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조회 17163 추천 60 댓글 30


6월 19일, 15000명의 테스터와 함께 세 번째 출사표를 던진 구룡쟁패(http://www.ninedragons.co.kr )의 클로즈 베타테스트가 11일간의 길고도 짧은 여정을 마쳤다. 길다는 것은 개발자들에게, 그리고 짧다는 것은 유저들에게 해당되는 말일 것이다.

구룡쟁패의 이번 테스트는 시스템 안정화에 그 초점을 맞췄다고 한다. 하지만 시대가 시대이니만큼 어느 정도 게임의 방향성을 보여주기도 했다. 구룡쟁패는 타 무협 온라인 게임과는 차별화된 정통 무협 게임이 될 것임을 표방하고, 그에 맞는 여러 가지 특색이 있는 공약(?)을 내걸었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것 세 가지를 꼽으면 다음과 같다.

1. 한 편의 무협영화를 보는 듯 현란하고 화려한 무공
2. 한 편의 무협소설을 읽는 듯 색깔 있는 문파와 무림의 모습 구현
3. 신속하고 빠른 A/S(운영)

이번 리뷰에서는 다른 게임에서 쉽게 찾아 볼 수 있는 내용들(이제는 대부분의 온라인 게임에 일반화된 여러 가지 시스템들)은 배제하고, 구룡쟁패가 내걸었던 약속, 즉 위 세 가지 특색이 어느 정도 구현되었는지에 대해 다뤄 보기로 하겠다.




1. 무협의 무공은 단순한 찌르기와 베기가 아니다!

구룡쟁패의 무공은 진짜 무공이다. 성룡의 취권이 있고, 소림사의 나한권이 있고, 살기 묻어나는 단검술이 있다. 보기만해도 짜릿한 창술과 웅장하고 시원한 액션의 도끼술도 있다. 제자리에 서서 칼과 팔 다리를 휘두르는 무공이 아니라 진짜 무협영화를 보는 것 같은 액션이 게임상에 제대로 옮겨진 것이다.

구룡쟁패에는 총 9개 문파 200여종의 무기술과 300여 종의 기공술이 마련되어 있는데, 이번 3차 클로즈 베타 때에는 4개 문파 60여종의 무기술과 간단한 기공술이 선을 보였다. 또한 하나의 무기술은 다시 3개의 변화를 가지고 있어, 무공의 수련도가 높아질수록 애니메이션도 화려해지고 위력도 강해진다.




이번에 선 보인 무공들은 기초단계의 무공들이라고 한다. 앞으로 절정 무공들이 나오면 와이어 액션의 극을 보여준 “와호장룡”의 무공을 게임상에서도 볼 수 있을지 않을까 싶다.

또 한 가지, 구룡쟁패의 무공을 논하면서 경공이라는 것을 빼 놓을 수 없을 것이다. 3차 클로즈 테스트의 마지막 부분에 선 보인 구룡쟁패의 경공은 달리기의 2배 정도 속도인 “질주”였다. 질주는 경공의 기초가 되는 모드라고 하는데, 일반 게임의 달리기 모드와는 차별화 된 사실감으로 무림의 고수들의 이동을 표현해 냈다.




경공은 수련을 함에 따라 질주 -> 경신 -> 경공의 단계로 발전 한다고 한다. 질주가 이럴진대 경공은 어떨지 기대가 된다. 최고의 경공을 익히게 되면 초보 유저 둘이 사냥을 하는 가운데를 희미한 그림자 하나가 먼지만 남기고 지나가는 광경이 연출될 수도 있지 않을까?

초보1: 방금 뭐가 지나갔냐?
초보2: 글쎄, 너무 순식간에 벌어진 일이라서……

이번 클로즈 베타테스트에서 구룡쟁패는 타 게임에서 볼 수 있는 화려한 동작과 경공을 선보였다. 이 무공들을 한층 더 돋보이게 해 줄 타격감과 이펙트가 완성도 측면에서 받혀 준다면 구룡쟁패의 무공은 무협 게임계에 일대 센세이션을 불러 올 것이다.





2. 판타지에 길드와 혈맹이 있다면 무림에는 문파가 있다!

구룡쟁패에는 아홉 개의 문파가 있다. 이번 테스트에 오픈 된 문파는 거지들의 문파인 ‘개방’, 소림 승려들의 문파인 ‘소림사’, 의적들의 모임인 ‘녹림맹’, 그리고 신비 여인들의 문파 ‘비궁’. 이렇게 네 문파다. 네 문파는 각각 효과가 다른 봉, 곤, 단검, 창, 도끼 등의 무기술을 가지고 있다.

이번 테스트에서 각 무기의 속성은 반영되지 않은 듯 했다. 문파에 따라 다른 복장을 입는다는 것과, 문파에 따라 다른 무기를 사용한다는 것, 그리고 문파에 따라 퀘스트의 성격이 다르다는 것 등의 요소가 이번에 선보인 문파 시스템의 전부였다.

이는 애초 구룡쟁패가 약속한 문파 시스템의 극히 일부분이었다. 문파 내의 서열 관계나 갈등 관계, 문파와 문파간의 은원관계, 비무나 무공수련, 문파대전과 같은 많은 부분을 볼 수 없어 아쉬웠다. 몬스터들 또한 문파를 형성해 유저 문파와 상호작용을 한다고 하던데 이 또한 준비중인 듯 했고, 강호풍운록이라는 구룡쟁패만의 퀘스트 시스템도 볼 수 없었다. 물론 10일이라는 베타테스트 기간에 이런 방대한 시스템을 테스트한다는 것이 불가능하겠지만, 그래도 맛만이라도 보여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그래도 무림을 통째로 옮긴 듯한 전반적인 분위기는 훌륭했다. 넓은 맵과 문파 맵의 구성,문파의 지형지물이나 고증을 통해 만들어진 오브젝트, 그리고 독특한 색깔의 문파 의상등……. 이 틀 위에 제대로 된 컨텐츠들이 얹혀지기만 한다면 ‘판타지라는 틀에 무협이라는 옷만 입힌 게임’이라 불리는 여타 무협 게임들과는 확실히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3. 유저들에 대한 배려

이번 클로즈 베타 테스트 기간 동안 구룡쟁패는 “전담 GM(Game Manager) 제도”를 시범 운영했다. 전담 GM 제도는 유저가 자신만의 GM을 갖는다는 의미에서 만들어진 구룡쟁패만의 고객만족 정책이다.

유저들은 구룡쟁패 홈페이지에 공개된 GM들의 프로필과 운영공약을 본 후, 자신만의 전담 GM을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자신이 직접 지명한 전담 GM에게 게임상의 편의는 물론, 각종 문제 해결, 심지어 인생 상담과 비밀 상담까지 할 수 있다. 마음이 바뀌면 자신의 전담 GM을 과감히 버리고 다른 GM을 선택하거나 전담 GM의 서비스에 대해 리콜을 요청할 수도 있다. 하지만 베타테스트 기간 동안 전담 GM을 바꾸거나 리콜을 한 유저는 그리 많지 않았다고 한다.

공지부분이나 세밀한 운영 부분에서 미숙함이 없지는 않았지만, 구룡쟁패의 3차 클로즈베타 운영은 성공적이었다 할 수 있겠다. 앞으로 구룡쟁패는 이 전담 GM제를 더욱 발전시켜 최대한 빠르고 깨끗한 운영을 보여줄 것이고, 이를 통해 한발 더 앞서가는 운영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한다.




구룡쟁패에는 아직 많은 것들이 남아 있다. 위에 언급한 문파 시스템의 부족한 부분들 이외에 몬스터의 변신 시스템, 상대의 무기를 빼앗아 오는 무장해제 시스템, 철권이나 버추얼 파이터를 연상케 하는 연속기와 연환기 시스템, 메신저나 메일보다 편한 전서구 시스템, 무공뿐 아닌 낚시나 다도 등의 생활 시스템 등, 아직 선보이지 않은 약속들이 많다는 소리다.

무엇을 근거로 이 많은 것들이 앞으로 모두 게임에 반영될 것이라고 믿을 수 있단 말인가? 그 근거는 다름 아닌 이번 클로즈 베타테스트에서 보여준 구룡쟁패 개발진과 운영진의 열정일 것이다.

국가와 나라님들마저 국민의 발등에 도끼를 마구 찍어대는 세상이다. 결과가 나와 봐야 알 수 있겠지만 이번 클로즈 베타 기간 동안 구룡쟁패 측이 보여준 열정과 성의는 구룡쟁패가 유저들의 발등을 찍는 도끼가 되지 않을 것이라는 믿음을 주었다.

하나하나의 요소를 제대로 구현해 내는 데서 비롯되는 유저들의 신뢰. 그것이 구룡쟁패가 이번 클로즈 베타에서 얻은 가장 큰 것이 아닐까 싶다.


[온라이프21 - www.OnLife21.net]

Who's 투고

profile

각종 게임 정보를 업체 또는 게이머에게 투고 받아 등록을 대행합니다.
투고 아이디로 등록되는 자료는 저작권 등 일체 문제가 없는 자료임을 알려드립니다.

Comment '30'
  • ?
    아프냐 2004.07.05 12:56
    구룡쟁패의 가장큰 특징은 머니머니 해도 무공을 표현하는 모습이라고
    생각하네요 각문파의 가지고 있는 화려한 무공은 모든 문파의 무공을
    다해보고 싶을 정도로 정말로 매력있었죠 특히 저는 녹림맹 무공에
    빠져버렸죠 창으로 꽂고 창대위에서 붕뛰어올라 창을 휘두르는 모습은
    기존 게임 에서 볼수 없었던 화려한 무공의 절정을 보는듯했죠 클로즈라서 아직 미완성된 부분이 많지만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서 오픈을 하면
    매력적인 온라인 게임 하나가 탄생할것 같네요
  • ?
    딴지걸자!! 2004.07.05 13:36

    무협지에서 나올법한 문구들과 그 무공들을 온라인겜에서 해볼수있다는

    것은 분명 참신하고 다른겜하고 차별화돼는것이지만 여러가지 다른 부가

    요소로 보자면(타격감,이펙트,그래픽,내용)생각했던것보다는 지루하고

    오래즐기기가 힘들다는것임니다..현재의 구룡쟁패는 먼가 많이 빠져슴니

    다 과연 앞으로의 페치의 행보와 발전적인 모습들이 어떠케 나오느냐에

    따라 구룡의 운명이 결정됄듯

    실크로드,아크로드등도 지금 한창 잘 나가고 있다는 클베지만..
  • ?
    파이터 2004.07.05 19:26
    무협 매니아들이 무협영화,무협지를 보면서 자주 접하며 꿈꾸었던
    내용들이 게임에서 등장한다는 것은 흥미롭다.
    그것이 강점이지만 그것을 제외하곤?무언가 색다른 점이 안보인다.
    클로즈라서 컨텐츠 구현이 없는건지 아니면 원레 그런건지 요즘
    욕먹는다는 무한사냥 렙업이 게임의 목적인 게임들에서 크게
    다를 바가 없었음..결국 현제로썬 단순사냥에 렙업 게임으로 예상되나
    아직 구현되지 않은 컨텐츠들이 있을터이니 계속 이런 게임으로
    평가받지는 않을것이라 생각.뭔가 비장의 숨겨둔 카드가 있을까?
    아직까지는 초기 신영만큼의 참신한 무협게임은 접해보질 못했다.
    요즘은 기대했던 최근 게임들이 기존에 단순 사냥게임이라서 실망이라네.
    게임성을 인정받는 제대로 만들어진 무협게임이 나오길 바란다.
  • ?
    쾌액 2004.07.05 20:28
    모션이라고하나? 대단하던데..
    몬스터 까지도
  • ?
    예작 2004.07.05 22:24
    일단 상점표 아이템들중 방어구는 방어의 형태가아닌 뽀대, 의복의 개념이라 하시고...무기들의 데미지또한 1~2 ,2~3 이런식으로 전개돼니...수련을 통한 강함을 표현하는듯....
    하지만, 절세비급, 보패 와 같은 레어성격의 아이템이 나온다하니...
    현거래 방지는 조금 무리가 있겠지만 ...
    암튼 좋은겜 하나 나오는거 같습니다.
  • ?
    무상 2004.07.06 03:06
    으하핫. 무협의 무공은 누가 뭐래도 천하제일검이 찾아와 난동을 부려도
    '단순한 찌르기와 베기'입니다. 무협을 보면 그것만큼은 공통점이 있답니다.

    녹림맹은 녹림십팔채에서 따온 듯 싶으나, 비궁은 전혀 처음 들어보는군요.
    간혹 여인들만의 문파(라고 하기는..)가 있기는 하지만.
    아, 그리고 소림사는 문파가 아닙니다. 게임이라지만 무협과 굉장한 차이가
    있는 점이 아쉽습니다. 문파를 내세우면서
    [당문][화산][무당]등이 나오지 않는다면 엄청난 비난을 받을 겁니다.
    허접하기로 유명한 [하오문]이 나올지도 모르곘군요. 하핫.
    [화산파]등 실제 존재했던 문파는 반드시 나오길 빕니다.

    기대작이로군요! 기대합니다.
  • ?
    싸나이 2004.07.06 19:17
    당문,화산,무당-_-;;;;; 아주 힘들듯합니다;;
  • ?
    샤드공작 2004.07.06 21:48
    참고로 문파 그림8개잇지요? 저기서 비영단 그런건4개 는 문파가아니라

    몹들의 문파. 당문.화산.무당 아직않나옴. 전 개방햇는데 3차처음날

    게시판 날리낫죠.ㅋ 1분에 게시물이 60~100개씩..할꺼없는 유저들

    구룡쟁패 방송듣고...이번 테스트 성공적이엇습니다.상당희 젬잇섯구요,.
  • ?
    sky성훈 2004.07.11 14:21
    우와!!!!!!!!!!!! 이 겜 엄청나게 재미 없겟다-_-
  • ?
    점점 2004.07.20 02:11
    해보지도 않고 모르는법
  • ?
    Net 2004.07.20 23:30
    ㅡㅡ; 경공의대한거 지적....
    그런 속도가 가능하다쳐도 그걸 조종할수잇는게 사람일까요...?
    흐음..어쩌면...아주 어쩌면 ㅡㅡ; 블링크식의 이동일지도...
  • ?
    몰라 2004.07.22 05:23
    이겜 젤루 유명한게 운영자 개판이죠 ,,,
    영자님 핵쓰는대요 ,,, 제제두 업다,,
    영자님 무공안배워지는대요,, 다시키우란다
    영자님 왜 써버안열려요,,, 써버안정화를 위해서 지랄 접속해봤자 똑같다,,,
    영자님 괘스트안돼요 ,,,동시접속자가 많아서 그런단다,,괘스트 업단다,,
    영자님 무공화려한건 죠은대 눈아포요,, 이건 고쳐준다..대규모 공성전있으면 눈아푸다 위에 그림참죠,,유저가 다 무공써봐라 빛으루 아마도배할껄,,,
    약속절라안지킨다 ,, 4시애 시작이면 7시애 접속하는게 났다,, 그래두 한시간하면 썹따됀다,,,
    무슨 성공을 했다구 ,,, 우끼지 마시라,,,운영자가 ,,유저 ,,대리구 너는겜이다 ,,지끔까지는,, 앞으로는 잘돼겠지,,,
  • ?
    심심한세상 2004.07.27 15:23
    ↑어디서 욕을 욕쓰는게시판인가 그리고 이런말은 구룡쟁패 게시판에써욤
    님쓴거보니까 베타때쓴건같은데 베타모 얼래그렇지뭐 ↓어케생각하셈들
  • ?
    오십원 2004.08.07 22:07
    몰르겟네 무협갬 잘만들면 재미도 있겟지만 십이지천 이란 갬처럼만
    대지마시길.... 번창하셈
  • ?
    몰라 2004.08.09 06:10
    심심한세상님 이겜 이번 베타테스트 했을때 3분만애 욕글이 100개까지 올라왔네요 ,,,제가 점심했나요,,^^ 이번연도 최악에 베타테스트 게임일꺼 같은대요,,,
  • ?
    Su我 2004.08.10 23:47
    아직까지 클베에 관해서 잘 모르시는 분들이 수두룩 하네요..
  • ?
    et 2004.08.11 15:01
    아진짜하고싶은데그놈에클베땜시TT
  • ?
    Shadow 2004.08.17 02:11
    제가 클베 해본결과 운영자 님 조금 심한건 맞는데요... 다른게임보단 들함...

    그나저나 -0- 전 무공 2개 배우고 끝났다는.. 클베 시작한지 몰라서..ㅡ,.ㅡ; 나른님들 쓰는거 보니깐 뽀대 짱이 더군요..ㅡㅡ;;
  • ?
    하하^.^& 2004.10.10 14:02
    요즘 나오는 온라인게임이 다 막강해서 성공가능성은

    커보이지 않네요
  • ?
    감귤 2004.10.18 19:08
    아 ~ - -;; 언제 까지 개발할껀지.. 빨리 오픈했으면. .
  • ?
    천량 2004.10.30 11:41
    내가 이거 3년 기다려도 안나오는 게임 ㅡㅡ
  • ?
    바슈 2004.11.13 20:59
    또 식상한 무협게임 하나 나오것네..에흉
  • ?
    체념... 2004.12.25 13:07
    바슈.. 식상한 무협게임.. // 클베안해본인간이 떠드는 헛소리구만.. // 클베직접해봐라 // 식상한지... //
  • ?
    이것이다 2005.01.02 14:26
    식상한 인간 여기서 하나 보게되네..에흉
  • ?
    『아린』 2005.01.10 13:37
    식상이뭘까나?
    잘 모르는 단어는 잘 몰라서 뭐라 할말없음.
    하지만 말이죠.
    무협게임 체계 잡는거,
    무지 힘들답니다.
    국가하나 세우기가 힘든 것 처럼요.
    쳬계잡아가는건 유저들의 활동에 따라 달라지겠죠.
  • ?
    순수수애 2005.01.18 17:17
    제발 이 글처럼 정말 재미있는 게임이기를 ....
    요즘 온라인MMORPG 게임들에 식상함을 느낌 ㅡㅡ
  • ?
    루얀스백작™ 2005.01.30 10:06
    이번에 신청해서됫는데,ㅎㅎ 재밋을거같다는..
  • ?
    백두산토끼 2005.02.13 18:27
    여기서 구룡쟁패 해보고 리플다는 사람이 있는건지




  • ?
    쪼다킬러 2005.02.17 05:59
    가장기대되는 게임 ㅅㅅ
    5차 클베엔 당첨되기를 ..! 아멘..나무..인샬롸.
  • ?
    두치와뿌꾸 2005.03.27 12:41
    구룡쟁패 <--- 매니아 게임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게임 시작할때 아무것도 안줌.. 퀘스트도 생각보다 어렵고 초보자들이 익히기에는 무리가 있는듯 합니다. 타 사냥터 이동도 오래 걸리고 아무튼 매니아가 아니라면 하지 않는게 좋습니다. 상당히 난해하고 어렵다라고 말해주고 싶네요

시즌1 게이머리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X / 댓글 작성: 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6 쉔무 온라인.. 그 거대한 모험의 세계로 53 가아라 12.24 40216
1045 [리버스] 2차 클베! 나름대로 완벽분석! 15 메뚜기와오리 11.20 16957
1044 [길드워] 시대는 영웅을 부른다 - Guild Wars 71 세인트 10.16 19450
1043 [리버스] 제대로 된 대규모 집단 전투를 보여주마! 36 투고 10.07 15306
1042 [큐빗] 커뮤니티 게임 ‘CUVIT’ 44 투고 08.24 13406
1041 [마블몽] 집단! 납입! 난투! 액션RPG!! 39 투고 08.16 19310
1040 [묵향온라인] "자네, 기억을 잃었군" 17 매직캣 08.16 16859
» [구룡쟁패] 무(武)로서 협(俠)을 행한다 30 60 투고 07.05 17163
1038 [요구르팅] 2004년 끝없는 방학이 시작된다 29 투고 06.26 15664
1037 [헤르콧] 제 3 세대 MMORPG 헤르콧(Herrcot) 38 AD 06.03 20945
1036 [장미의전쟁] 댄스 미팅게임 ‘장미의 전쟁’ 8 투고 06.03 12877
1035 [리버스] 전략적 플레이를 토대로 하는 고품격 전쟁 3D RPG 25 투고 06.01 14911
1034 [무크] 고품격 애니메이션 MMORPG 무크 [2부] 6 투고 05.27 15407
1033 [무크] 고품격 애니메이션 MMORPG 무크 [1부] 15 투고 05.27 17565
1032 [아크로드] 절대군주를 향한 질주의 서막이 오르다! 32 투고 05.25 13206
1031 [아크로드] "흥분하라! ArchLord가 온다..." 60 투고 04.21 189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6 Next
/ 66
특정 장르의 편중화
bar
2 (5%)
과도한 과금 유도
bar
25 (73%)
신선하고 창의적인 국산 게임의 부재
bar
3 (8%)
지나친 정부 규제
bar
1 (2%)
수입게임의 난립
bar
2 (5%)
기타
bar
1 (2%)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