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786 추천 0 댓글 6

제가 사는 지역에는 인문계 고등학교가 4군데 있습니다

 

이중에 여고를 제외한 남자가 갈 수 있는 3군데 중에

 

제일 높은곳을 a 중간인 곳을 b 제일 낮은곳을 c라고 칭하겠습니다

 

a는 남고이고 b,c는 남녀 공학입니다

 

저는 현재 학교에서 300명중 90~100등 사이를 왔다 갔다 하는 성적이나 모의고사 성적 등을 합산해 봤을 때 a라는 곳에 충분히 들어갈수 있습니다

 

그러나 a는 저희 지역이 평준화 된 곳이 아니기 때문에 각 학교에서 공부 좀 한다 하는 애들은 다 몰려옵니다

 

a 정원이 360명인데 이 중 50등 안에 들지 못하면 소위 말하는 지잡대를 간다고 합니다

 

고등학교 가서 놀고 공부 안할것은 아니지만 제가 죽어라 공부하는 만큼 그들도 죽어라 공부할테고 저는 전교 10위권이였던 그들을 뚫고 50위권에 안착할 자신이 없습니다

 

그러나 a를 선택하지 않고 제가 하향지원 해서 c를 쓰게 되면 그 학교에서 충분히 상위권에 들수 있습니다

 

사실 여기서나 a,b,c학교를 나누지 서울 가면 그냥 거기가 거기 같아 보인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a에서도 서울대 1명 b에서도 서울대 1명 c에서도 서울대 1명

 

등등 대충 대학은 a에서 조금 좋은 수도권 대학을 많이 간다 뿐이지 대충 비슷하게 가는것 같습니다

 

그래서 객관적으로 보면 저는 a로 진학해서 소위 말해 상위권 학생들의 계단 역할이 되는것보다 c로 진학하여 상위권에 들어 수시 등 여러 전형으로 상위권 대학을 노려 보고 싶습니다

 

그러나 부모님은 제가 사는 지역사회가 좁기 때문에(20만명 안팎), 또 그분들의 직장 동료, 친구들의 자식들은 a라는 곳에 진학햇기 때문에 저 또한 a에 가길 원하십니다

 

 

부모님을 어떻게 설득시켜야 할까요...

 

 

독서실에서 공부하다 졸려서 잠깐 쓰러왔는데 두서가 안 맞는거 같네요... 이런 경험 겪으신 다른 분들 혹시 어쩌다라가 이 글 접하게 되시면 인생 후배에게 도움되는 말 몇 마디라도 적어주시면 정말 큰 힘이 될꺼 같네요

Comment '6'
  • ?
    울타리 2010.11.21 02:40

    생각해보니 별내용도 없어서

    쪽지로 보내기에는 조금 무리한 감이 있어서 여기다가 적고갑니다.

     

    (이 글은 제가 사는 지역을 기준으로 설명드립니다.)

    일단 b나 c로 갈수 있게 부모님을 설득하는 방법을 알려달라고 하신 것 같습니다만

    저는 오히려 님께서 a로 진학 하도록 설득하고 싶습니다.

    질문자 입장에서는 참으로 김빠지는 내용이 아닐수 없습니다만은..

    나이차도 얼마 나지않는 선배로써 추천해드리고 싶은 것은 a로 가라 입니다..

    솔직히 고등학교 올라오면 핑크빛 고교생활을 즐기고 싶은 마음에 b,c에 혹해서

    (저같은 경우는 그랬습니다.)

    나름대로 정당화 시키려고 했습니다만 지금와서 생각해보면 차라리 a가 낫더라구요.

     

    공부는 분위기가 중요합니다.

    a에서는 반아이들 자체가 피드백이 되기때문에 더욱 공부에 정진 할 수 있습니다만은

    b,c는 그러리라고 생각하지는 않네요. 공부 분위기가 조성이 안되니까요.

    어찌보면 하나의 선입견일 수 도 있지만, 그게 보편적인 생각이니까요.

    (차후에 b,c에 다니시는 분이 내용 추가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a는 수능에서 강한 면모를 보입니다.

    b,c에서 내신 1등이 수시로 한양대라면 수능에서는 인서울도 못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수능에서의 격차가 심합니다.

    그러나 내신에는 취약하다는 단점이 있지요.

    정말 열심히 공부한다면은 수시와 수능. 두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가능성이 있지만

    애들이 내신준비를 워낙 열심히하고 잘하기 때문에 남들의 2배이상의 노력없이는 상위권을 점하기는 힘듭니다.

    이와는 반대로 b,c는 내신에서 강한면모를 보이지만 님과 같이 생각하는 사람이 한 둘이 아니므로 경쟁이 심해지게 됩니다. 그리고 그 경쟁을 3년 13번의 시험에서 전부 뚫어야 됩니다.

    어떤게 더 쉬워 보이나요 ?

    차라리 아쉽더라도 a에 가서 열심히 해서 수시와 수능을 다 섭렵해보실래요?

    아니면 즐거운 고교생활을 즐기면서 13번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인서울 하실래요?

    물론 님께서 b,c 에서도 열심히 안하면 손가락 하나를 자를 정도의 각오가 있으시다면 저는 b,c를 정말 추천합니다.

    그럴 자신이 없다면 a를 추천하지만.. 

    선택은 당신의 몫이에요.

     

    결론 -


    수능에서의 우위와 '그래도 난 하이클래스야' 라는 자부심 원하시고,

    설렁설렁 공부해서 내신 똥망 혹은

    피똥쌀정도로 열심히 해서 우월한 등급을 각오하고 있다면 a로.

    분위기에 휘둘리지 않고, 정 말 시끄러운 교실 쉬는 시간 안에 책펴고,

    애들이 '이놈보게, 공부란걸 하고있네'라며 방해를 해도 꿈쩍않고

    공부하셔서 3년 13번의 시험을 통해 올 1,2등급을 찍으셔서 수시를 노리실려면 b로.

    b보다 더 심한케이스의 방해(내+외적 방해) 를 이겨낼 자신이 있으시다면 c로..

     

    그러고 보니 이제 고입이군요.

    좋은 선택하셔서 원하시는 학교 생활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
    스즈미 2010.11.21 10:50

    내신따기 쉬운학교가 최고에요..

     

    수능은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내신관리는 3년동안 잘하면 진짜 대학가기 쉽거든요..

     

    물론 최저를 위한 수능공부도 필요하지만 최저없는전형도 상당히 많기때문이죠 ㅋㅋ

     

     

    그리고 내신관리가 수능보다 100만배는 쉬워요..

     

    저도 중학생때 100위권밖이었는데

     

    뺑뻉이에서 떨어져서 소위 수시학교라는데를 들어왔거든요..

     

    그런데 고등학교 들어가서 처음보는 시험에서 공부도안했는데 30등안에 들어서 심화반에서 오라고하고.. 고등학교 에서 등수가 80등 이상올라갔습니다..

     

    내신 관리가 어렵다해도 정시보단 쉽습니다.. 이건 진짜에요

     

    내신은 시험 3주~1달전에만 해도 순위권에는 충분히 들수있을겁니다

     

    저는 내신따는학교 추천합니다

     

  • ?
    비상문 2010.11.21 14:02

    안녕하세요 . 올해 수능을 본 수험생입니다

     

    제친구들중에서 님과 같은 케이스 여럿봣는대요..

     

    정말 의지있고 끝까지 잘할생각 있으면 c로 진학하는것도 나쁘지않습니다

     

    그런대 , 그 분위기라는게 정말 무서운거거든요

     

    저는 다행히 분위기 좋은학교와서 무난히 수능까지 치뤗지만

     

    분위기 안좋은곳 가면 주변이 열심히 안해서 조금만 공부해도 ' 충분해 ' 라는 생각을 하기 쉽습니다.

     

    님이 정말 잘할자신 있고 의지력있으시면 c로 가시구요

     

    아닌케이스는 a로 가는걸 추천드려요. 부모님한태는 님의 의지력을 보여드리면 되구요

  • ?
    김현성 2010.11.21 18:28

    a에서도 서울대 1명 b에서도 서울대 1명 c에서도 서울대 1명

     

    등등 대충 대학은 a에서 조금 좋은 수도권 대학을 많이 간다 뿐이지 대충 비슷하게 가는것 같습니다

     

     

    라고 적으셨죠?

     

    이사실을 아신다면 a가셔야죠. 공부는 분위기입니다. 좋은대학을 가길원하시면 남녀공학

     

    포기하라고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이유는 잘 아시겠죠?

     

    이번주 목요일 치뤄진 수능 역대 최다 70만명 이상  응시했습니다. 물론 교육과정이 바뀌기

     

    직전해의 수능이라 재수생들 상당수 몰리는 년도는 맞습니다. 그렇다고 해도 글 쓰신분께서는 

     

    수능치실 때 쯤에도 최소 50만명과 경쟁해야 되는 겁니다. 같은 학교에 많아 봐야 몇 백명일

     

    동기들에게 앞서지 못할 거라면 상위권대학 그냥 꿈도 꾸지마세요.

     

    대한민국 상위권대학 그렇게 만만하지 않습니다.

     

     

  • ?
    Adrenalin 2010.11.23 14:12

     

     

    A , C 둘 중 하나 가는게 나을 듯 싶은데

     

    A는 수시보단 정시를 더 높여서 가야되겠고

    C는 수시를 좀 더 노려봐야 되겠네요

     

    수업 분위기 진짜 중요합니다

    A경우 시험기간이나 고3 되면 쉬는 시간에 독서실 분위기 날 것 같고요

    C는 중학교와 분위기가 다르지 않을 것 같다 생각됩니다.

     

    직접 경험해봐서 아는데

    맘 잡고 난 분위기에 동요되지 않고 열심히 할 수 있다!

    이거 참 어렵습니다.

    문제는 주위 사람인데요 친구!

    친구를 잘 사귀어야 합니다

    A에는 주로 공부를 열심히 해왔고 경쟁심이 높아 더 잘하는 애들한테

    알려달라며 공부에 도움주는건 물론 같은 방향으로 공부에 치중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만큼 잘하는 애들이 많으니 상위권에 올라가기도 힘들뿐더러

    다른애들도 내신점수를 그만큼 잘따겠죠

    그래서 얼만큼가면 내신을 보고 높다 싶으면 좋지만 상대적이므로 낮다 싶으면

    정시로 갈때 그만큼 경쟁해왔고 잘하는 애들사이에 있었으니까 정시가 더 편할 수도 있습니다

     

    C에는 반대로 A애들보다 더 공부를 안했으니 또는 내신점수를 따려는 애들이 있겠죠

    하지만 A보단 그만큼 내신경쟁에서 치고 올라올 수 있는 발판들이 많이 깔려 있어서

    수시지원이 더 원할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친구 잘 못사귀고 애들과 어울려 다니다보면

    자신도 모르게 아니 알면서도 그 전보다 더 공부를 소홀히할 수도 있고 그게 길어지다보면

    공부를 하는데도 막상 따라가기도 그렇고 지루하고 힘들 수도 있습니다. 그러다보면

    정시도 좀 힘들겠죠. 정말 친구 잘못두면 자신을 놓아둔다면 내신조차 다른사람의 발판이 되어

    님이 깔려있을 수도 있습니다.

     

    어찌됬건 결론은

    A 가십시오 더 좋은 분위기와 수시 상위권은 어렵더라도 그만큼 분위기에 휩싸여서라도 내신관리도 철저해질 수도 있고, 내신관리가 안되어 수시가 힘들더라도 좋은 학교 그 안에서 잘하는 애들과 경쟁하던 님의 실력으로 정시도 어느정도 자신이 많이 한만큼 받을 수도 있으니까요

     

    경험과 직접 느꼇을 때 바탕이므로 지역에 따라 다를 수도 있습니다.

    저희 동네는 그랬거든요 수시노린답시고 C학교 처럼 하향지원을 하다 분위기에 망쳐서 친구들에 이끌려서 도서관이나 독서실 간다해도 중간중간 많이 새고 성적도 떨어지고 사고방식도 달라졌습니다. 저 같은 경우 솔직히 중학교 바닥을 기엇는데 막판 스퍼트하잔답시고 연합고사에 몇달간 목매달아 명문고등학교에 초과인원 43명을 제치고 완전 턱걸이 ! 제 뒤에 1명조차 없이 제가 마지막 합격자로 들어갔었습니다. 그리고 워낙 공부안하다 이런 학교오니 적응이 안됬었지만 잘하는 애들의 도움과 분위기에 휩싸여서 그대로 흘러가니 저도 모르게 제 자신이 바뀌었더군요. 성적높은 애들이 갈 수 있는 높은 학교는 그만큼 그 높다라는 명성을 가진만큼 애들도 많이 향상되어 좋습니다.

    수능-전국

    내신-그 학교

    수시-그 학교 상위권

    기회가 어느쪽이 더 많이 주어지고 확률이 높고 그만큼 잘할 자신이 있는지 잘 판단하시길 바랍니다. 

     

    도움이 되셧는지는 님이 느끼는 바에 따라 학교지원 선택권은 님에게 달려있으므로 부디 결정해서 진학한 학교가 님이 찾던 그런 학교였음을 빕니다.

     

     

    ㅋㅋㅋ

  • ?
    럴럴럴라 2010.11.23 14:54

    `1`1`1`1

    `1`1`1`1

    `1`1`1`1

    `1`1`1`1

    `1`1`1`1

    `1`1`1`1

    `1`1`1`1

    `1`1`1`1

    `1`1`1`1

    `1`1`1`1

    솔직히 말하자면

     

    a b c어느학교를 가도 상관없습니다 길은 어디나 있으니까요

    하지만 이건 애매모호한 답변이고

     

     

    대게 낮은급의학교에 들어가서 상위권한다고 말하는데 그게 말처럼 쉬운게아닙니다

    여러가지 아주많은 변수가있어요 물론어디나 그런건존재하지만 몇배많다는겁니다

     

    공부안하고놀던 놈들중에 천재들이 두세명씩껴있는데 그넘들이 막판 스퍼트올리면 아주기분잡치죠  

    거짓말같다구요?? 진짜 한반에 없으면 2명정도 있습니다

     

    일단 자신이 분위기에 휩쓸리지않을거다 뭐다 하더라도 그건지금일입니다

    차라리 a학교가서 열심히 공부하고 지잡대라도 가는게 좋아요 서울대라고 다써주는건 아니니까요

    진로에따라 좋은학교는 따로있을 수있죠(실제로 잡스런대학이 어떤 과에서는 서울대보다 쌘 학교도있어요)

    내신관리는 조금 힘들어지겠지만 a는 공부만미치게 하는곳이고 bc는 공부좀하다 여자친구도보이고 놀것도많고 못하는애들이 자꾸건들고 하는데 변수가 여러가지있죠

     

    잘하다가 한순간에 무너질수 있어서 bc는 조금 생각해보셔야합니다

    또 그학교가 공부잘하는사람만 가는곳이라면 후일, 그러니까 인맥상에서도 그학교가 좋을 수 있다는 말입니다.

     아는분은 공부도 엄청못하고 대학도 지잡대나왔는데 공무원.;ㅡㅡ 어떤사람은 월급 400

    또어떤사람은 운동하다 다쳐서놀았는데 회사에서 특채로 뽑아가고

    부조리투성이지만 이런걸 노려도안되고 노려도될지는모르지만 그래도 모르는 일입니다

    내가 a나왔는데 신입지원자중 a나온사람있으면 주의깊게 보는게 사실이니까요

     

    일반학교는 교복아무거나 껴입고 패딩걸치면되는데 여자들이 즐비하면 항상 옷을 잘입고 잘씻고 행동에 주의해야죠

     음

    잘생각해보세요 공부열심히했지만 내신이별로다 그치만 아는것도 많고 똑똑해서 대학은 조금 떨어지는데 갔지만 얼마든지 적응할수있고 늘수있다

     

    공부못했지만 내신관리 잘했다 수시로 대학적당히 들어갔지만 예전친구들이 자꾸 술마시자고 꼬드긴다 헤어졌던 여친은 베지도않은 애를 들먹이며...(오바인가.) , 또 설렁설렁 공부하던게 습관이되서 레포트고뭐고 다귀찮아진다 이런다던지 뭐 극단적이기도하지만 충분히 가능성있으니까

     

     

     아 생각난건데 중학교떄 공부 20등안에 들었던애가 적응 못해서 하향평준화된일도 있습니다

    공부잘했는데 하위학교가서자퇴한사람도 있고 잘했는데 하위가서 내신잘받는사람도있고

     

    두서없이 갈겼지만 그래도 중요하니까 잘읽어보세요

     

    근데 이미 끝났으려나?

     동생도 뭐낸다고하더니...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234 고민상담 여자후배의 마음을 잘 모르겠어요~ 1 KILLEO 11.26 1318
24233 하드웨어 예전에 조립컴으로 제가 조립해서 다 했는데요 ! 2 덤벼봐임마 11.26 653
24232 그외질문 여기 글에 노래 넣으려면 1 아에 11.25 615
24231 그외질문 마영전 서버 질문입니다. 2 블리트니스 11.25 943
24230 게임추천해주세요 광범위하게 게임 추천부탁드립니다. 2 블리트니스 11.25 1582
24229 그외질문 시스템종료가 되질 않네요 .. ;; 1 향기 11.24 1163
24228 그외질문 자유 피케이 되는 게임 2 에스파다 11.24 1357
24227 그외질문 던파 수호하는자의 혼 써보신분 2 싱싱한영계 11.24 2129
24226 그외질문 던파 헬벤터 무기에 대해서 질문 좀 드리겠습니다. 2 BeyondTheHeaven 11.23 1902
24225 게임추천해주세요 진짜진짜 재밌는 게임 추천점요 ㅠㅠ 2 Radeon 11.23 1819
24224 게임추천해주세요 이펙트가 화려한 게임 추천 부탁드립니다~ 1 크루얼 11.22 1533
24223 하드웨어 컴퓨터좀 살려고하는데 도움좀... 2 으잌 11.21 702
24222 하드웨어 요번에산 컴퓨터 사양좀 봐주세요! 5 sdadd33 11.21 825
24221 그외질문 요즘 마비노기 할만한가요? 1 참새 11.21 929
» 고민상담 고입고사를 앞 둔 중3 학생입니다 6 장재인 11.21 786
24219 그외질문 게임을 하는것과 만드는것의 차이가 있습니까? 4 얄개 11.21 697
24218 그외질문 블레이드엔소울 말인데요 2 마주앙모젤 11.20 1334
24217 하드웨어 노트북사려고 하는데;;;; 2 향도 11.20 598
24216 그외질문 게임 추천좀 해주세욤 ㅠ_ㅠ.. 1 포르테 11.20 883
24215 그외질문 다산네트웤스 h925k 코덱 질문 아영 11.20 13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