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7311 추천 0 댓글 17
자신의 취향이 보통의 사람들과는 조금 다르다는 생각이 있는 사람이라면 아마 게임을 선택할 때에도 나름의 독특한 기준을 적용할 것이다. 많은 경우 이들은 게임 순위에서 상위를 차지하고 있는 인기게임보다는 하위의 게임을 살펴보면서 그 나름의 독특한 게임성에 반해 게임을 선택한다. 그러나 이들의 선택이 적어도 일반 게이머의 입장에서 옳았다고는 볼 수 없는 때가 있다.

어느 날 갑자기 당신이 즐기는 게임이 서비스 정지 예정이라는 공지를 띄우고 정리절차에 들어간다면 어떠한 기분이 들겠는가. 그동안 수 많은 시간을 들여 키워낸 캐릭터와 무수한 아이템, 게임을 통해 연결된 지인들. 이러한 모든 것들이 특정 시점 이후에는 더이상 존재하지 않게 된다. 이럴 경우 극단적으로 분노를 표출하는 게이머들이 많다.

일반 게이머의 입장에서 볼 때 이들 독특한 게이머들은 안정성이라는 측면에서 잘못된 선택을 한 것이라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주식 투자를 할 때 재무구조가 탄탄하고 거래량이 많은 기업보다는 무엇인가 의심스럽고 거래량도 적은 곳의 주식을 매입했다가 상장이 폐지되어 가지고 있던 주식이 휴지조각이 되는 것과 비슷한 것이다.

더 좋은 서비스와 더 넓은 인적 네트워크(예를 들어 팬사이트)를 보장받기 위하여 거대 개발사의 게임을 선택하는 것은 통상의 관점에서 충분히 옳은 선택일 수 있다. 특히나 요즘같이 수 많은 게임이 난립하여 각각의 시장 수익성이 명확히 보장되지 않는 시점에서는 이른바 든든한 보험과 같이 이용자가 탄탄히 배치된 게임이 차후에도 계속해서 서비스가 되리라는 기대가 있기 때문이다.


국내에서 서비스가 종료된 애쉬론즈 콜2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중의 선택에 연연하지 않고 자신만의 기준을 적용하는 게이머들은 분명 많이 존재한다. 비록 그 수가 절대적인 다수는 아니지만 국내 게임계의 토양을 비옥하게 하는 데에는 상대적으로 더 많은 역할을 차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사실 현 시점 뿐만 아니라 과거로부터 계속 제기된 문제가 이름만 다른 비슷비슷한 게임들이라는 것이었다. 특히 최근에 선보인 몇몇 대작 게임들조차도 모 게임의 인터페이스뿐만 아니라 게임 방식을 그대로 차용했다고 봐야 할 정도로 새로운 게임성의 창조보다는 모방에 그쳐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게임들에 지친 게이머들은 보다 독특한 게임을 찾기 위해 여기저기 커뮤니티를 뒤적이다가 드디어 자신에게 맞는 게임을 발견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그들이 선택한 게임은 서비스 업체의 수익구조가 악화되어 있거나 즐기는 게이머가 너무 적어서 온라인 게임이 주는 사람과 사람사이의 연결이라는 재미를 충분히 주지 못하는 실정이다.

더군다나 수익성이 낮은 게임들이 점점 시장에서 퇴출되고 있는 상황에서 독특한 게임성을 강조하던 게임들의 말로를 생각해본다면 이들이 현재 즐기고 있는 게임의 앞날은 확실히 불투명하다.

하지만 그들의 선택은 분명 시장의 다양성에 도움을 준다. 게임의 방향을 선도하지 못하는 게임사들과 달리 약간은 아마추어적인 접근방식을 보이는 하위 개발사의 게임들은 분명 재평가되어야한다. 여러 최신 미들웨어를 사용한 대작 게임들에 비해 그들의 게임이 비쥬얼적으로 조금 떨어지고 덜 화려하더라도 나름대로의 독특한 게임성이 있다면 분명 되돌아볼만한 가치가 있다.

비록 많은 동시접속자를 자랑하지는 못하지만 이들 게임이 지속적으로 서비스가 될 정도의 게이머가 있다면 그 게임은 시장을 형성하는 수 백여개의 게임 중 한 부분을 차지하게 되는 것이다. 비슷비슷한 게임이 난립한 가운데 독특한 게임성으로 나름대로의 커뮤니티를 형성한다면 시장은 그 게임으로 말미암아 어느정도의 다양성을 보장받을 수 있는 것이다.

만약 자신이 그러한 독특한 게임성에 매료된 게이머라면 언제 서비스가 종료될 지 모르는 불안한 앞날이라도 현재의 가치에 만족하자. 비록 대중의 취향에 영합하지 못하는 게임이지만 당신과 같은 게이머가 많다면 앞으로도 계속해서 자신의 취향에 맞는 게임이 등장할 가능성은 충분하기 때문이다.



[온라이프21 객원기자 '황성철']
가끔 삐딱하게 보면 세상이 달라 보인다.



Comment '17'
  • ?
    눈낮사람부러 2005.07.20 02:28
    맞는 말이긴 하네요..
    근데 거기서 거기인
    겜이 대부분인데 사람이 없으면 ㅡㅡ;;
  • ?
    공태랑 2005.07.20 05:04
    에효 거기서 거기인건뭐 어쩔수가없는거같네요

  • ?
    『單騎千里』 2005.07.20 12:08
    계획자들 머리에서는 더이상 생각 할수 없는 벽에 부딫쳤다? 라고 할수있을지도..

    사실적으로.. 인터페이스를 바꾸면.. 오히려 인터페이스가 어렵다는 이유로 갈수도 있는 -_-.. 다른 게임과 차이를

    둘수 있을려면.. 게임 장르 부터 다르게 하거나.. 플레이 방식을 다르게 하는 수 밖엔 없는듯..
  • ?
    아수라천무 2005.07.20 14:39
    --; 메이플을 봐서 어느 누가 시도좀 해주셨으면...
  • ?
    오키타소오시 2005.07.20 18:09
    게임 어떻게 어떻게 만들고 싶다는 상상은 많이 하는데.....
    컴맹이라서...
    여신에게 퀘스트를 깨면....더이상 안늙게 되고-_-;
    여신퀘스트 를 안꺠면... 대략 늙어서.. 죽은후 다시 부활을-_-;;
    검,권,도,부,폴암,창,조,활 등의 다양한 무기 를
    자신만의 00검법으로 창조할수 잇는 시스템-_-;
    서버당 1개 박에 없는 전설의 검
    만렙은 없고..
    맵은 존내 넓고;; 그다음.. 무기창작 시스템이라고 하면서..
    검에다가 도끼도 달고... 창에다가...철퇴 같은것도 달고;
    화살등의 공중무기들은 FPS게임들처럼 -│- 이런식의 표로 맞추고;
    검은 일정 능력이 되면은..검기를 이용해 싸우고-_-;
  • ?
    아돌 2005.07.20 22:20
    그런식으면 메이플 잘만든 게임이네... 증말 -_-;;;

    퀘스트 그런게 좀 그렇지..

    게임방식이 아주그냥 -ㅅ-;;; 튀는구먼...
  • ?
    싸가지 2005.07.20 23:41
    온라인에서 쌈국지 비슷한 장르 있으면 나와보라구 해유.
  • ?
    ≥∇≤부끄™ 2005.07.21 10:41
    사양이 되야뭘 하든말든하지..OTL...
  • ?
    케로베로스 2005.07.22 09:44
    만들면 쌈국지 능가하겠죠...;;
    근데 애쉬 2가 언제 서비스 종료했지 ,
  • ?
    어린왕자 2005.07.22 22:31
    뭐.. 오키타소오시님 같은 의견은 대부분의 게임개발자들이 생각해봣던 아이디어 지요...
  • ?
    DESIGN 2005.07.23 18:42
    시각적인 차이라고 할수 있겠죠.. 외국 게임들은 사실적이고 D&D에 나와

    있는 것을 최대한 똑같이 구현하려는대 반해 우리나라는 허구적이고 멋

    있고 젠틀하면서 심플한 디자인을 많이 구현한다는....

    물론 우리나라 게임 개발할 때에도 D&D 롤북을 참조하며 게임 개발을 하

    지만 그 D&D 롤북에 나와있는 몬스터나 캐릭더 혹은 직업을 최대한 똑같

    이 만들기 보다는 그것을 밑바탕으로 두고 개발을 한다는.... 그래서

    우리나라와 해외 사용자들에 시각적인 차이가 있는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 ?
    사이나스 2005.07.25 21:49
    프하하.. 옛날에 한창 하던 게임이네요.
    그 게임에서 같이 길드하던분들 아직도 만나고 있는데..
    스샷보니 반갑다.. 후후...

    근데... 우리나라 사람들의 취향은 너무 길들여져 있다고 생각이 되는군요. 단순 반복적인 레벨업... 목적성도 없는 그런 것들의 반복..
    그래서 외국겜들을 하다보면 복잡해서 하기 싫다네요. 재미없다고. 그
    러한 현실을 낳음게 참 안타깝습니다.
    시각차라고 보기보다 국내게임에 너무 길들여져 있어서 그렇죠. 쉽게 바꿀수 없는 익숙함들...
  • ?
    혈각 2005.08.17 10:15
    나두 사양이 안되는데 ㅡ,.ㅡ.. 그것보다도 이런글 읽으니깐 조이시티 생각난다 나름대로 독특하면서 반년정도 했으니까 'ㅁ'
  • ?
    개발자反性中 2005.09.13 05:32
    대작게임이냐....

    대박게임이냐....
  • ?
    소년의노망 2005.09.16 17:10
    게임이냐 아니냐 그것이 문제로다
  • ?
    ‡인벤토리‡ 2005.10.26 10:30
    아..오늘 디스커버리 채널에서 삼성 디지털 혁명에

    대한 내용을 새벽에 한시간 가까이 떠들어 대는거 보았는데요

    외국인의 해석이라는게 맞을까 이런대사가 유독 많이 나오더군요.

    삼성 노동자 합창단이 모여서 그..뭐지 사가 인가 부를때나

    회사 단합회 같은거 나올때마다,

    "다른 사람들은 이상하게 생각 할지도 모르지만

    아시아인들은 군대적인 단체집단 활동을 통해

    여러 사람들과 친목을 다지며 회사에 대한

    애사심을 굳건히 하고있다.." 라는식의..

    그만큼 외국의 기업들은 개인적인 성향이 강한 반면

    아시아 계통, 특히 우리나라의 경우는 단체적인 생활에

    많이 익숙해져 있고 싫든 좋든 생활에 녹아 있으니

    오히려 자연스럽게 느껴지는게 아닌가..싶은.

    그래서 게임도 유독 MMORPG 계통이 다른 게임들에 비해

    많이 앞서가는게 아닌지 싶기도한...
  • ?
    개돼지파 2005.11.13 23:34
    저같은경우엔.. 녹스온라인이 생겼으면하는.. 정말 좋은 게임이었는데.. 온라인게임이 그런 빠른게임진행이었으면 좋겠네요 ㅎㅎ 하나하나의 스킬들이 다 쓸모있고..

    디아에 파묻혔지만.. 좋은게임이었는데..

    녹스와 같은 온라인게임이 나온다면 다 제쳐두고 할 생각 ㅎ

시즌1 기획기사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X / 댓글 작성: 0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5 인터뷰 빌 로퍼, 헬게이트:런던 관련 인터뷰 (2) 1 OnLife 01.11 1630
134 기획기사 크로노스 ‘UOG 서버’ 이것이 알고 싶다 OnLife 01.10 1966
133 기획기사 2007 국내 온라인게임 7대 뉴스 7 OnLife 12.13 2538
132 인터뷰 레퀴엠 온라인을 만들어가는 그들이 궁금하다! 4 OnLife 05.14 4611
131 기획기사 FPS 전쟁.. 이제부터 시작이다. 14 OnLife 11.03 4282
130 인터뷰 빌로퍼, 헬게이트:런던 관련 인터뷰 26 OnLife 05.11 8690
129 인터뷰 포포루, 여성 유저 인터뷰 31 OnLife 02.06 6046
128 기자수첩 [인터뷰] 귀혼 개발자에게 물어봐~ 18 OnLife 12.28 3654
127 기자수첩 테란의 황제와 e스포츠 12 OnLife 12.28 3763
126 기자수첩 지스타를 즈음해서.. 5 OnLife 11.11 2642
125 인터뷰 KGC 2005, 게임을 만드는 사람들의 신념과 미래 대한 생각. 1 OnLife 11.10 2061
124 인터뷰 KGC 2005, 세계 게임 거장들이 내다보는 미래 게임 산업 OnLife 11.10 2612
123 기자수첩 기술유출과 그라비티 매각 21 OnLife 10.26 5752
» 기자수첩 조금 다른 취향을 가졌다면 17 OnLife 07.20 7311
121 기자수첩 개인정보 유출, 게임도 예외는 아니다. 14 OnLife 07.11 3695
120 기자수첩 넥슨, 부도덕한 기업으로 낙인 찍히다. 156 OnLife 07.05 151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특정 장르의 편중화
bar
2 (5%)
과도한 과금 유도
bar
25 (73%)
신선하고 창의적인 국산 게임의 부재
bar
3 (8%)
지나친 정부 규제
bar
1 (2%)
수입게임의 난립
bar
2 (5%)
기타
bar
1 (2%)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