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중국 대표 게임사 쿤룬게임즈, 넥슨-KOG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마비노기’와 ‘샤이야’ 모바일 게임으로 개발, ‘엘소드’ 애니메이션으로 제작
새로운 미래 시너지를 창출하는 출발점…보다 깊은 협력관계 및 시장 개척의 토대

쿤룬게임즈(코람게임즈)는 부산 해운대구에 위치한 노보텔 앰배서더 호텔에서 국내 최대 게임사인 넥슨, KOG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했다고 금일(18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3사는 국내 유명 게임 IP 라이선스 모바일 게임 출시, 퍼블리싱 등의 방면에서 한·중 게임 커뮤니케이션 및 협력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쿤룬게임즈에 의해 넥슨이 보유한 온라인 MMORPG ‘마비노기’와 ‘샤이야’는 모바일 게임으로 재탄생되며, KOG가 보유한 온라인 MORPG ‘엘소드’는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된다. 이미 넥슨에서 제작하고 있는 ‘엘소드’ 애니메이션 ‘엘소드 : 엘의 여인’의 경우는 쿤룬을 통해 중국에 방영될 예정이다. 

지난 2015년, 쿤룬게임즈는 KOG와  ‘엘소드’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 개발에 대한 계약을 체결하고 ‘예이전기(艾尔战记 한국 명: 엘소드 슬래시)’를 글로벌 서비스 중이다. 일본과 한국의 경우에는 넥슨을 통해 서비스될 예정이다. 

쿤룬코리아 임성봉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은 한·중 IP 합작 콘텐츠 협력관계의 시작점이라고 할 수 있다”라며, “단기적인 관점이 아닌, 장기적으로 3사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좋은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3사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다가올 미래에 새로운 시너지를 창출하는 출발점으로 삼고, 추후 보다 깊은 협력관계를 통해 세계 게임 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토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