03 16:25
    담배도 마찬가지 아닌가;

    찌꺼기들이 싸인다하지만

    비타x 에서보니깐

    몇달 끊고 열심히하면 완전히 벗어날수 있다고도 그러든데;;? ~
  • ?
    체크메이트 2005.04.04 01:36
    게임보단 담배가 더 ㅡㅡ;;
    담배는 아직 못펴봤지만 게임은 끊어봤거든요;;;;;
    그냥 아 재미없어 하고 지워버리면 되는게 게임
    하지만 담배는 끊으려고하면 금단현상때문에 심한 압박을;
  • ?
    Q뽕단속반Q 2005.04.04 03:06
    담배나 펴야겟다,,,
  • ?
    메기 2005.04.05 11:22
    담배나 게임이나 중독되는건 똑같지 않은가..

    그렇지만 게임과 다르게 담배는 주변사람(담배를피지않는...)

    에게도 피해를 준다는것이다. 물론 -_-피는사람들이 이해할지는

    잘모르겠다..
  • ?
    퀡퀽&#53 2005.04.05 15:21
    잘 봤습니다.
    올리신글이 다 맞는 말인것 같습니다.
  • ?
    지구방위대 2005.04.13 18:57
    담배랑 컴퓨터게임이랑 비교하려면

    어떤개념을 가져야하는거지.. -_-

    요즘 게임도 광고문구뜨던데 장시간플레이는 건강에해로울수

    있습니다 요런거.. -_-

    아무튼 담배와 게임을비교하는 -_- 당신의 논리에

    피를토하오 -ㅠ-
  • ?
    음... 2005.04.14 02:11
    死神님 말씀에 올인.

    기자님 글 적을 소스가 부족하신가요? 어떻게 중독성이라는 단 하나의 주제를 가지고 게임과 담배,마약을 다 엮으시려고 하시는지....
    ------------------------------------------------------------------
    마약은 불법이다. 담배는 담배곽에 그 폐해를 자세히 설명한다. 하지만 온라인 게임은 'OO세 관람가'라는 등급만 표시될 뿐이다. 세가지 모두 중독성을 유발한다는 공통점을 가진다. 하지만 그 중 합법적으로 광고를 할 수 있는 것은 게임 뿐이다. 이제는 게임의 중독성에 대한 논의가 경제논리에 묻히지 않고 좀 더 생산적으로 진행되어야 한다고 본다. 하다못해 담배처럼 몇 마디 문구라도 적었으면 좋겠다.
    ------------------------------------------------------------------

    이 문단이 결론? 결국 하고자 하는 말의 요지가 무엇인지? 담배처럼 게임에도 유해 하다는 문구를 적자?
    지구방위대님과 같이 저도 기자님의 논리에 피를 토합니다. -_-
  • ?
    세피아이 2005.05.06 16:14
    윗분 말씀처럼 담배나 게임만 중독성이 있는게 아니지요 .

    독서나 공부 TV DDR .. - -;; 여러가지 다 중독성이 있습니다 .

    사람에 따라 어디에 중독되기 쉬운지만 다를 뿐이지요 ..

    무엇이든 중독 되면 않좋습니다 ..

    하지만 담배 만큼은 아니겟지요 ..

    담배는 조금만 피워도 인체에 영향을 줍니다 .

    死神님 말씀처럼 담배는 독극물 이지요 ..


    '중독성' ..

    이것 하나만 가지고

    담배와 게임을 동일시 시키긴 힘들지 않나 ...

    하는 생각이 듭니다 ..

시즌1 기획기사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X / 댓글 작성: 0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9 기자수첩 2005년 상반기 게임계 흐름과 하반기 전망 27 OnLife 06.29 6748
118 기자수첩 워록과 배틀필드2, 승자는? 74 OnLife 06.28 7709
117 기자수첩 게임탓하기, 또 시작인가? 67 OnLife 06.20 5465
116 기자수첩 누가 공갈빵을 만드는가? 16 OnLife 06.14 3139
115 기자수첩 길드워, 끼워팔기 논란에 휘말리다. 41 OnLife 05.23 7460
114 기자수첩 군사문화의 잔재, 게임에서는? 14 OnLife 05.18 2392
113 기자수첩 길드워의 흥행 부진, E-스포츠 행보에 난관 32 OnLife 05.10 7998
112 기자수첩 와우 명예시스템 패치, 성급했다. 22 OnLife 05.04 5098
111 기자수첩 게임은 움직이는 거야!! 9 OnLife 04.22 3862
110 기자수첩 무늬만 고운 프로그램들 13 OnLife 04.19 5295
109 기자수첩 똑같은 이야기는 이제 그만 22 OnLife 04.12 6037
» 기자수첩 담배는 안되고 게임은 된다. 18 1 OnLife 04.02 4007
107 기자수첩 희생양에 대한 유감 12 OnLife 03.26 4584
106 기자수첩 오마주와 카트레이서? 48 OnLife 07.29 4658
105 기자수첩 wow, 1.30 패치 20 OnLife 03.24 4785
104 기자수첩 wow, 유료화 첫날... 87 OnLife 01.18 98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특정 장르의 편중화
bar
2 (5%)
과도한 과금 유도
bar
25 (73%)
신선하고 창의적인 국산 게임의 부재
bar
3 (8%)
지나친 정부 규제
bar
1 (2%)
수입게임의 난립
bar
2 (5%)
기타
bar
1 (2%)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