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엠게임, 오는 10월 6일(목)부터 9일(일)까지 열리는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6’ 참여
‘KVRF 2016’ 엠게임 부스에서 현재 개발 중인 5종의 VR, AR게임 시연 버전 체험 가능 
전시회 참여 통해 VR〮AR 접목한 콘텐츠의 산업적인 접근 방법 및 발전 방향 모색 기대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오는 6일(목)부터 9일(일)까지 상암 DMC 누리꿈스퀘어에서 개최되는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6(이하 KVRF 2016)’에 참가해 VR(가상현실)게임 3종과 AR(증강현실)게임 2종을 선보인다고 오늘 4일(화) 밝혔다.

‘KVRF 2016’은 미래창조과학부 주최,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한국VR산업협회 주관으로 엠게임을 비롯해 삼성전자, 오큘러스 등 국내외 VR 콘텐츠 및 디바이스 관련 기업들이 참여하는 전시회다.

엠게임은 ▲80년대 명작 PC게임 ‘프린세스메이커’를 기반으로 개발 중인 ‘프린세스메이커 VR’, ▲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업무 협약을 맺고 진행 중인 ‘우주 탐험 VR’, ▲가상현실에서 플레이어들간에 현실처럼 카지노를 즐기는 게임인 ‘VR 카지노’ 등 3종의 VR게임과 ▲현실 속 주변에 숨어 있는 다양한 증강현실 소환수를 스마트폰을 통해 수집, 육성하고, 전투를 즐기는 ‘캐치몬’, ▲엠게임의 인기 온라인게임 ‘귀혼’의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해 개발한 모바일 AR게임 ‘귀혼-Soulsaver’ 등 2종의 AR게임을 선보인다.

관람객은 ‘KVRF 2016’의 엠게임 부스에서 현재 개발 중인 VR, AR게임 5종의 시연 버전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엠게임의 미래 신성장 동력이 될 VR, AR게임들을 간단하게 나마 대중에게 직접 선보이고자 ‘KVRF 2016’에 참가하게 됐다”며, “국내외 VR 선도 기업들이 모인 전시회 참여를 통해 글로벌 트렌드를 파악하고, VR과 AR등 새로운 기술을 입힌 콘텐츠의 산업적인 접근 방법 및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모색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온라이프]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