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 17주년 기념 이벤트 진행중!


<출처> 다음 아고라 - 화장실에 소변기 칸막이를 설치하면 어떨까요?아유~ 춥다 추워.. 벌써 가을이 지나가고.. 조금씩 겨울이 오나봅니다.. 하루에도 몇 번씩 가는 학교 화장실에 저는 이런 생각을 해 본적이 있었습니다.



몇 년전에 제가 중학교 다닐때 소변이 너무 급해서 화장실에 들어가서 시원하고 누고 있을때.. 갑자기 청소하시는 아줌마가 들어와서 너무 난감했습니다. (학생들 수업 끝나고 청소해주시면 좋을텐데 말이죠.) 그래서 바로 보고 나왔죠..



현재 제가 다니는 고등학교는 청소하는 아줌마를 쓰지 않고 학생들이 직접 청소하기 때문에 큰 신경은 쓰지 않지만..가끔씩 여학생들이 들어와서 조금 난감할 때가 있습니다.



개방된 소변기다 보니 피치 않게 남의 물건을 보게 되거나 보여지게 되어 민망한 경우가 많이 발생하여 서로 불편함을 끼치게 많은 불편함을 주게 되는데요.



남자는 밖에서 서로 얼굴 보며 일보고 여자는 개인공간 만들어줘서 일봐야 하는 이유가 있나요? (학교가 아닌 다른 공중화장실에서도 말이죠.)



모두 다 같은 사람이기 때문에 서로의 개인의 영억을 침범하면 수치심을 느낄수 있고, 가끔씩 화장실 문이 열려 있으면 안에서 화장실이 훤히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요. 여자들이 보기에 매우 민망할 것 같습니다.. 말로만 양성평등.. 나의 권리를 외치기 보다는 학교측에서나 다른 외부의 공중화장실에서 칸막이를 설치해줘야 하지 않을까요?



규모가 몇인 이상 사업장의 경우나 학교 화장실 같은 공공시설일 경우를 우선으로 점진적으로 시행해 나가면 좋아 보일것 같습니다.



또 오래된 학교 화장실을 들가보면 소변기의 높이가 많이 낮다는 느낌이 들지 않나요?

10년전..20년전.. 학생들의 키는 그 때와 달리 매우 커져 있는데 소변이 밑으로 새거나 그런 일이 발생해 많은 불편함을 주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저와 같은 많은 사람들이 얘기했던 문제인만큼 꼭 한 번 짚고 넘어가야 하지 않을까요?








<출처> 다음 아고라 - 화장실에 소변기 칸막이를 설치하면 어떨까요?














Comment '10'
  • ?
    스턴트매니아 2008.03.21 10:25
    가끔옆에모르는애가 힐끗볼때 좀짜증나요--;; 전 거기가 완전 쪼그라든상태였는데..

    반꼴하면 좀큰데말이죠.. 저도 깜짝놀랄정도로 작아질때가있는데 그때 친구나 누가보면 참민망하죠--
  • ?
    로젠크로이츠 2008.03.21 10:25
    힐끗 보는것도 아니고 소변 보고 있으면 그냥 대놓고 물끄러미 쳐다보는 아저씨들 상당히 많습니다. 진짜 짜증나죠.
  • ?
    교복보이 2008.03.21 10:25
    쳐다본다면 같이 쳐다봐주세요. 그러고는 피식 웃어주고 손씻고 나가주는 센스.
  • ?
    2008.03.21 10:25
    교복보이 // 작은사람이 그런행동을 취할수 있을까요?
  • ?
    아르토리아 2008.03.21 10:25
    학교에서 보이는 것보다 더 난감한거
    볼일 보고 있을 때 공격 당하면 끊김... 제발...
  • ?
    개안 2008.03.21 10:25
    전 노려보는데 오줌 못나오게 - _- ㅋㅋㅋ
  • ?
    한화천경 2008.03.21 10:25
    안그래도 안나오는데 쳐다보면 짱남.ㅡㅡ;; 무의식적으로 별로 마렵지도 않은데 화장실갓다가 서있을때 안나와서 한 15초이상 서있다가. 갑자기 어디선가 보고있으면 부담되서 그냥 나온다는.ㅡㅡ
  • ?
    생갈치1호 2008.03.21 10:25
    저는 다른건 모르겟는데 정말 미치겠는건
    화장실 문열리면 완전 무방비 상태라는....
    큰 공중 화장실은 모르겠지만 대부분 학교나 다른 화장실에서 남자화장실은 문열리면 바로 바깥과 연결되잇죠..
    그래서 그 앞을 지나가면 안에서 소변누는게 다 보인다는게 정말 난감하죵
    남자화장실 만들때 좀 바깥에서 안보이게 소변기를 지었으면 하는 소망이 크다는,,
  • ?
    똥먹는아이 2008.03.21 10:25
    소변을 꼭 소변기에서만보나 똥누는데다 싸면그만이지 말이많어
  • ?
    붉은동백 2008.03.21 10:25
    저는 언제부턴가..입구쪽에서 안보이는 끝족에서만 소변을 보게되더라구요 ㅠ_ㅠ

    이것두 병인가 -ㅅ -;;

온라인 쉼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20 / 댓글 작성: 2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44 긴목도리(아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2 삼도일팔a 11.24 2683
943 전 청와대 수석 비서관 허경영을 증언하다!!! 1 1 오랜기다림 11.24 2222
942 시 한 수 2 1 프리크리 11.24 1977
941 우우어어억!!!! 10 6 굶주린세월 11.24 2960
940 여기 얼마에요? 3 1 깐밤 11.24 2523
939 센스있는pc방 주인아저씨 2 2 지아야 11.23 3160
938 성녀 마르타 16 14 깐밤 11.23 5000
937 중복일지 모르지만;;; 손오반의 분노 9 7 ⓢ.Tank 11.23 3717
936 심심한대 심리테스트 7 4 고동빤쯔 11.22 2236
935 we are but man rock!! 18 12 쿠릉이 11.21 3606
934 문학수업에 회의를 느낀 고교생 5 3 오랜기다림 11.21 2817
933 자신은 어디에 속하는가? 15 11 횽아 11.20 3489
932 얼룩얼룩~ 2 1 지아야 11.20 2424
931 하수구에서./... 6 4 지아야 11.20 2530
930 우왕ㅋ굳. 4 3 지아야 11.20 2437
929 당신의 12년간의 수업충실도 테스트. 39 20 지아야 11.19 4507
928 어떤남자와 여자의내용. 13 6 지아야 11.19 3201
927 왕의사정...ㅋ 7 4 지아야 11.19 2689
926 FPS 게임 블랙샷의 패러디 닉네임 모음 13 8 LOCRUX 11.19 3809
925 덤벼라 9 6 최누 11.19 249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09 3610 3611 3612 3613 3614 3615 3616 3617 3618 ... 3661 Next
/ 3661
~2018-10-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