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VR분야 선도하는 ‘EVR스튜디오’, ‘지스타 2016’에서 VR 어드벤처 게임 ‘프로젝트M’ 최초 시연
감성적인 교감부터 스카이다이빙과 같은 체험을 경험할 수 있는 언리얼 엔진 4 기반의 VR게임 
지스타 기간 동안 에픽게임스 BTB 부스에 마련된 체험존에서 즐겨볼 수 있어

VR 분야의 선도적인 글로벌 콘텐츠 기업 ‘EVR스튜디오(이하 EVR, 대표 김재환)’는 오는 11월 17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16’ 에픽게임스 BTB 부스에 ‘프로젝트M(가칭)’의 체험존을 마련한다고 금일(9일) 밝혔다.

‘EVR’은 VR 시장을 겨냥하여 바른손이앤에이와 FXGear가 전략적으로 투자하면서 설립되었다. 글로벌 No.1 VR 콘텐츠 기업을 목표로 성장 중인 기업으로 VR 게임과 VR 솔루션, 그리고 VR LAB 분야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에 ‘EVR’에서 공개하는 ‘프로젝트M’은 강력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하는 인터렉티브 VR 어드벤처 게임이다. 언리얼 엔진 4로 개발 중이며 AI(인공지능)가 탑재되었다. 사용자는 개성 넘치는 다양한 캐릭터들과의 만남을 통해 게임의 세계관과 스토리 전개에 대해 조금씩 알아가게 된다. 이 과정에서 유저는 사랑과 우정 등의 감성적인 교감부터 스카이다이빙과 같은 다양한 경험을 가상 현실에서 체험할 수 있다.

‘EVR’이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프로젝트M’은 언리얼 엔진을 창조한 ‘에픽게임스’의 BTB 부스에서 최초로 체험할 수 있다. 언리얼 엔진 개발자 컨퍼런스 ‘언리얼 서밋 2016’의 기조연설에서 팀 스위니 에픽게임스 대표는 ‘프로젝트M’에 대해 “한국에서 굉장히 인상 깊게 본 VR 프로젝트”라며 “지금까지 본 인간 캐릭터 중 최고였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EVR 관계자는 “지스타 2016에서 EVR이 총력을 기울여 개발 중인 프로젝트M을 공개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프로젝트M 체험 버전을 최초로 외부에 공개하는 만큼 만반의 준비를 다하여 즐겁게 체험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