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중학교 2학년 후반부터 사귄 여자친구가 있었습니다..

잠깐 서로 관심이 있어 사귀게 되었고 정말 좋았습니다.

그 아인 정말 착한 아이였고 건전하고 생각있는 아이더군요.

너무 좋고 나날이 행복했어요.

그리고 고등학생이 되어보니

1년을 넘게 사귀어버렸더군요..

근데.. 학교생활 때문인지 뭐인진 몰라도 점점 제가 그 아이에게 무뚝뚝해지는것 같고

무관심해 지는것 같더군요. 제자신이 느꼈습니다.

왜그런지 곰곰히 생각해보니.. 감정이 식었나봐요.

전처럼 좋단 감정이 그다지 들지 않게 되버렸나봐요.

착잡하고 어떻게 해야할지 막막하더군요.

하지만 계속 사귀면 사귈수록 제 거짓된 감정을 주는것 같아 마음만 아프더라구요.

이제 헤어질 시기가 왔단걸 느꼈어요.

2일전, 그 아이에게 헤어지자는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잡더군요. 우리 아프지말자고, 우리 행복했었는데, 갑자기 이게 뭐냐면서..

가슴이 저리도록 아팠어요.

그치만 이제와서 무슨 소용있겠습니까.

감정이 식었다고, 딱 잘라 말했습니다. . 더이상에 미련을 두지 못하게 하기 위해서요.

마음만 더 아플까봐.. 그랬습니다.

그 아이에 친구들에게 연락이 오더군요.

정말 아파한다고 . 너 전 여자친구 정말 힘들어하고 . 펑펑 우는게 하루고 .
밥도 자기네들이 억지로 먹인다네요..

그 아이 친구들에게 고맙단 말부터 건넸어요.

계속 보살펴주고 혹시 혹시라도 나중에 그 아이가 다른 남자친굴만나려 할때

그 남자가 어떤남잔지.. 잘 살펴봐주고 아닌것 같다면 말려달라고.

부탁했습니다. 흔쾌히 알았다 해주더군요..

오늘은 그아이에게 문자가왔어요.

너무 아프다고 .. 참지 못할만큼 ..

미안하단 말을 하고싶었지만. 오히려 그아이 자존심이 상할까봐서..

아무말도 하지 못했어요..

너무너무 힘들어서.. 남자로서 너무 힘들어서. 온라이프에 글 올려보았습니다.

나이어린 고등학생에 어설픈 사랑얘기..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Comment '17'
  • ?
    인피니티찰스 2009.07.27 21:19
    안타깝네요...
    아픔을 이겨내시길...
  • ?
    마루 2009.07.27 21:21
    걱정이 된다는건 님도 아직 마음이 있다는겁니다,
    가서 잡으세요,

    그렇게 자신을 좋아해주는 여자 찾기힘듭니다,
  • ?
    라비안로즈 2009.07.27 21:28
    사랑이나 결혼이나 별거 없습니다.
    흔히 과학적으로 말하는게 뭔가를 자극하는 회로 같은 거라죠.
    결혼을 하더라도 3년동안 사랑하고 정땜에 평생 산단 말 있습니다.
    드라마나 영화 같은 평생 사랑하는 연인은 그런 것은 그저 연극된 헛된 꿈 이죠.
    결국 사랑한다고 사귀다가 이별 하는 것은 더이상 '자극'이 없다는 것을 느끼는 것 아닐까요?
    다른 사람을 사귀어도 똑같이 느끼게 될꺼라고 봅니다.
    다음뻔 사랑을 하게 된다면 이점 생각 하시는게 좋을꺼 같습니다.
    이별이 두려워서 사랑 하겠느냐는 사람 있던데 솔직히 그런 사랑이면 이미 사랑에 실패했다고 생각합니다...
    남자나 여자나 하늘의 별 만큼 있다 란 생각을 하면 틀립니다.
    이 하나만 평생 보자 라는 생각으로 다음엔 찾기를 바랍니다.
    이 사람에 대해 더이상 내가 모르는 것은 없구나란 생각이 아닌
    난 이사람에 대해 전부 아는 구나 하는 생각을 하세요.
    슬픈 이별이 없도록 말입니다.
  • ?
    소녀시대 2009.07.27 21:35
    어떡해 보면 참 부럽네요

    단순히 객관적으로 봐도 님 엄청 좋아하는거 같은데,

    님 하나 알려드릴까요?

    물론 마음이 식으셨다니 다시 붙잡으라고 말은 안하겠습니다

    허나 좋은 친구로 지내자고 하세요

    나중에 사회생활 하시면 아시겠지만 언제든지 술한잔 같이 먹을수있는 여자친구가 있으면 좋답니다^^

    일명 불알친구라하죠^^;

    후회하지마시고, 좋은 친구로 지내자고 권유해보세요^^ 지금 이렇게 깨지면 그렇게 착한사람이 사라지는건데...

    저또한 그런 여자애들이 몇명있긴한데 핸드폰이 고장나서 다 사라지는바람에 애들이 전화도없네요 번호도 그대로인데

    나쁜애들 ㅠㅠ
  • ?
    천무 2009.07.27 22:20
    글쓴이 분이 사랑의 감정이 식었다면, 헤어지는게 좋겠죠.

    계속 사귀어봤자, 사랑하는 감정도 없는데??

    전 여자친구분이 마음 아프다고 그래도 다시 사귄다면,

    다시 사귀어봤자 글쓰신분은 그 여자분한테 사랑이라는 감정을 안줄거잖아요?

    그럼 사귀지마세요. 연락하지마시고
  • ?
    사이드이펙트 2009.07.27 23:47
    얌마. 너 형이 아무말도 안할라고 캤는데


    2일전 그 아이에게 헤어지자는 메시지를 보냈어요?


    장난치냐? 나는 진짜 거짓말 하나도 안치고 좋아하는 여자애가 생겨서 학과 회식자리 일부러 만들고 잡아파서


    좋아한다고 고백했었어. 최소한 얼굴보고 뭔말이라도 하자고. 근데 요새 애들은 사랑도 인스턴트냐?


    1년 넘게 사귄게 메시지로 끝내질거 같아?


    얼굴보고 이야기 다시해봐. 분명없이 생각이 달라질거다.


    임마 헤어지자거나 사귀자는거 그리고 그렇게 중요한 중대사들은 최소한 얼굴 맞대고 이야기 하는거다.


    네녀석이 그 여자애 얼굴보고. 헤어지자고 말했다고 쳐봐.


    아니 헤어지자고 말도 못했을껄.


    남자가 말이야 메시지가 뭐야 메시지가 응?


    다시 한번 얼굴보고 이야기 나눠봐라.


    혹시아냐? 달라질지.


    근데 내생각엔 그 상황이 분명없이 달라질거같다.


    염치없게 반말해서 미안하다. 그런데 메시지로 고백,이별 한다는 놈들 진짜 화가나서 못봐줄거같아서 였다.


    다시 그 꼬맹이녀석 얼굴보고 이야기 해라.


    그럼 간다.
  • 사이드이펙트 2009.07.28 11:20
    #세일러문
    난 최소한 감정을 메시지로 표현한다는거 자체가 마음에 걸렸어요.

    그리고 저정도 나이 먹었으면 그정도는 알거 같습니다만?
  • 세일러문 2009.07.27 23:58
    #사이드이펙트
    님말대로 님이 형이면 형답게 애들을 이해해보세요 저나 님이나 어린시절이있었고 서툴렀고 후회를 했지요 그러면서 성장했습니다 아직 학생인데 배워가는거죠 얼굴본다고 해결되는일이있고 안되는일이있지요 글쓴학생은 감정이 식어서 결단한거니까 화내는거보단 존중을 먼저 해줘야될 거 같네요 3년넘게 사겨도 군대가면 된장찌개도 인스턴트로 변하는 세상입니다
  • Radeon 2009.08.03 20:12
    #사이드이펙트
    맞는 말인거 같은데요

    얼굴 직접 보고, 말 하자니 상처 입는 얼굴 보기 두렵고

    걱정되니 말 못하겠고, 그러자니 말은 해야겠고 어쩔 수 없이 문자 메시지 날리고

    결국은 사랑 식었다고 하는데, 사랑 별겁니까?

    뭐 서로 좋아하고 매일 생각해야 그런게 사랑인가요?....

    그저 같이 옆에만 있어주고 의지할 상대만 잇으며 ㄴ되는거 아닌지 모르겟습니다.
  • ?
    성검 2009.07.27 23:55
    잔인한상처을 주고 행복하라는 동정은...금물,,

    자신은 나쁜놈이 아니다라는 죄의식 탈출의 행동입니다..

    누굴 사귀든 초반에는 뜨겁지만 그후에 차츰식어서..친한친구처럼 너무나 편안해서..무의미 하다고 느끼는..그게 정상인대..

    서로같이있기만 해도 좋은건데 초반감정을 끝까지 간다는 것은 인간의 호르몬상 견디기힘든..

    초반 아드레날린과 설래임이..사랑에 전부라고 느끼시는건가요?

    같이만있어도 영혼의 동반자인대...자신의편해지기 위해 다른사랑을 위해 자신의사랑을 차버리면 미련따위는 버리는겁니다.. 친구로 지내자느니...전여친 싸이홈피 훔처보기 그런건 하지마시길..
    자신과 다툼없이 행복하게 지낼 이성 만나기 어렵다는것을 잘아는대...흠..다들 시간지난후에 그전사람이 더좋다는걸 인지하는듯...이런대사가 생각나네요..

    (우리 해어지자....(그래)..너 행복해야.. ((야..영화찍지마 끝난건 끝난거야..상처주고 포장하냐?))
  • ?
    향이 2009.07.28 01:17
    재가 보기에는 님은 이기적임...

    같은 남자지만 창피해요...

    결국은 이제 가지고 놀만큼 놀았으니 버리는거로 밖에 안보임

    마음이 식었다니...? 그래서 버려놓고는 챙기는척? 먼가요?

    이것도 아니고 저것도 아니고 그럴거면서 왜 헤어진건지?

    오히려 더 큰 상처만 남길려고...
  • ?
    GaL 2009.07.28 17:54
    이별통보는 얼굴보고 하는게 예의라고 생각하는 1人
  • ?
    낭만가인 2009.07.28 21:39
    어둠속 빛님 힘네세요. 그리고 지금의 선택에 후회가 없기를 바래요.
  • ?
    가리온 2009.07.31 15:31
    이거이거 슬프네여
  • ?
    깡패토끼 2009.08.01 20:10
    우리 어머니 말씀중...하나가

    여자 눈에 눈물나게하면 네 눈에 피눈물난다........ 여자눈에 눈물흐르게 하지 마라...

    헤어짐을 통보 받을지언정 헤어짐을 통보하지마라...

    아직어리시네요....인간은 직접 겪어보지 않는한 모르죠....신이 아닌 인간이기에.....

    막말로 들릴지 모르겠지만.... 제경험으로... 피눈물....곧 흘리게 되실꺼에요...
  • ?
    깜장앙마 2009.08.02 17:11
    여자가 많이 힘들어 한다면 가서 도와주세요..

    도와주다가 흔들릴 마음같은것이 남아 있다면 안헤어 지는게 좋습니다.

    그리고 무작정 보지말자 우린끝이야 하는것보다

    약간의 거리를 두고 서로의 대해 조금더 생각하는 시간을 가지자 라고 하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여자 입장에서 갑자기 우린끝이야 란 통보를 받는것보다는 조금씩 조금씩 마음의 준비를 하는것이

    좋을거 같습니다.
  • ?
    카오11 2009.08.04 02:13
    사랑을 오래하다보면 굴곡이 생겨요. 그 굴곡을 버티는것도 전 사랑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니면 좋은 연애하셧다고 생각하세요^ㅡ^.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434 게임추천해주세요 잠시 즐길 게임 추천해주세요 1 Pou 07.30 956
22433 게임추천해주세요 자유도 높은게임 추천받아요...[온라인 pc] 상관없어요 9 창식이 07.30 3821
22432 게임추천해주세요 PvP 혹은 솔플이 쉬운 게임 추천점요 시르아 07.30 1103
22431 게임질문 2d게임중에 할만한게임있나요? 2 ONE 07.30 1819
22430 게임추천해주세요 뭐든 다 추천해줘바바바바 6 헐랭구 07.29 1355
22429 게임추천해주세요 라이트유저 현질없이 무자본으로 사냥할수있는 게임 추천해주세요!! 5 MasterGames 07.29 2269
22428 그외질문 [설문조사] 이번에 여자 솔로부문 취향을 알아봅시다! 19 인피니티찰스 07.29 3253
22427 그외질문 핸드폰 요금제 궁금한게 있어서 질문~~ 1 포타쥬 07.29 1552
22426 게임추천해주세요 다덴본섭 하시는분 계신가여? 2 소시태연짱 07.29 921
22425 그외질문 옷에 관한 질문입니다만… 4 우주에서본지구 07.29 1575
22424 게임추천해주세요 질문좀!! 던파 테스트서버없나요? 6 령지배자 07.29 1278
22423 게임추천해주세요 라그나로크 돈벌케릭 ... 12궁수.. 50어쌔(무기는 낙원단에서 준거...) 6 To_day 07.29 1576
22422 게임추천해주세요 무자본으로도 사냥충분히할수있는게임 1 에리카 07.29 1948
22421 고민상담 저도 여자친구랑 헤어졌네요 13 라월 07.28 2364
22420 게임추천해주세요 카발? 에이카? 씰? 레이씨티? 8 대한민국붕어 07.28 2510
22419 게임추천해주세요 라이트유저겜추천@@ 1 트렌 07.28 1367
22418 게임추천해주세요 심각합니다. 3 레아 07.27 1236
» 고민상담 1년 넘게 사귄 여자친구와 헤어졌습니다.. 17 어둠속빛 07.27 2753
22416 게임추천해주세요 실크로드 같이하실분!! 10 령지배자 07.27 1355
22415 게임추천해주세요 PK되고 전쟁있는 온라인게임 추천해주세요 .. 11 펜촉 07.27 26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141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