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출시 10일 만에 100만....1년도 안돼 1,000만 달성
자체 서비스 최초 日 최고매출 3위 등 진기록
게임부터 운영까지 철저한 현지화 '인기비결'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세븐나이츠(개발사 넷마블넥서스)'가 일본에서 누적 다운로드 1,000만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5일 일본 시장에 진출한 '세븐나이츠'는 10일 만에 1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고, 1년도 안돼 1,000만을 달성했다. (달성일: 2016.11.18) 이 게임은 지난 5월 일본 앱스토어 최고매출 3위를 차지하며 국내 게임사 자체 서비스로는 최고 기록을 세운 바 있다. 

넷마블 이종혁 사업부장은 "일본 모바일 게임 분석을 기반으로 한 현지화 전략이 주요했다고 본다. 국내에서 이미 성공을 거둔 '세븐나이츠'지만, 캐릭터 성장방식부터 사용자환경(UI), 운영까지 현지에서 친숙한 방식으로 전면 변경했다"고 말했다.  

브랜드 인지도를 위해 넷마블은 현지 유명 게임, 애니메이션과의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에도 적극적으로 임했다. 지금까지 ‘세븐나이츠’는 '블리치' '길티기어' '데빌 메이 크라이' '블레이블루' '팔콤' 등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해왔다. 

현지 채널도 활발히 활용한다. 일본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협업하며 '세븐나이츠' 인터넷 방송을 진행하고, 라인 라이브(실시간 동영상 유통 플랫폼)를 통해 TV 광고를 공개하며, 일본 게이머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현재 '세븐나이츠'는 한국 누적 다운로드 1,300만을 돌파했고, 한국과 일본 등을 제외한 146개국에서는 1,000만을 넘어섰다. (통합 3,300만 돌파)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카페(http://cafe.naver.com/sevenknight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