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6749 추천 1 댓글 27
2005년도 벌써 반이나 지난 6월.
매년 그렇듯이 이쯤되어 보면 2005년이 어떻게 지나왔는지 돌아보게 된다. 벌써 많은 일들이 일어났고, 앞으로도 예상치 못한 일들이 있어날 것이지만, 간단히 지난 6개월을 돌아보면 2004년 이후 트랜드가 되어버린 캐주얼/스포츠 게임의 유행이 그렇고, 소위 게임포털이라는 곳들의 거물급 컨텐츠에 대한 뜨거운 프로포즈가 눈에 띄였다. 그리고 또 하나 거대 개발사의 포털사업 진출 등이 아닐까 생각한다.


1. 캐주얼/스포츠 게임의 유행.

팡야, 카트라이더, 프리스타일의 유행 이후 많은 캐주얼/스포츠 게임이 최신 트랜드로 되어버렸다.
캐주얼 게임이라고 하면 간단한 조작으로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게임의 장르이다. 좀 더 자세하게 말하면 고스톱이나 포커같이 거의 마우스로만 진행되는 게임보다는 조작법이 복잡하며, MMORPG나 FPS게임과 비교했을 때는 비교적 순쉬운, 캐주얼이란 말 그대로 편안하고 가벼운 게임이라고 정의할 수 있다. 게임의 특징상 플레이 타임이 길지 않아서 자투리 시간에 간편하게 접속하여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캐주얼게임의 특징이다.



스포츠 게임의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프리스타일~~



캐주얼 게임의 인기 비결?

이와 같은 캐주얼 게임의 인기 비결은 한마디로 ‘ 플레이를 배우고 하기에 쉽다’는 것이다. 보통 3~4개의 키 만으로 모든 플레이가 가능하다. 그렇기 때문에 배우는 사람도 가르쳐 주는 사람도 쉽게 배우고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즉 진입장벽이 낮다는 것. 대부분의 MMORPG의 경우 조작법이 대부분 비슷하긴 하지만 복잡하고 난해한 조작법 때문에 라이트 유저들, 특히 여성층에서 큰 호응을 얻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캐주얼 게임의 경우 이러한 조작법과 잔인성 등이 거의 배재되어 있기 때문에 여성은 물론 저연령층에서도 접근하기가 용이하다.

그리고 또 하나 경제적인 부담이 적다는 것이다. 대부분 상용화 된 게임이 한달에 2~3만원의 정액요금을 받고 있지만 게이머들 입장에서는 부담이 될 수도 있지만, 이러한 캐주얼 게임은 기본적으로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단 아이템 샵에서 파는 기능성 아이템은 돈주고 사야 하지만 말이다.



올 하반기를 기대하시라~~신야구



- 어떤 게임이 주목 받고 있나?

국민게임이라는 말이 무색하지 않을 넥슨의 ‘카트라이더’, 스포츠 게임의 인기의 원동력이 되어주었던 엔트리브 소프트의 ‘팡야’와 JC엔터테인먼트의 ‘프리스타일’ 그리고 현재 온라인 야구게임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준비하는 ‘신야구’와 ‘마구마구’ 그외에도 엔씨소프트에서 자사 포털에 서비스할 테니스게임 ‘스매쉬 스타(Smash Star)’ 손노리의 ‘러브포티’ 등 다양한 게임들이 대기 중이다



하반기 스포츠 게임은 내게 맡겨라~~마구마구



2. 게임포털의 적극적인 컨텐츠 프로포즈

게임포털이란 개념이 생기고 많은 퍼블리셔가 생기면서 고 퀄리티 컨텐츠에 대한 싸움은 보이지 않지만 벌써 전개되고 있었다. 특히 작년 작년과 올해 이러한 우수게임의 사전확보 경쟁이 치열하다. 이러한 이유는 게임포털의 경쟁구도가 단순 방문자수, 동시접속자 순위경쟁에서 벗어나 좋은 게임 하나가 토털의 생사를 좌지우지함은 물론 컨텐츠력 = 시장 지배력 이라는 공식이 팽배해지면서 부터이다.

가장 눈에 활발한 움직임을 벌이고 있는 포털은 네오위즈 ‘피망’이다. 네오위즈의 경우 스페셜포스 이후 씨드나인의 리듬&레이싱 게임인 ‘알투비트’와 정상원사장의 팅소프트 출자, 최근에는 송재경 사단의 XL 레이싱, DJ맥스를 개발한 펜타비젼까지..  말 그대로 장난이 아니다.

또한 엔타민을 통해 온라인 농구게임 ‘프리스타일’의 인기로 고공행진을 하고 있는 KTH 또한 2005년 대반격을 노리고 있다.
2004년까지 업계에서는 부진을 면치 못하던 엔타민이 ‘프리스타일’ 하나로 일약 인기포털 자리까지 올라온 김에 확실한 자리매김을 벼르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KTH는 종합포털 파란의 오픈 때와 같은 대대적인 물량 공세로, 향후 2∼3종의 인기작을 엔타민에 더 붙일 계획을 갖고 있어 개발사로부터 비상을 관심을 모으고 있다.



네오위즈의 적극적인 프로포즈와 알투비트



3. 2005년 새로운 전투가 시작된다.

뭐니뭐니 해도 2005년 상반기 이슈는 개발사의 인식이 깊은 ‘넥슨’과 ‘엔씨소프트’의 포털 진출이다. 지난 5년간 국내 게임업계 부동의 1위를 지켜온 엔씨소프트와 뒤를 추격해온 넥슨이 진검승부를 겨루고 있다는 자체만으로도 큰 주목거리다.

넥슨은 그간의 게임 노하우와 4년여 개발 기간을 거친 초대작 MMORPG ‘제라’를 발표했으며 이어 엔씨소프트도 게임포털 전략을 공개하고, 오랜동안 준비해온 캐주얼게임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기로 한 것이다.

기업적인 측면에서 보더라도 이 두업체의 1위 경쟁은 벌써 시작되었는지 모른다. 지난 1분기 넥슨은 539억원의 매출을 올려 엔씨소프트의 604억원에 그야말로 뒷덜미까지 따라붙었다. 매출 부분에서는 지금까지 엔씨소프트가 넥슨의 거의 2배에 가까운 상황을 유지하였지만 지금은 그 차이가 불과 10%선. 여기에 카트라이더의 상승곡선에 따른 넥슨의 2분기 매출이 엔씨소프트를 앞지를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어 2업체의 1위 경쟁은 그야말로 폭풍전야다.

엔씨소프트의 경우 엑스틸, 토이스트라이커즈, 스매쉬 스타, SP JAM 등의 캐주얼 게임라인업으로 10월 포털을 준비하고 있다. 길드워의 국내부진과 대만과 북미시장 이외 해외시장에서의 실적 부진 등이 엔씨소프트가 넘어야 할 산으로 지적되고 있다.

이 두업체 이외에도 다크호스인 그라비티 역시 만만치 않다.
국내는 물론 해외 37개국에 수출되어 국내 게임을 세계에 알리는데 일조를 한 라그나로크의 그라비티와  국내 개발명가 손노리가 손을 잡고 게임포털 ‘스타이리아’를 준비하고 있어 복병으로 꼽히고 있다.



엔씨소프트 vs 넥슨 ( 넥슨의 MMORPG 제라)



마치며

2005년 상반기 게임업계는 폭풍전야와 같다.
원래 방학시즌을 앞두고는 많은 업체들의 신경전과 자사 게임의 홍보 등이 본격적으로 이루어져 전쟁통 같지만 올해는 세계대전을 앞둔 형태다.

대규모 개발사의 포털진출과 게임포털의 개발사化
대기업들이 게임포털에 진출했던 2003년과는 또 다른, 정말로 이제는 진검 승부가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바라는 것은 이러한 경쟁이 단지 순위놀음이나 매출에 따른 순위매김에 그치지 않고 서로서로 자극제가 되어 보다 높은 질의 게임과 보다 높은 질의 서비스를 사용자에게 제공해 주었으면 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게 맞는 것 같다.



[온라이프21 리뷰어 '김선호']
From …Heaven
저 높은 곳을 향하여 바위를 굴려라, 하늘이 없는 공간, 측량 할 길 없는 시간과 싸울지라도, 비록 내가 시지프스가 될 지언정, 난 살아있기에... 더 높은 곳을 향한다.    



Comment '27'
  • ?
    나르시냐크 2005.06.29 15:59
    1빠- -; 넥슨 저리가라~ 우 ~ 우~
  • ?
    센트레아 2005.06.29 16:05
    넥슨 치아라~ 우우우!! 흐흐흐 -_-;

    넥슨에게 야유를 보냅니다. 왜? 1빠님이 저리가라고 하니 나도 덩달아

    심심하니깐 하하핫
  • ?
    아쿠메츠 2005.06.29 16:11
    과도한 요금제
    PC방업계종사자들에겐 짐덩어리로 어택당한 카트라이더
    글쎄? 제라 아직 해보진 못했지만
    새로운 시스템의 도입을 기대한다(으흠;)
  • ?
    EH웅〃 2005.06.29 16:29
    넥슨 이제.. 돈좀 벌고 게임좀 인기를 얻으니깐
    이제 너무 쎄게 나오네요-_- 이요금제 했다가 한번 정신차려봐야
    알지... 으이그. ㅉㅉ 근데 그요금제 막상 해야하는 상황이 생길수도
    있겠네요.. 피시방같은곳은... 카트라이더 같은 게임 많이 하니..-_-
  • ?
    케케켓 2005.06.29 17:52
    넥슨은 물러가라~~ 우우우우우우~
  • ?
    침묵의천사 2005.06.29 18:54
    넥슨이 엔씨를 따라잡을수 있었던건 동네 꼬맹이들의
    주머니에서 코묻은돈을 삥뜯는 기술(상업전략)이 발전했기때문
  • ?
    세이쇼웅 2005.06.29 19:24
    넥슨 거의 유로 화 돼는대 넥슨 그냥 지금 망해버리면 좋을것같내 ㅋㅋㅋ
  • ?
    우울해TOT 2005.06.29 21:04
    제라 검나 기대햇는데 ... 넥슨이란 소리듣고 OTL - -..

    의욕상실 ㅋㅋ
  • ?
    Shadow 2005.06.29 22:23
    아무리 넥슨이 발버둥 쳐도,. 엔씨는 무리인듯....

    리니지 부터 시작해서...조금씩 조금씩 해외에서 부터 인정 받고있어서..

    저두 엔씨는 별루 좋아하지 안치만..(샤로의 아픈 기억.. ㅡㅜ)

    넥슨은 더 싫습니다...
  • ?
    디스메니아 2005.06.29 23:00
    아직 멀었다...저것들도 보나마나 그래픽만다른 리니지...몹만존내잡고
    돈만많으면 장땡...
  • ?
    마징가Z 2005.06.29 23:28
    넥슨은 물러가라 군주가 대세다 -ㅇ-;
  • ?
    열한살밑사절 2005.06.29 23:33
    넘어가려고 했는데 태클좀 해야것습니다.

    하반기 전망에서 왜 넥슨과 엔씨만 있는지 이해가 안가는군요..

    '웹젠' 을 빼먹으셨습니다.

    웹젠 한국온라인RPG 계의 아버지뻘인 리니지,바람 과 맞서싸우던
    뮤 를 제작한 회사입니다.

    하하 물론 웹젠이 넥슨과 엔씨에 상대가 되겠느냐 라고
    생각하시겠죠. 맞는 말입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뮤 하나만으로 5년간을 아무발전없이
    상위권을 유지해온 웹젠.
    그 약 5년간 잠잠했던 이유.
    5개의 게임을 동시에 공개했습니다.

    엔씨나 넥슨은 리니지와 바람 이후 차츰차츰 하나하나 개발해가며
    돈을벌어왔지만
    웹젠은 한번에 폭탄을 터뜨리는 겁니다.

    언리얼 3.0 엔진의 FPS '헉슬리'
    디아블로 형식의 MMORPG '썬'
    GTA 제작자가 만든 GTA 온라인 'ATB'
    그외 젤다와 완전흡사한 게임과 아기자기한 액션RPG 까지..

    주식 검색 해보세요
    웹젠 주가가 뛰고 있습니다..
  • ?
    아트월드 2005.06.30 00:08
    흐음.....a 넥슨.. 몇일전 온겜넷에서 제라와 한빛소프트의 그라나도에스파다가 표절시비가 있었다죠? --a
  • ?
    야래향 2005.06.30 01:41
    맞습니다. 저도 웹젠이 없는게 이해가 안가는군요...그리고 그라나도에스파다 기대작1순위 유통사인 한빛도없공ㅋㅋ 하지만 웹젠이 지대죠~~
  • ?
    심슨 2005.06.30 13:52
    뮤하나로 5년동안 우려먹은 웹젠..
    기대되네요 ~_~
  • ?
    나르시냐크 2005.06.30 16:44
    오~~~~~~~~~~~~~~~~ 웹젠 기대되는군!!!! 1빠 두번째리플..후후
  • ?
    울트라맨 2005.06.30 22:20
    웹젠.....썬이라도 빨리나오면 삼국지가 될수도 있는데...
  • ?
    센트레아 2005.07.03 20:53
    머야.. GTA온라인이 나온다고 -_-; 오호.. 다죽것써~
  • ?
    알퀘이드애인 2005.07.05 13:27
    진짜 웹젠 최고인듯 ㅋㅋㅋ

    저희 사촌형(말이사촌형이지 아저씨뻘)이 웹젠에서 상무인데요

    진짜 요즘에 바쁘데요

    방학에 게임 여러가지가 나올거라고 기대하라던데

    뭘 해야할지 고민중임

    이번 여름방학 디게 기대되네여..

    사촌형이 저희집에 회사에서 가지고온 컴퓨터도 선물해줬음 ㅠㅠ

    그대신에 웹젠게임 많이 해달라더군요 친구들한테도 홍보하고

    크하하하 너무좋다!!!
  • ?
    마시바 2005.07.05 15:42
    다크에덴2 조난 기대됨
  • ?
    DESIGN 2005.07.06 14:00
    캐쥬얼 게임이 대중에게 인기를 얻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지겨운 RPG

    보다 낫다"라는 것입니다.

    지금의 RPG게임의 경우 짜집기를 해서 나온경우가 많습니다. 그런게임

    에 지겹고 짜증이 난 사용자들이 캐쥬얼게임에 눈을 돌리게 된것이죠

    그리고 캐주얼 게임은 한가지만을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다른

    장르에 게임은 이것저것 할것이 많습니다. 자신의 캐릭터를 성장시켜야

    하고 퀘스트를 수행해야 하고 무기나 방어구를 업그레이드 해야 하고

    점점 복잡해지는 게임보다는 캐주얼 게임과 같이 한가지만을 주로 하는

    골프면 골프 레이싱이면 레이싱 농구면 농구를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캐쥬얼 게임은 접근이 용이하다는 점을 들수 있습니다.

    RPG게임의 경우 조작이 단순하지만 근래에는 마우스와 키보드를 주로

    쓰기에 복잡한 조작이 많습니다.

    하지만 캐주얼 게임은 복잡하기 보다는 단순히 키보드를 사용하는 경우

    가 많습니다. 그런 점에서 캐주얼 게임이 대중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

    는 것입니다. 지금 넥슨vsNC소프트에 대결이지만 NC소프트에 길드워에

    경우 국내에서는 즐기는 사용자를 찾기란 쉽지가 않습니다.

    소수의 사용자들만이 즐기고 있는 오히려 외국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

    습니다. 제라의 경우도 PC방과 기존 사용자들의 불신과 마찰로 인해 성

    공을 할 수 있을지 미지수이고요 웹젠에 경우도 썬이나 ATB 그리고 헉

    슬리가 기대작이기는 하지만 이번 젤다와 흡사한 게임을 추진중이기 때

    문에 기업이미지가 좋지 않습니다. 그런점에서 당분간은 캐주얼 게임에

    강세가 예상됩니다.
  • ?
    로숑이 2005.07.07 11:56
    온라인 게임은 잘 만들기만 하면 되는게 문제가 아니라

    운영이 문제-_-;;
  • ?
    ほろほな 2005.07.07 16:55
    로숑이님말이전적으로옳으삼..

    게임재미있는거만았지만...운영상태의문제때문에..

    접은게임이수두룩하다는.. orz
  • ?
    슈진 2005.07.09 19:20
    그라나도가 없군요! -ㅅ-;
  • ?
    팔라딘 2005.07.10 21:24
    그라나도나 에버2나 삼국천하가 기다려진다 ㅜ.ㅜ
  • ?
    겜돌이 2005.07.13 04:58
    스포츠게임은 .일부마니아 층노려질듯

    ㅎㅎ 스포츠는한물간듯하네요

    카트 - _-영아닌 ...저번에콩콩온라인 나왓지만 사람들저조하다는;;;
  • ?
    천신의후예 2005.09.19 08:07
    넥슨 쪽에는 확실히 게임은 잘만듬니다.. 하지만

    넥슨 << 운영 열라게 구리게함.. 넥슨 저딴식으로 해서는 NC 못따라갑니다.. 넥슨 반성좀하지? 안그냐?

시즌1 기획기사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X / 댓글 작성: 0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 기자수첩 2005년 상반기 게임계 흐름과 하반기 전망 27 1 OnLife 06.29 6749
118 기자수첩 워록과 배틀필드2, 승자는? 74 OnLife 06.28 7709
117 기자수첩 게임탓하기, 또 시작인가? 67 OnLife 06.20 5466
116 기자수첩 누가 공갈빵을 만드는가? 16 OnLife 06.14 3139
115 기자수첩 길드워, 끼워팔기 논란에 휘말리다. 41 OnLife 05.23 7460
114 기자수첩 군사문화의 잔재, 게임에서는? 14 OnLife 05.18 2393
113 기자수첩 길드워의 흥행 부진, E-스포츠 행보에 난관 32 OnLife 05.10 7998
112 기자수첩 와우 명예시스템 패치, 성급했다. 22 OnLife 05.04 5098
111 기자수첩 게임은 움직이는 거야!! 9 OnLife 04.22 3862
110 기자수첩 무늬만 고운 프로그램들 13 OnLife 04.19 5295
109 기자수첩 똑같은 이야기는 이제 그만 22 OnLife 04.12 6037
108 기자수첩 담배는 안되고 게임은 된다. 18 OnLife 04.02 4007
107 기자수첩 희생양에 대한 유감 12 OnLife 03.26 4584
106 기자수첩 오마주와 카트레이서? 48 OnLife 07.29 4659
105 기자수첩 wow, 1.30 패치 20 OnLife 03.24 4785
104 기자수첩 wow, 유료화 첫날... 87 OnLife 01.18 98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특정 장르의 편중화
bar
2 (5%)
과도한 과금 유도
bar
25 (73%)
신선하고 창의적인 국산 게임의 부재
bar
3 (8%)
지나친 정부 규제
bar
1 (2%)
수입게임의 난립
bar
2 (5%)
기타
bar
1 (2%)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