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3140 추천 0 댓글 14
전 성실하고 가슴따뜻한 남자대학생입니다.
20년을 넘게 살아오면서 여자이상형은 레이싱걸이라든지 글래머보다는
착하고 지조있고 여성스러운 여자를 이상형으로 생각했습니다.(성격도 좋은..)
더 자세히 묘사하자면 저의 이상형은

음악을 좋아해서 혼자서 흥얼거리기를 좋아하고
혼자 홈ㅍㄹ스에서 쇼핑을하고 혼자 감자탕집에와서 씩씩하게 먹고가고
약간은 도도하면서 조용한 스타일에
피부는 고운눈빛깔의 하얀피부에 약간은 무슨생각을 하고있는지 모를 눈빛에 신비스러운
그런여자가 바로 저의 이상형 이었습니다.

레이싱걸, 가슴큰 글래머 몸매 쭉쭉빵빵이런여자들은 생각없고
사치스러운거 같아서(멍청, 쉬움) 그냥 무시하고 살아왔습니다.

제가 왜 이런글을 쓰고 있는지 의아해 하실겁니다.
지금부터 그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저희집은 지방의 한적한 해변가에서 횟집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주말이면 부모님을 도와 드리려 학교에서
두시간동안 버스를 타고 가게에 와서 일을 도우고 있었습니다.

점심때가 다가오고 손님들이 들이닥쳤습니다. 한팀을 받고 있는 도중 한 여자가 가게문을 열고
들어 옵니다. 순간 저의 눈은 키 170 전지현몸매에 얼굴형은 소희에 선글라스는 블링블링선글라스를 끼고 할리우드에서 영화찍다가 온것같은 20대 후반의 뻑가는 여자에게 꽃이게 됩니다.

저는 순간 연예인인줄 알았습니다. 동급 여대생들과는 비교도 안되는 성숙한아름다움이 풍겨져 왔습니다. 저보다는 나이가 많은건 확실하고 그냥 일반인이 아닌 유니크더라고요.
유니크가 '바다가 환희 보이는 방으로 주세요~"라고 해서 2층으로 안내했습니다.
그때 부터 생각합니다..아 연예인인지 물어볼까 말까...한사람이 뒤따라 왔는데 왠지 느낌이 매니저 같은 느낌이 들더라고요. 남잔데 나이는 30대중반정도로 몸매는 아저씨고 안경끼고 볼품없어 보이는데 왜 저여자랑 어울려 다니는 걸까..궁금해 집니다..

선글라스를 벗은 유니크를 가까이서 보니 성형을 했는지 코가 오똑하고 어디 흠잡을 구석이 없습니다. 큰 눈망울을 또랑또랑 뜨고서는 손거울을 들고는 화장을 고칩니다.
그리고 저는 생각합니다. 아정말 여자들은 자기 외모고치는게 제일 중요하다니까..

하지만 속으로는 욕을 하지만 육체는 말을합니다. 헐 이건 완전 내이상형이다.. 오늘부로 내이상형은 무뇌충에 된장녀라도 좋으니 그냥 저런여자랑 결혼했으면 한이 없겠다. 한번만 주면..응응??

유니크의 상대방에게 묻고 싶습니다. 이런 안여돼야! 어디서 저런유니크를 꼬셔서 주말에 이런곳에 와서 즐겁게 놀고 있냐? 어떻게 꼬셨어? 응?

오늘부터 제 이상형이 바껴버렸습니다. 맨날 컴퓨터에서만 보던 유니크를 실제로 보니 이건뭐..
거부할수 없는 본능이었습니다. 그리고 한번더 남자들에게 일깨워주는 계기가 된것같습니다.
닥치고 여자는 이쁘면 다다..ㅋㅋ

Comment '14'
  • ?
    마루 2009.04.05 23:30
    머지, 괜히 열심이 읽었다 생각이드는,

    뭘 질문하는지도 모르겠고
    무슨대답을 하는지도 모르겠고
  • ?
    밖에나가놀자 2009.04.05 23:48
    그냥 같은 남자로서 동의하시는지 ??
  • ?
    빨간마후라 2009.04.06 14:10
    훌륭한개념입니다 사랑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영혼 2009.04.06 16:05
    원 나잇(욕망)과 사랑을 혼동하시는군요~
    20대라면 스스로 성인이라 치부하는 때입니다.
    조금 더 성숙한 생각을 가집시다.
  • ?
    수영낭자팬 2009.04.06 16:22
    영혼님 말씀에 한표 던집니다
  • ?
    검은사기 2009.04.06 18:04
    흠냐...뭐지 이건...
  • ?
    xyz2000 2009.04.06 19:49
    관심없어요

    물론 여친이 예쁘면 좋지만

    성격 개차반이면 한 트럭을 줘도 싫습니다.
  • ?
    Jessica 2009.04.06 21:19
    정말로 좋아하는 여자가 나타나면 그런건 다 소용없습니다

    경험담입니다... 저도 예전엔 그런여자 아주~ 많이 좋아했습니다 -_-
  • ?
    함박웃음 2009.04.07 08:54
    제 친구 여자친구가 그렇게 예뻤는데 얼마 안가서 깨지더군요.
    친구가 말하길
    여자 성격이 犬같다고...

    그뒤론 전여친보다는 훨씬 안예쁘지만(주관적) 마음이 잘맞아서 그런지
    4년째 아직두 사귀고 있네요 '-'
  • ?
    키세츠 2009.04.13 15:46
    시야의 한계라는거야 사람마다 다르니.
  • ?
    135th Sky 2009.04.19 09:50
    제 생각입니다만, 이상형이라는 단어부터 무엇인지 짚고 넘어가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솔직히 귀찮기에 사전에서 찾거나 이곳에 붙일 생각이 없으므로, 제 생각을 표현하고자 합니다.

    이상형이란 본능적으로 끌리는 상대를 뜻합니다. 살아온 방식이나 문화와 전혀 관계가 없는, 그야말로 욕망에서 비롯된 형태를 표현한다고 생각합니다. 글 쓰신 분이 남자이시기에 여자를 타겟으로 두고 설명하겠습니다. 트랜드를 따르면 세기가 바뀔때마다 '이상형'은 바뀝니다. 요즈음은 인터넷을 통해 그'형태'가 최고인 기간이 줄어들고 있습니다만. (다시 말해 의미가 그만큼 빨리 바뀐다는 뜻입니다) 예를 들어 요즈음에는 S라인이라는 몸의 형태를 최고로 치지만, 당대 최고의 양귀비는 그 단어와 거리가 멀었다고 합니다. 바로 불변하는 아름다움은 없다는 뜻입니다.

    주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내 아내가 (남편이) 내 이상형이었다라고 하시는 분들은 많지 않습니다. 그건 바로 본능이 고른 '이상형'과 이성이 고른 아내(남편)과의 차이가 있기 때문입니다. 아름다운 여자와 가까이 하고 싶은 것은 본능적이고 욕망에 의한 것, 허나 현실적으로 자신에게 맞는 여자분은 아닐 수 있기에 그 '이상형'에 구속되실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괜히 쓰잘데기 없는 말만 지껄인 듯해, 죄송합니다.
  • ?
    도야지 2009.04.20 10:15
    글은 읽지 않았습니다. 사진만 봐도 대충 어떤 느낌인지 필이 옵니다. ㅋ
  • ?
    아에 2009.04.21 20:08
    ㅋㅋㅋㅋ
    예쁜 여자와도 뭐 나랑 거리감 있는 사람들.....
  • ?
    태공사마 2009.04.26 09:26
    좋습니다. 좋아요.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914 그외질문 [질문] 로컬영역연결이안보여요 이것좀해결좀 3 뮤러즈 04.09 1696
21913 게임추천해주세요 기숙사에서 친구들이랑할껨 2 qravep 04.09 1380
21912 게임추천해주세요 이터널시티vs신마대 추천좀해주세요 4 사랑을지키는검객 04.08 1670
21911 고민상담 이제야 아저씨란것을 느낄수가 있내요.. 8 장나라 04.08 1576
21910 게임추천해주세요 솔플 위주 게임 좀 추천 부탁드려요. 1 ☆아이★™ 04.08 2382
21909 게임추천해주세요 글보시구.. 맞는게임좀 추천해주세요..ㅋ 3 ONE 04.08 1510
21908 고민상담 요즘 기분이... 3 _Jaraki 04.07 1337
21907 그외질문 애니메이션 많은 곳 부탁드립니다. 15 프링글스오리지널 04.07 1031
21906 게임추천해주세요 무자본으로 할수있고 렙업 빠른편인 게임 추천해주세요^^ 4 ehfkwl11 04.07 2338
21905 게임추천해주세요 턴제 알피지 게임 추천좀해주세요.^^ 4 novice 04.06 2404
21904 그외질문 부탁드려요 해결방법아시는분 3 쌍울비 04.06 807
21903 그외질문 이 헤어스타일 .. 7 닉네임이뭐죠 04.06 1219
21902 고민상담 예전에 학교에서 시비붙어서 싸운얘가있는데 16 김인태 04.06 1897
21901 게임추천해주세요 재미있고 안질리는 게임추천좀요^ 무자본 무노가다 겜^^ 8 ehfkwl11 04.06 3455
» 그외질문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서.. 14 밖에나가놀자 04.05 3140
21899 그외질문 신발을사려는데 7 공식 04.05 789
21898 그외질문 외로움과 고독중 무엇이 더 사치인가?? 여러분의 생각을 듣고 싶어요 11 밖에나가놀자 04.05 1006
21897 게임추천해주세요 파티위주, 직업의 역활분담이 확실한 MMORPG 11 JYAN 04.05 3920
21896 게임추천해주세요 썬온라인같은 겜좀 추천해주세요 5 dsaf3f 04.05 1986
21895 게임추천해주세요 공선전있는게임.그래픽좋은 RPG게임 3 사랑을지키는검객 04.04 27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8 159 160 161 162 163 164 165 166 167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