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 점유율 근황(2020년 2월 둘째 주) (763) PC방 점유율 근황

s222.jpg


s111.jpg

▲ 출처-게임트릭스(2020.02.15)


코로나의 영향은?

점유율 순위표로는 코로나바이러스인한 영향을 가늠할 수 없다. 고로 제한적인 정보지만 사용시간을 한번 알아봤더니 평일과 휴일에 의한 의미있는 차이만 눈에 띄었을 뿐 코로나바이러스 인한 영향이라고 할 수 있는 부분은 개인적으론 찾을 수 없었다. 혹시나 해서 관련 기사를 검색해보니 PC방에 대한 영향은 예상보다는 크지 않다는 내용이 많이 눈에 띄었다.

아무래도 급격한 확산세를 보이는 건 아니며, 위험은 여전하지만 상황에 대해 어느 정도 적응을 한 영향인 듯 하다. 하지만 PC방 이용 시 손 소독제 등을 사용하고 기본적으로 손을 잘 씻는 습관을 가지는 게 좋을 듯 하다.

나름 의미있는 반등일수도...

큰 의미가 있는지 없는지는 모르겠지만 나름 꾸준한 업데이트와 무려 지상파 광고까지 내보내는 노력을 펼치고 있는 "배틀그라운드"의 소폭이지만 상승세가 눈에 띄었다. 7%대까지 추락했다가 다시 9%까지 회복하고 두자리 수 점유율을 넘보게 되었다. 그러고보니 그래도 2위 게임인데 한자리 수 점유율은 너무하다는 생각이 든다.

리그오브레전드를 비롯해 상위권 대부분의 게임들이 대체로 정체하거나 하락을 한 상태인데다 그동안 내리꽂기만 했던 점유율이 모처럼 반등한 건 숫자를 넘어 나름 의미가 있어 보인다. 중요한 건, 흐름을 잘 타고 지속시켜야 하는 것인데 바닥을 치고 반등세가 확실한 건지는 일단 두자리 수 점유율을 회복하는지가 관건으로 보인다.

물량공세가 통했나?

방학시즌 최대 승자 중 하나는 "던전앤파이터"가 확실한 것 같다. 대규모 업데이트 및 홍보 등의 물량 공세로 점유율이 점진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무기력하게 10위권 밖으로 나가떨어졌을 때와 비교하면 확실히 활력을 되찾은 모양새이다. 방학시즌이 완전히 끝나도 이 같은 상승세가 이어질 수 있을까?

지난번에도 말했지만 개인적으론 회의적으로 본다. 물량공세를 펼치곤 있지만 게임의 근본적 변화는 없이 단지 생명 연장의 느낌이 강하기에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나면 다시 제자리로 돌아가리라 생각을 한다.

TAG

댓글을 남겨주세요.

같은 분류 목록

이 블로그의 월간 인기글


profile그냥 뭐... 

방문자수 페이지뷰
0 오늘 0
0 어제 0
29,440,643 전체 702,696,892

온라이프존 메뉴

플레이 시간이 많이 늘었다.
bar
13 (39%)
조금 늘었다.
bar
6 (18%)
그다지 변화가 없는 것 같다.
bar
12 (36%)
기타
bar
2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