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조회 1169 추천 0 댓글 14
이제 좀있으면 고2가 됩니다. 평범한 성적, 좋은 친구들, 안정적인 집안에서 살아갔습니다.
사건은 야자 끝나고 한 10시 약간 안됬을때 입니다. ( 야자시간에 파티했습니다 -_-;;; 이별파티라나 뭐라나)
저희 학교는 집에서 50분 거리라 보통은 버스를 타지만 가끔 돈이 없을때가 있을때는 그냥 무작정
걸어가서 무작정 집에 옵니다. 오늘은 돈이 없어서 걸어가는데.... 옆에 누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별로 신경을
않썼거든요? 그때.. 껌좀 씹으셨다는 분(여자분)께서...

"야!"

이러는 겁니다. 제 외모는 제가 까고 말해도 완전 범생이 입니다. 어깨까지오는 약간 부시시한 머리에 검은테
안경, 검은색 가방. 그리고 검은색 코트..... 처음에는 무시했죠. 그러자 그 언니 옆에 있던 또다른 언니분께서

"아오...쟤 씹네?"

이러는 겁니다... 당황 했죠 -_-...;;; 그리고 다음날. 이번엔 뭔가가 불길하여 일찍 집에 오려고 했으나....
아무도 없는 곳에서 숨고 계셨던 이 언니들... 그 언니들은 친구 언니 인척 위장하여 저를 아무도 없는
장소로 끌고 간것입니다. 전 성격이 어리버리 해서 그냥 따라갔죠.

본인: 뭐,뭐예요...
언니1: 야, 어제는 참 잘도 지나가더라? 아오 XX년.
본인:네,네..??

처음에는 어리둥절 하여... 약간 얼빵하게 대처 했으나... 이언니들 -_-..

언니2: 이 X. XXX 한번 XX 크네. 때리기도 적절하겠어? 앙?! 
언니1: ㅋㅋㅋㅋ XX년. 존나 찐따 같이 생겨가지고 야 돈있냐?
본인:없,없는데...
언니1: 아 XX .구라 까지 말고.. 너 주머니에서 돈 나오면 10원에 한대다?

네... 주머니에 있을리가 없습니다. 그렇다고 지갑에 돈이 있을리는 더더욱 없습니다. 아템 매냐로 벌었던
돈을 다써서 다시 벌어야 했거든요. 이 언니들 제가 돈 없는걸 보고...

언니1:야.. 이 찐따. 진짜 돈 없는데?
언니2: 뭐? XX, 그럴리 없잖아 XX.아 XX...

이러시더니....

언니2: 아 왜 돈을 않갖고 XX이여! 이 XX년아!

라며 각종 욕이 날라오는데 사람이 진짜 무섭나 봅니다. 다른건 다 들었는데...

언니1: 아 이XX 부모, 알만 하네 ㅋㅋㅋ. 야 찐따. 너네 가족도 찐따냐? 니 애미는 X를 팔아 돈벌고
니 애비는 XX 라서 돈이라도 벌겠냐? 지금까지 살고 있는게 용하네..

이러면서..

언니1: 너 왜사냐?

이 소리를 듣는 순간... 이성이 날아가 버렸습니다.

본인: 야 XX 년들아.

하면서 목소리를 내리 깔았습니다. 처음에는 쌘 척 한다며 웃어대던만.... 때마침 옆에 소주병이 여러병
있었거든요. ( 원래 그쪽이 쓰레기 자주 버리는 곳입니다. 소주병 버리는 것도 종종 봤죠) 
그걸 들어서 언니들 머리로 치는 척 하려다가... 언니중 1명이 깜짝놀라 바닥으로 쓰러질때 벽에 내리
쳤습니다. 물론 언니들이 다쳐서 시비걸면 곤란 하니까.. 조금 뒷걸음질 쳐서 벽에 내리쳤죠. 
(담장 같이 생긴 벽 말이죠..) 
그리고 그 유리조각 얼굴에 그으는 척 하면서 위협좀 했습니다.
(어디서 본건 있어 가지고... 라는 소리 하지 말아주세요. 했던 저도  어떻게 그런 배짱이 나왔는지
신기합니다)
안통할거 같았는데 도망가더군요. -_- ;;;저는 이제 안건들이겠구나 하면서 안심했는데..

언니1: 너 내가 남친 데려왔을때.. 넌 그날로 죽는 목숨인줄 알어!!
언니2: 소주병 하나 갖고 논거 가지고 꼴깝떨기는... 야 찐따, 밤길 조심해라.

참.... 앞길이 막막하더군요...  그리고 다음날 방학식이였고 일찍 가서 집에만 틀어박힌 덕분에... 
현재 그 말 한지 이틀째인 지금 무사히 버티고 있습니다만 지금 밤길이 너무 무섭습니다. ㅠㅠ....
혹시 진짜로 오면 어떡할까.... 미치겠습니다.
저 지금 정말 잘하고 있는건지도 모르겠습니다. 지금 가만히 있는게 잘하고 있는걸까요?
아니면 다른방법으로 불량배 언니들이 얼씬도 하지 못하게끔 해야 하나요?

 

Comment '14'
  • ?
    시시로 2009.01.03 22:20
    뚝방전설에서 이런 대사가 있죠.
    경찰은 우리와 항상 5분거리에 있다.
  • ?
    키세츠 2009.01.03 22:56
    여성분인 것 같아서... 건딜면 찍어라라고 할 수도 없고; 양아치 새끼들이 엄한짓 할지도 모르고 -_-;;
    치한퇴치용 스프레이와 휴대용경보기 그거 휴대하고 다니세요.
    얼굴에 맞으면 그냥 나자빠집니다. -_-;; 다만 반드시 위협을 받을때만 사용해야합니다.
    정당한 사유없이 쓰다간... 형사처벌받아요. 그만큼 독한거라서.

    아참, 허가없이 휴대, 사용할 수 있는 전기충격기도 있습니다.

    치한퇴치용 스프레이 검색하면 판매하는 곳 나와요.
    밤길 조금이나마 안심하시길 바랍니다.
  • ?
    DOOLYYA 2009.01.04 01:12
    오메
    저도 삥뜯기다가 다른 길로 며칠 다니니깐 괜찮았음.
    일단 다른 길로 다니세염
  • ?
    DMeN 2009.01.04 06:30
    혹은 운동도 하실겸
    무시까구 "전력질주"로 지나가세요
    나중에 잡히면 안들렷다고하세요
  • ?
    개구리상사쿠루루입니다 2009.01.04 11:52
    이..이런일이 일어나긴 하는구나 ..

    전 티비로만 봐서 - ,-ㅋㅋㅋ

    고등학교때 애들 선배들한테 맞으러간다고 궁상떨고 있을 때 옆에서 웃고 있었는데 -,-

    애들 선배들한테 맞고 있을때 그 앞을 지나가도 뭐라고 안하던데....

    대부분 지나가면 불러서 뭐라 하지 않나요? [솔직히 좀 떨렸음]

    나만 이상한가?
  • ?
    레이라 2009.01.04 14:38
    개구리/// 전에 불러서 뭐라하려다 씹어서, 이번엔 직접 와서 다가온거 같아요.. (아직까진 무사함)
  • ?
    레이디 2009.01.04 15:15
    제가 이런거 잘알아요.. 저도 겪어봤습니다..
    여자분이신거같은데.. 그누님들이 괜히 꼴리니까 남친 불러온다 지랄한거같은데..
    그거 뺑일수도있습니다.. 괜히 그런걸수도.. 아니면 진짜불러오면 당당하게 말하세요 때려보라고
    때리는순간 너네 어떡해되는지 보자고요..

    '나 때리면 신고한다!' 이런말은 하지마세요..

    그냥 어떡해되는지 보자고하면

    지들끼리 생각하다가 겁먹습니다..

    아니면 한달 두달정도 부모님 부르셔서 집에가거나 그렇게하고 친구들과 뭉쳐서 다니세요..
    그럼 그누님들도 알아서 포기할꺼에요

    (물론 안그럴수도)
  • ?
    참새 2009.01.04 18:39
    저런 ..-_-;;; 그남친이란넘도 쇠주병으로 구냥 확 쎼려 버리세요 ㅡ.,ㅡ

    남친데려온다는거 그냥 빗말로 한 말일수도잇구요 ㅡ.ㅡ;

    그냥 맘편하게 계시는게 좋지않을까요 ;; 그런거 신경써봣자 스트레스만 더 쌓여서 고등학생이신데 공부도 안될꺼구;;

    뭔일있으면 뒤에 든든한 경찰아저찌가 계시니 ㄱ-;;

    같은 방향으로 가는 친구가있다면 여러명 뭉쳐서 가는것도 괜찬지앟을까여?
  • ?
    파텍필립 2009.01.04 23:36
    일단 이 일을 경찰 아저씨한테 말해놓습니다.
    그리고 뭔가 사건을 당하면
    바로 경찰 크리 ㄱㄱ

    참고로 폭력은 더 큰 폭력을 낳습니다.

    이런말할 입장은 안돼지만-_-;;
    아참! 교복같은걸 입었다면 꼭 기억을 해두는편이 좋겠죠
  • ?
    ALBICO 2009.01.07 12:43
    어디학교인지 알아내서 신고하면 뭐.. 질질 짜겠군요-ㅁ-
  • ?
    란츠 2009.01.08 14:36
    와 글 재밌게 쓰시네요. 긴장감도 있고 재밌..
    흠흠 안되면 신고가 정답인듯.
  • ?
    본촌 2009.01.12 17:18
    아니면 경찰아저씨보고 그 길 지나갈때 숨어서 보고계시라하고 증거 잡고 그 애들 잡으세요
  • ?
    Tamaya 2009.01.14 19:04
    그냥 만년필이나 송곳 가지고 다녀서 덤비면 후질려요
    합의? 개나 갔다 주라고하세요 차라리 합의 볼 생각 없으시면
    식물인간 만들어놓으세요
  • ?
    동동이 2009.01.25 15:10
    사시미하나 무장하면 섯불리 못옵니다 ( 뭐라는거야 !! )

묻고답하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0 / 댓글 작성: 4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34 게임추천해주세요 현거래 활발한 게임 추천쫌여 14 토레스 01.04 2497
21433 그외질문 쇼핑몰 질문좀 4 대천 01.04 773
21432 게임추천해주세요 리스트중에서 게임 추천해주세요! 4 0210 01.04 1324
21431 게임질문 팀포 2 질문 점요 ~~ 4 대천 01.04 1856
21430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 추천 좀 - _ -ㅎ 3 Patrick 01.03 1066
» 고민상담 약간 사소한 고민 입니다...ㅠㅠ... 14 레이라 01.03 1169
21428 게임추천해주세요 저사양pc게임추천좀 8 닉모어 01.03 3550
21427 게임추천해주세요 미르의전설3 VS 신영웅문2 4 천산별곡 01.03 1933
21426 게임추천해주세요 메이플VS라그나로크(무료서버) 5 트렌 01.03 972
21425 게임추천해주세요 온라인 FPS나 PC FPS 추천 좀.. 7 백여우 01.03 1131
21424 고민상담 지나간 사랑이야기 11 달뜬언덕 01.02 1130
21423 게임추천해주세요 해외에 있는 게임 좀 추천바랍니다 4 천유은 01.02 705
21422 게임질문 겟앰vs던파 9 닉모어 01.02 2131
21421 게임추천해주세요 게임 추천해주실분 ^ ^ 4 백주작 01.02 1011
21420 게임추천해주세요 개념있는 운영하는 RPG 추천해주세요[부분무료나 무료로] 5 권극 01.02 1852
21419 게임추천해주세요 PC FPS게임 추천좀 ~~ 5 대천 01.02 1816
21418 게임추천해주세요 파티사냥이 재미있는게임 추천해주세요 6 사탄 01.01 2349
21417 고민상담 내 평생에 최악의 인간과 같이 일을 했다.. 25 아살리아 01.01 1513
21416 게임질문 row 해볼고하는데 1 Opening 01.01 1980
21415 게임질문 아이온 한번하기 참 힘드네요 2 ☆농부★ 01.01 469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191 ... 1258 Next
/ 1258
~2016-12-27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