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소녀함대> 40여 명 미소녀 캐릭터 등장 & 일러스트 및 게임 내 연출 등 완성도 높은 기대작
삼국지 소재 정통 MMORPG <삼국 온라인> 중국 앱스토어 최고 매출 10위권 진입한 성공작

㈜게임펍은 국내에 서비스할 신작 모바일 게임 2종을 공개한다고 1일 밝혔다. 게임펍이 국내 출시를 확정한 모바일 게임은 12월 서비스를 목표로 준비 중인 3D 미소녀 해전 RPG <소녀함대>와 국내 유일 삼국지 소재 정통 모바일 MMORPG <삼국 온라인>이다. 

우선, <소녀함대>는 게이머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40여 명의 미소녀들이 등장해 이들과 함께 짜릿한 Full 3D 해상 전투를 펼치는 게임으로, 미소녀들과의 호감도에 따라 차별화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교감 시스템, 자원 수집은 물론 여러 군단들과 치열한 PVP가 가능한 기지 시스템 등이 눈길을 끈다. 특히, 게임 내 등장하는 일러스트나 연출적인 측면까지 한국 유저들의 성향을 고려해 제작된 만큼 완성도가 높아 미소녀 게임의 새로운 장을 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삼국 온라인>은 지난 6월 중국서 론칭 후 중국 앱스토어 최고 매출 10위권 내 진입해 게임성을 검증 받은 삼국지 배경의 정통 모바일 MMORPG다. 단순히 삼국지 스토리 라인을 따라가는 것에서 벗어나 유비, 관우 등 우리가 알고 있는 영웅들과 함께 전장을 누비며 진정한 삼국지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게임이다. 다양한 던전은 물론, 단순 이동 수단 개념을 벗어나 육성의 즐거움과 수집욕을 자극하는 탈 것 시스템, 진영 간 서버 대전 등 방대한 콘텐츠와 함께 한국 게이머들의 취향을 고려한 고퀄리티의 깔끔한 그래픽이 특징적이다. 

게임펍 관계자는 “올 겨울 론칭할 신작 모바일 게임 2종은 뭔가 색다르면서도 재미있는 게임 콘텐츠를 즐기고 싶어하는 유저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만한 요소들을 두루 갖췄으니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다년간의 모바일 게임 서비스 노하우를 보유한 인력들이 주축이 돼 설립된 게임펍은 2015년 6월 비주류 장르라는 한계를 딛고 함대전투 전략 시뮬레이션 <전함제국>을 성공적으로 론칭시키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전함제국>은 밀리터리 게임으로는 유일하게 2015년 원스토어 및 네이버 앱스토어 베스트 게임으로 선정, 명실상부 최고의 밀리터리 모바일 게임으로 인정받았다. 이후 전 세계 1억 다운로드를 기록한 <소년삼국지>, 디펜스 게임 끝판왕 <손오공디펜스> 등 다양한 모바일 게임을 국내 시장에 선보이며 모바일 게임 전문 퍼블리셔로 자리 잡았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