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일이었죠. 검은사막 온라인 관련 최대 행사 중 하나인 검은사막 FESTA’가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열렸습니다. 저도 평소에 관심이 있던 게임이라 이 행사에 참여했는데요. 때마침 날씨도 겨울답지 않게 따뜻해서 나들이 간다는 생각으로 가볍게 다녀왔습니다.

이번 검은사막 FESTA는 크게 2가지 파트로 나뉘어 진행되었는데요. 행사장 사이드에 마련된 각종 미니게임과 메인 무대에서 열린 PVP 대회 아르샤의 창 최강자전을 비롯한 겨울방학 업데이트’, ‘신규 캐릭터 란관련 발표가 바로 그것이었죠. 이 중 제가 참여한 것은 코스어 들과 사진을 찍는 검은사막 FESTA 뷰티엘범가이핀의 화력팟 모집’, ‘위자드의 화염구 폭발이었습니다.

IMG_20171202_132533718.jpg

<검사 관련 코스튬을 한 코스어들이 반겨주는 검은사막 FESTA 뷰티앨범’>

IMG_20171202_132545811.jpg

<요즘 길가다 흔히 볼 수 있는 인형뽑기 형식의 ‘크리오는 강태공’>


IMG_20171202_153054558.jpg

<오락실 농구 게임 형태의 ‘위자드의 화염구 폭발’>

이런 미니게임을 즐기는 중 PVP대회인 ‘아르샤의 창 최강자 전’이 시작으로 무대행사에 참여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기 시작되었습니다. ‘아르샤의 창 최강자 전’은 2대2 PVP 대회로 총 4경기가 진행되었는데요. 이번 대회를 우승한 ‘매혹나간항아리’팀은 그동안 고성적을 거두진 못했던 팀이라고 합니다.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 반전을 보여주었네요.


IMG_20171202_160534860.jpg

<결승전의 막이 오르자 추가 좌석을 배치 할 정도로 관심이 집중되었습니다>

대회 시상식이 모두 끝나고 유저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겨울방학 업데이트’와 관련해 펄어비스 측의 발표가 있었습니다. 검은사막 온라인의 과거, 현재, 미래를 테마로 진행된 이번 발표에선 유저들에게 민감한 잠수함 패치와 대미지 표기에 대한 펄어비스의 생각, 15세 이용 서버와 향후 제작되는 컨텐츠에 대한 소식을 알 수 있었습니다.


IMG_20171202_173457437.jpg

<검은사막 온라인 유저층 확대를 위한 15세 이용가 서버 발표>

이후 주무대에서 열리는 마지막 순서로 신규 캐릭터 ‘란’에 대한 발표가 있었는데요. ‘란’의 홍보 모델인 오연서 님께서 깜짝 출연해 많은 유저들의 관심을 받았습니다. 특히 직접 출연하신 ‘란’관련 CF는 기존 게임 광고와는 궤를 달리하는 반전을 보여줘 참석한 유저들의 큰 웃음을 잦아냈죠.
<신규 캐릭터 ‘란’ CF 중 한컷>


IMG_20171202_174222454.jpg

이런 주무대 행사 중간 중간 ‘흑정령의 모험’을 컨셉으로 한 인게임 상품을 건 주사위 게임도 있었는데요. 저를 비롯한 많은 유저들이 원하는 아이템 강화 관련 재화인 ‘장인의 기억’이 나오지 않아 많은 유저들이 실망했지만.. 펄어비스와 카카오 게임즈의 배려로 마지막에 얻을 수 있었습니다.


IMG_20171202_180134943.jpg

<가장 반응이 뜨거웠던 순간 핸드폰을 꺼내는 반응속도가 놀라웠습니다>

이상으로 ‘검은사막 FESTA’ 참여 후기를 마치고자 합니다. 이번 행사에 대해 간략한 제 소감을 말씀드리자면, 다양한 인게임 상품과 검은사막 관련 굿즈가 준비되어 유저들의 입맛에 적합한 행사였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단순한 상품 나눠주기 행사가 아니라 검은사막의 역사와 앞으로 지향하고자 하는 가치관을 알 수 있었던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IMG_20171202_180629859.jpg

Comment '2'
  • ?
    9timez 온프 대장 2017.12.05 00:23
    올~
    한때 유저로서...잘 나가길 바랄 뿐 ㅋㅋ
    전 모바일을 기다리는 중
  • 설레임 2017.12.05 00:23
    #9timez
    9timez님 축하합니다! 랜덤 포인트 30 점에 당첨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나도한마디 [검은사막 온라인] 검은사막을 다시 하게 만든 3주년 기념 페스타 관람 후기 2 2 잊혀질뿐 12.04 1148
3640 나도한마디 [설문] 왜 한국사람이 e스포츠에 강할까? 9timez 11.14 877
3639 나도한마디 [설문] 모바일게임을 할 때 나만의 흥미포인트는? 9timez 10.12 1050
3638 나도한마디 [설문] 한국 게임에 대한 중국의 보복조치, 우리의 대응은? 9timez 08.27 1779
3637 나도한마디 [설문] 배틀그라운드의 돌풍, 과연 어디까지? 9timez 07.31 2334
3636 나도한마디 [설문]최근 국산 게임에 대해 긍정적입니까? 부정적입니까? 2 WATAROO 07.09 2641
3635 나도한마디 [설문] 확률형 아이템 자율규제 개선안, 만족하십니까? 2 9timez 07.07 1494
3634 나도한마디 게임, 정치와 만나다 완소마키 05.06 2135
3633 나도한마디 [설문]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버전을 해볼 의향이 있습니까? 2 1 9timez 03.31 3118
3632 나도한마디 국민게임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확정 1 완소마키 03.26 2831
3631 나도한마디 토종 콘솔 게임, 새로운 시장을 개척한다 2 완소마키 03.14 1761
3630 나도한마디 중소 게임업체, 이대로 무너질 수는 없다 완소마키 03.01 3048
3629 나도한마디 [설문] 확률형 아이템 규제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3 9timez 02.26 2166
3628 나도한마디 닌텐도, 고집을 버리고 실리를 찾다 완소마키 02.22 4014
3627 나도한마디 오버워치, 핵과 이별을 고하다 완소마키 02.18 4510
3626 나도한마디 지스타, 2020년까지 부산에서 개최 3 완소마키 02.18 15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8 Next
/ 228
뭔가 타고난 재능이 있는 것 같다.
bar
29 (21%)
그냥 게임을 열심히, 많이 해서 그런 것 같다.
bar
46 (34%)
PC방, 인터넷 등의 인프라가 탁월해서...
bar
45 (33%)
운빨이 아닐까?
bar
5 (3%)
기타
bar
9 (6%)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