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1178 추천 0 댓글 6

온프를 오랫동안 다니면서 여기에 글써보는건 처음인거 같네요

저는 뭐 아시다시피(?) 이제 09년에 대학교 1학년이 되야할(...) 수험생입니다.

지금 동국대학교 사회언론정보학부 합격했고  (아직 등록은 안했지만)

한국외대는 똑같이 언론정보학부 넣었는데.. 예비를 기다리는 신세입니다.

그런데 부모님도 그렇고 저도 그렇고 그렇게 이번 수능 성적에 만족하지를 못하거든요

뭐, 근데 고삼때 본 모의고사들중엔 수능이 가장 잘 본 케이스이긴 합니다.

그래서... '아, 진짜 졸라 아빠는 고대생이고 사촌형도 고대생인데 왜 나는 이것밖에 못하지?'

라는 생각이 자꾸 들어서 재수를 할까 생각해봤는데

아까도 말했다 시피, 고삼 1년동안 본 시험중에 수능을 제일 잘 봤는데, 그게 이모양인데,

1년 더 재수를 한다고 더 좋은 성적이 나온다는 보장이 안서는거에요.

아버지나,사촌형이나 다 재수해서 고대를 들어갔거든요.  어쩌면 제가 그때문에 재수를 하고싶은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생각해본건 동국대에 들어가서 편입시험을 준비하는건데

편입이 쉬운게 아니잖아요. 

그러니까.. 아..  글을 잘 못쓰겠네요 아버지랑 싸우고 난 뒤라(좀 사소한 일이긴 하지만.)

어떡하면 좋죠? 다시 수능을 준비하는것과 편입을 준비하는것,

둘중에 어느게.. ㄱ-
Comment '6'
  • ?
    Patrick 2009.01.26 01:55
    정말 확신이 서지 않는다면..재수는 그다지 추천하지를 않습니다..

    그리고 아버지,사촌형이 고대생이라는것에 약간 의식하시는것 같지만..

    사람은 사람마다 제각각 자기 "길"이라는게 있기 때문에..그렇게 신경쓰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방학님 아버님이나 사촌형..두 분에게 한번 상담해보시는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하네요..

    아버지나 사촌형..두분 다 재수경험이 있으시니 재수할때의 각오감이라던가..재수하면서 지낸 생활

    이런걸 한번 들어보시면 좋을듯 하구요' ㅅ')

    참..중요한 선택이신것 같군요..제가 아직 인생경험은 많지 않지만..여러 사람을 봐왔습니다..

    고졸인데도 장사를 하셔서 돈 잘 벌고 잘 사시는분...

    자신이 가고싶은 대학 포기하고 다른 대학 들어가서 흐지부지하게 졸업하신뒤..

    군대갔다오고..아직 늦지 않았다 ..라고 다짐하며 일본유학을 결심해 현재 와세대 대학생으로

    계신 형님도 계십니다..나이는 30살이시구요...지금 박사?과정을 준비중이라고 하시던데..

    그리고 편입과정을 물어보셨는데..아는 예가 없어 대답을 못 드리겠군요..

    현재 수능점수에 불만이 있으셨다고 말씀하셨는데..내년에 확실히 지금 점수보다 더 높게

    나올 자신이 있으신다고 말하신다면야..재수를 하셔도 상관은 없지만...

    흠..저도 이래저래 방학님 입장에서 생각을 해보는 中입니다만...

    확실하게 답변을 드릴수가 없네요...결국 정하시는거는 방학님이시라는거 ' ㅅ')~

    부디 후회없는 선택하셔서 좋은 결과 얻으시길 바랍니다 - _ -)ㅎ




    p.s: 아휴..왠지 뻘글된거 같네 OTL..
  • ?
    상아 2009.01.26 02:08
    재수는 절대 하지마시구요.
    구지 수능을 다시 보셔야겠다면
    학교다니면서 반수준비하세요.
  • ?
    너에게가는길 2009.01.26 17:37
    재수는 독하게 마음 먹지 않은이상 하지 마시구요 ..

    반수도..별루..

    반수해서 자신이 들어간 대학 과친구 후배로 다시 들어간사람도 있는데..
  • ?
    나영씨 2009.01.27 09:02
    편입보다는 재수, 강한 의지가 없다면 재수는 不 재수, 편입에 쏟을 그 열정을 동국대에 사용해보시길
  • ?
    Xenia 2009.01.28 08:24
    윗분들이 잘 말씀해 주셨네요.

    저도 재수를 해봐서 알지만, 재수는 고3보다 더 큰 의지가 필요합니다. 이제 청소년이 아니라 청년이 때문에 부모님이 초중 학생 때처럼 일일이 돌봐주시는 것도 아니고, 그렇게 할 수도 없습니다. 오로지 자기의 의지로 공부를 하고 게임이나 기타 활동에 대해서도 스스로 자제를 해야 하는데, 결코 쉽지 않습니다.

    어떤 길을 가시려는지 모르겠지만, 일단 재학하셔서 그곳에서 최선을 다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물론, 스스로의 의지에 자신이 있다면 재수로 괜찮구요.

    편입의 경우, 재수보다 더 힘듭니다. 편입하느니 재수하는 게 낫습니다. 물론 1년의 새월에 무게를 둔다면 편입이 나을 수도 있지만요.
  • ?
    시르아 2009.02.05 19:12
    의지가 강하지 않으시다면 대학 들어가시는것 추천해요.

    의지가 약하시면

    20세시면 주변의 유혹(?)이 잦아서 자꾸 밖으로 나가게 될것같네요.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554 고민상담 매너와 예절을 아는 사람은 이래도 되는 건가요? 3 Xenia 01.27 1150
21553 게임추천해주세요 이런 무료무협게임 없을까요 ??? 11 vqsleon 01.26 2414
» 고민상담 재수를 할까요 말까요 6 방학특강 01.26 1178
21551 게임추천해주세요 RPG게임추천좀해주세요.. 4 반짝게임 01.25 1552
21550 그외질문 35만원으로 할수잇는일 ? 22 동동이 01.25 1360
21549 그외질문 여자와 문자를 재밌게 보내는 방법 ....... 6 가람 01.24 1755
21548 게임추천해주세요 공성,전쟁게임추천 17 바이저드 01.24 1867
21547 고민상담 20살에 피시방오전알바하는.학생입니다.. 12 레이징하트 01.24 1923
21546 게임질문 와우를 해보고 싶슴다...... 5 오덕후고딩 01.24 2359
21545 게임추천해주세요 저 미르3vs미르2vs다크에덴 추천좀해주세요^^* 4 친절한놈 01.23 1071
21544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추천부탁드려요 2 콥밥 01.23 994
21543 게임추천해주세요 리듬게임 추천 부탁드려요~ 4 Suck It 01.23 948
21542 게임추천해주세요 rpg 추천좀 2 오덕후고딩 01.23 812
21541 그외질문 바탕화면 밑에 생긴 -한A(한글입력기) 제발좀 없애는 방법좀 6 오덕후고딩 01.23 1648
21540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추천해주실분 없나요오 >_<? 부탁드릴게요! 5 초절정꽃미녀 01.23 1213
21539 게임질문 궁금한게잇는데요 , 1 동동이 01.23 1902
21538 게임질문 궁금한게잇는데요 , 라도 01.23 1883
21537 게임질문 엑스박스360 가지고 계신분들께 13 훈이 01.23 2881
21536 게임추천해주세요 부분유료rpg게임으로 추천좀해주세요 ㅠㅠㅠㅠㅠㅠㅠ 3 HeniHB 01.23 1568
21535 게임질문 판타지어스제로 온라인!@!!!!!!!! 프랜시아 01.23 226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76 177 178 179 180 181 182 183 184 185 ... 1258 Next
/ 1258
접속이 쉽고 간단하고 빨라서
bar
32 (35%)
그냥 재밌어서
bar
8 (8%)
게임을 하고 싶은데 시간이 별로 없어서
bar
7 (7%)
친구 및 지인들과 어울리기 위해
bar
3 (3%)
다른 플랫폼 게임에 질려서
bar
4 (4%)
쉽게 시작하고 쉽게 접을 수 있어서
bar
14 (15%)
돈이 별로 안들어서
bar
5 (5%)
기타
bar
16 (17%)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