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오큘러스와 에픽게임스, 오큘러스 커넥트 3에서 오큘러스용 언리얼 엔진 게임 로열티 사실상 무료화
VR게임에서의 언리얼 엔진과 오큘러스는 최적의 조합임을 선언
오큘러스 스토어로 출시하는 언리얼 엔진 VR게임은 매출의 500만 달러까지 로열티 전면 면제
에픽게임스, 오큘러스 전용 VR 게임 ‘로보 리콜’ 최초 공개

언리얼 엔진으로 오큘러스 VR 게임을 준비 중인 개발자들에게 파격적인 희소식이 전해졌다.

세계적인 게임개발사이자 게임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스(https://www.epicgames.com, 대표 팀 스위니)와 가상현실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개발사 오큘러스 VR(https://www.oculus.com)은 캘리포니아 산 호세에서 개최된 오큘러스 개발자 컨퍼런스 ‘오큘러스 커넥트 3(Oculus Connect 3)’에서 오큘러스용 언리얼 엔진 게임과 관련한 로열티 면제 방침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에 따르면, 언리얼 엔진을 이용해 오큘러스 VR 게임을 제작하는 개발사 및 개발자는 오큘러스 스토어를 통해 출시된 언리얼 엔진 4 타이틀 당 매출 500만 달러(한화 약 55억)까지는 언리얼 엔진 로열티를 면제받게 된다. 

지금까지 언리얼 엔진으로 개발된 게임이 상용화됐을 때 분기당 3,000달러 이상의 매출 시 발생되는 5%의 로열티 제도와 비교했을 때 오큘러스용 언리얼 엔진 게임의 경우 사실상 로열티 무료화 혜택을 받는 셈이다.

에픽게임스는 지난 2015년 3월, 누구나 언리얼 엔진 4를 쉽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언리얼 엔진 4 무료를 선언했으며, 이 발표를 통해 AAA급 게임을 개발하는 대형 개발사부터 인디 개발자까지 풀 소스 코드를 포함한 언리얼 엔진 4의 모든 기능을 별도의 구매 비용 없이 이용할 수 있게 된 바 있다.

한편, 에픽게임스는 오큘러스 터치 전용 VR 액션 게임 '로보 리콜(Robo Recall)'을 현장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에픽게임스에서 처음으로 출시한 VR 게임이자 오큘러스 커넥트 2에서 극찬을 받았던 VR 데모 게임 ‘블릿 트레인(Bullet Train)’의 후속작이라 할 수 있는 ‘로보 리콜’은 언리얼 엔진 4가 보여줄 수 있는 그래픽과 퍼포먼스의 한계를 더욱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새로운 오큘러스 터치 컨트롤러에 맞춰 개발된 입력방식을 통한 극한의 아케이드 액션과 전투, 그러면서도 초당 프레임수 90을 보여주는 것이 ‘로보 리콜’의 큰 특징으로, 에픽게임스는 내년 초 오큘러스 스토어를 통해 출시할 예정이며, 오큘러스 리프트 소유자는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오큘러스 VP(Vice President) 네이트 미첼(Nate Mitchell)은 “오큘러스와 에픽게임스는 창업 초창기부터 굉장히 가까운 협업관계를 이어오고 있으며, 이번 발표 역시 이러한 긴밀한 관계가 있기에 가능했다”면서, “Toybox와 Dreamdeck, Farlands, Lost, Henry 그리고 앞으로 출시될 Dear Angelica에 이르기까지 셀 수 없이 많은 프로젝트가 언리얼 엔진으로 개발되고 있는 상황에서 ‘로열티 면제’는 더욱 많은 언리얼 엔진 게임이 오큘러스 스토어에 올라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픽게임스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이번 발표는 VR 게임 시장의 전세계적 확대를 위한 두 회사의 노력의 일환”이라면서, “엔진 자체의 무료화 선언에 이어 오큘러스용 VR게임 제작 시 새로운 로열티 면제 제도 발표를 통해, VR 게임 개발에 있어서 언리얼 엔진이 기술적인 면 뿐만 아니라 사업적으로도 최적인 만큼, 언리얼 엔진으로 더 많은 한국의 VR 게임이 개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