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1134 추천 0 댓글 24
무언가를 소유하고, 능력을 갖추고, 가치를 지니는 것.
이런 것은 우리의 평안을 깨뜨리고 괴롭히게 된다.

많은 것을 소유한 사람? 소유가 우리를 괴롭히는 까닭은,
그것이 우리로 하여금 궁핍을 모르게 하고,
우리의 정체성을 더욱 크게 부풀려 주기 때문이다.

그럼으로써 재물이 우리가 할 일을 대신하게 될 때, 우리는 스스로 존재할 수 없게 된다.
더군다나 우리는 다른 사람들을 착취함으로써 재산을 증식시키는 경우가 대부분이지 않은가!


능력 있는 사람? 인간은 ‘나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존재이며,
감각 및 운동 능력이나 지적 능력들의 총체이다.
내가 세상을 통제하고 지배할 수 있을 때 세상은 내게 낯설지도 않고, 더욱이 적대적이지도 않다.
우리는 타인을 복종시키든지 아니면 그에게 복종하든지,
이 두 가지로 선택이 제한되어 있다고 생각한다.
내 앞에서 노예 상태로 존재하는 타인들이 있을 때 우리는 자신의 능력을 확신하게 된다.

 

가치 있는 사람?
우리는 타인들보다 더 많은 은총을 누리는 것이 우리의 성공을 의미하며,
우리가 뛰어난 존재임을 뜻한다고 믿는다.
그래서 타인을 유혹하고 부패시키고, 우리를 인정하게 만들려는 온갖 시도들이 생겨난다.
우리에 대해 타인들이 가지고 있는 이미지와 본래 우리의 모습이 서로 같다는 생각도 그와 같은
그릇된 믿음에서 나오는 것이다.

이러한 일반적인 믿음에 저항하기란 쉽지 않은 일이다.
나는 끊임없이 더 많이 소유하고, 더 많은 능력을 지니고, 더 나은 가치를 지니고 싶었다.
그런데 알고 보면, 이같은 욕망은 인간이 존재하기 위한 가장 기본적인 요소라고 할 수 있는 애정이 결핍되었을 때 나타나는 결과이다.

 

우리를 이같은 광기와 상스러운 무지로부터 벗어나가 해줄 수 있는 것은 오직 하나,
곧 절제라는 태도이다.
사실 소유와 능력과 가치를 추구하는 것보다 좀더 고귀한 삶의 자세들이 있다.

 

만일 내가 나 자신의 가치를 확신한다면,
굳이 사회적 위치를 구분해 주는 흔적을 쌓으려고 애쓰지 않을 것이다.
만일 내가 스스로를 완전히 자유롭고 흠없는 존재로 이해한다면, 굳이 타인들을 굴복시키려고 안간힘을 쓰지 않을 것이다.  그 대신 성스러운 삶을 바라보려고 할 것이다.
성스러움이라는 가치에 비하면 성공의 표시들은 그야말로 보잘 것 없는 것들이기 때문이다.

 

절제라는 미덕을 돋보이게 하기 위해서, 나는 ‘적은 것으로 살아가는 기술’을 이야기 하고자 한다.
적은 것으로 만족하며 살아가는 기술은 결코 보잘 것 없는 것이 아니다.
그것은 아주 능란한 솜씨를 필요로 한다.
적은 것으로 살아가는 기술은 살아가는 방법, 곧 지혜를 의미한다.

 

"예를 들면 함부로 비판하지 말 것, "무리한 요구를 하지 말 것,
상황이 제공해 준 것들을 최대한 이용할 것,
사회 계층의 꼭대기에 있는 사람들을 비통한 질투의 시선으로 바라보지 말 것,
시도해 봤다는 자긍심을 갖기 전에 자신의 취향과 운명에 따라서 착실히 차근차근 앞으로 나아갈 것 등이 그것이다.

피에르 쌍소 - 느리게 산다는것의 의미

좋은 말 이니 이왕이면 다 읽어보길 권하고 싶습니다.
니체의 힘의 윤리학에서도 보면 강자란 자기 자신에 대해 긍정적인 긍지를 가진 자,
자기 자신의 행동에 스스로 가치를 부여할 수 있는 자를 일컫습니다.

강한자가 곧 선한것은 아니지만 선한자는 "억합하지 않고 공격은 물론 보복하지도 않으며 그것을 신에게 맡기는 자 , 자신을 숨길 줄 알면서도 인내심이 강하고 겸손한 사람" 이다 - 김용규

"만일 내가 스스로를 완전히 자유롭고 흠없는 존재로 이해한다면,
굳이 타인들을 굴복시키려고 안간힘을 쓰지 않을 것이다.
 "


참 좋은 말 이죠?

평등 평등 외치는 사람들은 그게 무슨 말 인가 정의를 내릴 수 있으신지 궁금합니다.

+ ㅜㅜ 온아제형 이건 제 고민을 돌려말한거니 삭제 ㄴㄴ

Comment '24'
  • ?
    어린왕자 2009.11.27 04:08
    흠....항상 신비님의 글은 고민이라고 하시는데...전 고민보다는 이때까지 쓴 글이철학적인 요소가 많이 있는것 같네요....
    명언이나 좋은 글귀를 빗대어서 말씀하시니 자기합리화가 조금 많으신것 같고....
    너무 집에만 있지마시고....밖으로 나가시길...
  • 신비 2009.11.27 04:50
    #어린왕자
    ..아니 뭐 사실 고민이 아닙니다..^^
    그렇지만 저렇게 적어놓지 않으면 삭제당할거같아서..

    그저 하고싶은 말 정도로 생각해주세요.

    + 이틀에 한번 1시간정도는 산책나가거든염 !

    ++ 어제 어린왕자를 새로 구입했는데 정말 마음에 듭니다.
    다이어리까지 함께 주더군요.
  • ?
    기인 2009.11.27 04:12
    흠... 뭐랄까... 철학적인....

    신비님 글 보면 어려워요..;;

    내가 이해력이 달리는건가.;?
  • 신비 2009.11.27 05:10
    #기인
    아닙니다.. 고작 인용이나 하는게 무슨 잘 쓰는 것 일까요..
    ㅜㅜ..지금 모니터 앞 에서 비웃고 계실 분 들을 생각하면 부끄럽습니다.

    제가 원하는건 그저 절제와 겸손이니 거창하게 생각하지 말아주세요..^^

    + 감사합니다.
  • 기인 2009.11.27 05:06
    #신비
    아무튼... 책 많이 읽으시고 글도 잘쓰시는듯 해요 ㅎ...

    멋져부려 ☆.☆
  • 신비 2009.11.27 04:52
    #기인
    별로 철학적이라 할수있을만큼 거창한건 아니라 생각됩니다.
    그저 머리가 아닌 마음으로 이해하시면 충분하시다 생각되요.

    이해력의 문제가 아니라 느끼는게 중요한거죠 ㅋ!
    (만약 문제가 있다해도 그건 제 글이 잘못된거지 당신의 잘못이 아니라고 확신할 수 있습니다..'_♡ )
  • ?
    내손에 다있다 2009.11.27 05:24
    이거읽고 고민을 시작했습니다 ....
  • ?
    막눈 2009.11.27 07:24
    절제.. 고작 2글자의 단어이지만 이행하기 어려운 단어죠..
    사람의 욕심이나 충동을 조절할 수 있는 단어기 때문이죠..
    신비님 글처럼 평등을 부르짖는 사람들도 그것을 정의 내리긴 어렵지 않을겁니다..
    단지 그저 평등이란 말을 가볍게 말하는지.. 무겁게 말하는지.. 그것에 차이가 난다고 생각합니다..
    요즘 논란이 되는 글이나 댓글들을 살펴보면 이성적이 아닌 감정적인 글이 많이 보입니다..
    그러한 글을 쓸때 절제라는 단어를 잊게 되는거죠..
    아니, 알고 있는 단어지만 망각한다는 게 맞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글을 씀에 있어 논란이 될만한 소재를 가벼운 마음으로 적어 내려가신 분들에게 묻고 싶습니다..
    그 소재가 그렇게 가벼운 소재였는 지에 대해서요..

    음.. 졸다일어나서 뭔가 정립이 안되는.. ㅠ
  • ?
    유수하 2009.11.27 10:16
    저는 아직까지 살아오면서 자신을 제대로 절제하는 사람을 만난적이없어서

    슬픕니다.

    아이 어른 할것없이 다들 절제라는 단어는 알면서도 막상 감정이 이성을 누르고

    먼저나올때가 많으니까요

    진정한 어른을 만나보고싶어요 (저또한 절제를못함)
  • 유수하 2009.11.27 14:10
    #신비
    그렇죠 인간에게 "이성"이 존재하기에


    절제의 방향으로 나아가는것이죠


    (절제)
    감정-------------------->이성

    =_=;;
  • 신비 2009.11.27 11:25
    #유수하
    이러한 글을 남긴 저 조차 사실은 자신의 감정을 잘 컨트롤하지 못 합니다.
    그렇다보니 꽤나 자주 용렬(庸劣)한 행위를 하기도 하죠..

    하지만 천재였던 아리스토텔레스는 행동을 제어하지 않고 내버려두면,
    보통 극단적인 오류로 흘러간다고 설명하였습니다 ..
    그 뒤에 "중도"의 이상적인 자세를 이성의 도움을 받아 행동을 곧 목표로 실현시켜야 한다구요.

    친근함이 너무 적으면 무색해지고 친근함이 너무 강하면 아부가 되버리는것 처럼요.
    뭐 결국은 힘들지만 노력은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인간에겐 "이성"이 존재하니까요.
  • ?
    스파군 2009.11.27 11:22
    제가 제대로 이해 한건지 모르겠으나...

    저는 절제를 한번더 고민하는 자세로 생각합니다.

    무슨 일 이든 한번더 고민하는 자세를 가지고 있다면

    굳이 어려운 논리로 고민하는 경우보다 더 절제를 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 신비 2009.11.27 11:28
    #스파군
    좋다고 생각합니다~
  • ?
    미스거유 2009.11.27 20:48
    적당히 공감가는 글 입니다
    근데 굳이 절제라는 글과 어려운 인용글 보다는
    돌다리도 두드려 보고 건너라 같은 쉬운글로 예를 들어주는 건
    어떨까 싶네요.
  • ?
    컨트롤 2009.11.27 22:07
    요즘 진짜 거의 미치기 일부직전에 절제하는것도 힘듬

    안그래야지 참아야지 하면서도 진짜 확 미쳐버림
  • ?
    리뒤앙스 2009.11.28 00:32
    내 손에는 천원이 들려있는데... 과자를 사먹느냐 안먹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 ?
    베르아일 2009.11.28 18:42
    참기 힘들 땐 발산해야합니다. 화산이 잠잠해 있다가 어느 순간 폭발하듯.
  • ?
    방학특강 2009.11.29 04:54
    절제를 결제라고 봤어요

    진짜 절제해야될듯
  • ?
    오버가이 2009.11.29 09:43
    ㅋㅋㅋ 절제를 결제라...

    요즘 카드결제를 너무 많이 해서 절제를 해야 될 듯 싶군요

    하지만 이 마음만은 절제 못하겠어요

    오늘 만나서 고백해야지 !!
  • ?
    훈이 2009.12.02 09:10
    아..난 진짜 절제해야되는ㄴ데 .........
  • ?
    로허 2009.12.03 12:22
    어린나이부터 절제하고 살아온바

    남들의 시선은 이상한 아이로 불리우고 있습니다

    난그저 말이없고 나서지않는것 뿐인데


    모르겟음..
  • 血劍 2009.12.03 12:54
    #로허
    절제는 나서지 않는 게 아니라 오버하지 않는겁니다

    나설 때 나서되 지나치지 않게 하는 것이 절제죠..

    제 생각에 로허님은 나서는 것이 서투른 것 같네요
  • ?
    이긴다 2009.12.06 10:28
    철학적인게 아니라 그냥 자신의 사상을 작성해 놓으신거군요

    자신의 사상이 철학이라고 할수도있으나 철학을 배웟다면 그런 소리는 나오지 않을꺼고

    어찌되었던 자신의 사상을 남이 읽고 동조해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글을 작성했다는 것부터가

    자신이 남긴 글에서 말한 오류를 범하고있는게 아닌가요?




    평등이란 무엇인지 제가 말해볼께요

    평등이란 저 입니다.
  • 망상소년 2009.12.10 00:56
    #이긴다
    다른거 다떠서나서 왜 `평등이란 저` 라고 표현하셨는지에 대한 근거가 없습니다.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094 게임추천해주세요 어디 테섭겜 할만한거없나염 3 크리스티앙 11.28 2811
23093 그외질문 키보드 이상??? 1 시체요리사 11.28 954
23092 게임추천해주세요 버서커류의 케릭있는 게임 추천해주세요. 1 감식초 11.28 2731
23091 게임추천해주세요 천존협객전 서버 어디가 사람많나용~? 1 안돌메다화성인 11.28 2160
23090 게임추천해주세요 저사양 무협겜이나 다른 겜 추천점요 렙업 쉽고 ㅎㅎ 4 ehfkwl11 11.28 3063
23089 게임추천해주세요 테일즈위버 섭추천좀!! 2 To_day 11.27 2201
23088 그외질문 자료실에있는거 어떻게다운받아요? 2 채닝 11.27 820
23087 게임추천해주세요 프리우스서버추천~ 7 무릎팍! 11.27 2282
23086 그외질문 여러분들 답변해주세요 ! SOPIN 11.27 935
» 고민상담 지금 여러분들에게 필요한건 "절제"입니다. 24 신비 11.27 1134
23084 고민상담 집나온지 5일쩨 22 내손에 다있다 11.27 1436
23083 고민상담 남녀 평등 글들에 대한 생각 5 1 시열하리 11.27 984
23082 게임추천해주세요 정말 쉴새없이 움직이는 게임없을까요.. 13 담배끊은아기 11.27 3648
23081 고민상담 남녀 차별의 대한 나의 간략한 생각. 7 cogito 11.26 893
23080 고민상담 다시 적는 남녀관련 글 11 불량회원돌려막기 11.26 948
23079 그외질문 데이터존프리 <-이거 무료맞아요?? 2 Cruelty솬미 11.26 1317
23078 그외질문 결국은 카르카스 온라인을... 2 용기리 11.26 1308
23077 고민상담 군대에 관하여!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수정) 45 미스거유 11.26 1209
23076 그외질문 윈도우가 2개가 설치됬습니다 -_-;; 3 1 리뒤앙스 11.26 4702
23075 고민상담 남여 차별은 개뿔.. 6 2 강씨 11.26 109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9 100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