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2335 추천 0 댓글 18

안녕하세요

16살 중3입니다.

남들이 볼땐 제목에 비해 상대적으로 어린나이지만


 저에게 이상주의라고 하는사람들이 많아서여


 전 학교에서 날라리도 아니며 할수있는거 하나없는 그런 학생도아닙니다.


 반장,부반장 3년연속 맡을만큼

나름 책임감도있고 성실하다고 자부하고있구요


 학생들을 포괄적으로 사귀는 타입이에요

 연예인으로 치면 박중훈 을 닮았다고할까요

 언변도 좋구요

 상담도 가끔식옵니다

 이제 본론으로 가서


 저는 사실 사회개혁을 꿈으로 합니다

 제가 인간적이라 눈물도많고 불의를보면 못지나치죠

 저 하나가 사회에 끼치는 영향력을 정말 미미하지만

 저 나름 뜻을 펼치면서 살고싶습니다

제가 잘하는건

예술쪽으론

그림,노래

공부는 외고를 목표로하고있습니다

지금 학원을 끊고

  도서관다니면서 생활하는데

사실 여러가지 학원끊으면서

잃은 소식망은 많다고생각해요

여러가지 정보를 거기서 얻었는데

말이죠..

 사실 외고 갈수있을지 여부는 모르겠습니다.


아직 꿈을 확고히 정하진않았구요

 전 사실 창의성?

머리가 잘돌아서

 디자인? 이런것도 예술성,창의성이 있어서

하고싶구요



좀더 어릴땐 의사가 꿈이었죠


 전 현재 디자인쪽도 하고싶고의사도 하고싶습니다

전 지금 외고,아니면 일반고가서 상위루트를 가다가

로보트산업,IT산업발달하면

그쪽으로 디자인,개발 이런거해서

몇년간 썌빠지게 돈번다음에 40중후반으로

결혼한사람이랑

 세계여행다녀보고싶습니다

 거기가기전 의사가된다면

무료봉사도 해보고싶구요


  여기에대해서조언좀 해주세요

 혹평이라도 달게받을게요




Comment '18'
  • ?
    개구리상사쿠루루입니다 2009.08.21 13:37
    뭘 고민해요 ㅋㅋ

    그냥 하면되죠

    인생은 질러봐야지 후회를 안하는거임

    생각만하다가는 꼭 후회를 하죠
  • ?
    인피니티찰스 2009.08.21 13:46
    남에게 피해가 가지 않는 한도내에서
    하고 싶은대로 사는게 좋은겁니다.

    인생 사는건 한번이지 두번이 아니니깐요.
  • ?
    DMeN 2009.08.21 13:51
    지금도 공부를 좀 빡시게해서
    의사가 될거같다 싶으시면 본직업으로 의사하시고
    부업으로 디자인같은거 하면 되실거같습니다만

    의사가 요즘 한국에 많다고 들었는데 아니면 ㅈㅅ ㅇㅅㅇ ㅋ
    디자인도 본업으로 괜찮을듯 싶군요
  • ?
    소녀시대 2009.08.21 14:17
    무릎팍에서 안철수님께서 하신 말씀이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찾아서 하는건 결코 헛된 일이 아니다"라고 하셨네요..
  • ?
    ALBICO 2009.08.21 14:26
    글의 요지를 모르겠네;
  • ?
    케르카포르타 2009.08.21 18:48
    말로이렇게 해봐야 소용없다는
    말로만 하면 저는 벌써 들어갈 관까지 사놨다는
  • ?
    Kaisar 2009.08.21 22:52
    음..

    뭘 조언 해달란지 모르겠..

    이상주의가 뭔가요?

    밑에분 설명좀 ㅋ
  • ?
    김망몽 2009.08.22 02:08
    글의 요지를 모르겠네 2

    뭐 여튼 이상주의란 하나의 예로 화폐가 없는 세상 . 즉 유토피아를 바라는 사람을 말합니다.
    하지만 유토피아의 내용 중 몇가지는 이미 우리 사회에 실현 됬으므로 아주 이상주의라 보기엔 어렵구요.

    그냥 뭐.. 범죄가 없는 세상을 바라는 것이겠죠.
  • ?
    천재2 2009.08.22 03:25
    이상주의자가나쁜건아닙니다
    다시 태어나지않는 이상 멈추지마세요
  • ?
    망상소년 2009.08.22 03:51
    저도 글의 요지를 모르겠습니다..

    자신이 이상주의 인가요? 라고 묻으시길래 자신이 원하는 세상관이나 이렇식으로 바구겠다 하는 것인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자신의 살아가고 싶은 이상향을 그린 것 같군요;;

    이상주의와 이상향은 엄현히 다른 것입니다.

    나이가 많이 차이가 나지 않습니다만..(이제 20입니다) 조언하나 하나하자면
    자신이 뛰어나다고 생각하는 순간 자신보다 뛰어난 사람은 10만명 이상 있습니다.

    어디로 진학하고 무슨 직업을 선택할 것인가는 굉장히 중요하고 좋은 생각입니다만..
    그것보다 중요한건 어떻게 살건가 입니다.

    쿠도씨는 이렇다할 명확한 목표가 없습니다. 무엇이든 다 해보고자 하는 바는 좋습니다만 현실감이 제로입니다.
    아직은 중학교 3학년이라 그렇게 와닫는 바는 없으시겠지만 고등학교 3학년 2학기 끝에 서게 된다면 중학교3 학년때의 압박감과는 사뭇 다를겁니다.

    제 아이디를 보세요^^ 망상소년 입니다. 20살이고 어릴때부터 이상향과 이상주의를 꿈궈왔습니다.
    하지만 이건 가슴 한켠에 고이 모셔두고 있습니다. 이상향과 이상주의는 그저 꿈이라는 걸 알았거든요.

    아아 내용이 샜습니다. 다시 말씀드리자면 지금 여러가지 꿈을 꾸는 것은 좋습니다. 중학교 3학년때 많은 꿈을 가지고 노력하는 모습은 좋습니다. 다만 너무 많은 꿈들을 가지고 이것 저것 해보고 싶다하여 이것 저것 찝쩍대다보면 어느순간 이도저도 아닌게 될까 그게 걱정입니다.

    고등학교 때까지 꿈이란게 존재하지 않았던 제가 무얼 충고하나 하지만 말입니다^^
  • ?
    風殺 2009.08.22 04:11
    훗..로보트산업과 IT 산업이라..ㅋㅋ

    아고 웃어서 죄송하네요ㅋㅋ 제가 IT쪽에서 일을 합니다만...

    그닥 밝지 않습니다^^ 그리고 로봇 산업도 마찬가지입니다..ㅋㅋ

    그건 왜냐고 물으신다면 대학가보시면 아실겁니다...

    그리고 성적이 말해주죠. 어느 학교나 IT관련학과나 로봇산업 관련학과는 공대중에 아마 점수 제일 낮을겁니다.

    이거 하나만으로도 설명되죠. 뭐 간혹 거긴 컴퓨터나 영어만 잘하면 된다는 무식쟁이들이 있는데.....


    컴퓨터나 로봇관련산업도 엄현히 수학적능력이나 과학적능력이 뒷받침 되야하는 일이기 때문에..

    아무튼 간에 꿈은 크게 가지셨네요. 실현해보는것도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만..



    정말 한가지 조언 드리자면 IT나 로봇산업쪽에 미치지 않은 이상에는 그쪽에 가지 마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그렇다고 그 쪽계열이 나쁘다고 평 하는것이 아닙니다.

    다만 다른 직업에 비해 소모해야하는 시간적 육체적 고통이 좀 더 심할뿐이죠..ㅡㅡ



    전 그냥 부분적인 조언만 해드렸습니다.


    이상주의.. 좋은것이죠 힘내세요.
  • ?
    사이드이펙트 2009.08.22 11:51
    어렸을적에 하는 고민같네요. 정말 많은 하고싶은게 겹친 고민.


    하지만 쿠도님의 희망에 뭐라 할건 아닌데.


    저중에서 내가 진짜 할수있는게 뭐라고 생각되세요??


    진짜 목표가 있다면 그걸향해 정진하세요 그게 정답이에요.


    저렇게 뜬구름처럼 잡아두는것보다 구체적으로 하는게 좋을거에요.
  • ?
    Kis세자르 2009.08.23 01:44
    제데로 말해서 여러가지를 하고싶다,

    하지만 내가 현실을 잘 몰라서 하는 소리"일지도" 모른다
    이걸 이상주의라고 표현하셨네요.

    꿈꾸는건 아주 좋은거죠, 젊음의 상징이기도 하구요,
    요즘은 나이는 20대인데 정신은 늙은 사람들의
    "넌 현실을 모른다"라는 이상한말로 꿈을 접게하려는 수작에
    진실이 무엇인지 햇갈리는 경우가 있긴하죠.

    다만, 여기서 저런 수작에 넘어가는 사람은 유형이 정해져있습니다.
    딱히 목표가 없는 사람입니다.

    반에서 부,반장 좀 하던 엘리트에 외고갔다가 의사하고 [혹,안될시 IT로 전향, 또 안될시 산업디자인으로 전향]
    40넘어서는 세계여행에 자선봉사

    목표가 없어요, 무엇을 할지 모르겠다는건 딱히 자신도 없고 진실한 꿈도 없어요.
    야망도 없고 찌질해요 그냥 편할것같은 엘리트코스 같은것만 다 있어요

    솔직한 저의 생각으로는 세계여행이 제일 마음에 안듭니다.
    개나소나 세계여행으로 그냥 삶의 마지막 행복으로 착각하죠.
    나이 50넘으면 ? 괜히 요즘 자살이 많은게 아닙니다.

    허황된꿈을 꾸면 후에 소주먹으면서 악몽으로 다가옵니다.
    진실한 꿈을 꾸세요
  • ?
    록리 2009.08.23 12:35
    저도 도와드리고 싶지만 글의 요지를 정확하게 모르겠네요 ^^;

    하여튼 확실한 꿈이 아직까지 정해지지 않았다면 되도록 빨리 정하셨으면 하는 바램이 있네요. 물론 지금 정하는 것도
    빠르긴 합니다만 일단적으로 꿈이라는 것을 일단 잡아놔야 목표의식이 생기고 좀 더 열심히 하게 되거든요. 자신의 꿈이 정확히 무엇인지 고민하고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지셨으면 해요. 그럼 외고 꼭 가시길!
  • ?
    kyoko1958 2009.08.23 16:25
    인생의 롤모델을 허경영으로 잡아보셈
  • ?
    루크z 2009.08.23 22:46
    공부 잘하면 좋죠
    근대 너무 못놀면 고딩가서 무시당해요
  • ?
    구걸 2009.08.24 00:51
    초딩때 방학계획표처럼 그린다면 누구나 어떤 꿈이든 그릴수있음

    하지만 그걸 진짜로 실행하는건 아무나 못함

    결국 자기하기 나름임


    꿈이든뭐든 쫓아가기만한다면 나중엔 짤방의 마지막처럼 웃음이 사라질수도
  • ?
    reruc 2009.08.25 02:09
    살다보면 님이쓰신 것중 하나 제대로 하기도 힘들꺼에요
    구체적으로 하나 목표를 잡으세요 이것저것 다해보고 싶다고 다할수있는게 아니에여 ㅋ
    그리고 사회개혁..그건 젊어서 쌔빠지게 돈벌고 늙어서 여행다니면서 할수잇는게 아닌데;; ㅋ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594 게임추천해주세요 던파 같이하실분 4 앗뿡 08.21 1706
22593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 추천좀여 3 kirayamato 08.21 1629
22592 게임추천해주세요 아무거나 추천좀 1 이채 08.21 1456
22591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들중 추천해주세요~~많은참여바래요 3 트렌 08.21 2192
» 고민상담 제가 이상주의자인가요 ? 18 Kudo 08.21 2335
22589 게임추천해주세요 2D게임 추천쫌요~ 2 석류초 08.21 1979
22588 게임추천해주세요 이터널시티 ~ 근접캐 총케 ~ 추천좀여 ㅎ 1 벌리고달리는하니 08.21 1918
22587 게임추천해주세요 온프여러분 제가 아스가르드 를해볼려고하는데 여쭤볼게있어요 2 체젯 08.21 1750
22586 고민상담 여자친구가 야한애기를 해달래서.... 15 1 가람 08.21 6439
22585 게임추천해주세요 아크로드 케릭추천좀 .. . 1 To_day 08.20 2478
22584 게임질문 게임용 컴퓨터. 8 농약배추 08.20 3634
22583 그외질문 맛있는라면 없나요??? 26 훈이 08.20 3300
22582 그외질문 저희컴퓨터가 게임만하면 이상하게.. 6 레이디 08.20 2528
22581 게임추천해주세요 오랜만에 질문즘여^-^;;ㅋㅋㅋㅋ 1 이준자 08.20 1137
22580 게임추천해주세요 ... 십이지천// 실크로드 둘중.. 1 교통안전요원 08.20 1374
22579 게임추천해주세요 불감증을 버릴수 있는 겜을 찾고 있습니다~~ㅠㅜ 5 kc썬파워 08.20 2491
22578 게임추천해주세요 테일즈해보고싶은데 돠주실분~ㅠ 7 꽁치 08.20 1694
22577 게임추천해주세요 에휴ㅠㅠ 도와주세여~ 2 천백무식도 08.19 1319
22576 그외질문 김대중국장기간에요... 4 카이어스 08.19 2529
22575 게임추천해주세요 라이트유저나 오토게임 ㅇㅅㅇ.. 4 창식이 08.19 196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4 125 126 127 128 129 130 131 132 133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