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B2B관 단독 최대부스 규모…자체 개발 VR 체험 테마파크 ‘버추얼 아일랜드’ 사업 소개 및 체험 공간 제공
시뮬레이터, 모션인식 기반의 풍성한 콘텐츠 국내 최초 공개
지스타 참가 기념 ‘VR X 100 Models’ 콘셉트로 클럽 파티 개최

가상 현실(이하 VR) 콘텐츠 제작 및 서비스 기업 홍빈 네트워크 코리아(대표 진호석, 이하 홍빈 네트워크)가 국내 최대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6’에 공식 참가한다.

홍빈 네트워크는 이번 지스타 2016 B2B관에 단독 최대부스 규모로 참가해, 자사의 우수한 VR 콘텐츠들을 선보인다. 특히, 자체 제작한 VR 체험 테마파크 ‘버추얼 아일랜드(Virtual Island)’ 사업 소개와 함께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국내 체감형 장비 제조사, 콘텐츠 제작사, 도심형 테마파크 사업자, VR 체험공간 구성을 원하는 사업자들과 파트너십 체결을 위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스타 2016에서는 VR 레일 슈팅 게임 ‘랩터헌터’, VR 수상 레이싱 게임 ‘워터바이크레이싱’, 4인승 어트랙션형 게임 ‘골드러쉬’, 6인승 어트랙션 게임 ‘드론플라잉’, MR 리듬액션게임 ‘힛잇업(Hit It Up)’ 등 시뮬레이터, 모션인식의 다양한 장르와 형식의 콘텐츠들이 국내 최초 공개된다. 

홍빈 네트워크는 자사의 지스타 참가를 기념해 클럽 파티를 진행한다. 오는 11월 18일(금) 해운대에 위치한 클럽 쿠데타에서 ‘VR X 100 모델스(Models)’를 콘셉트로 펼쳐지는 파티에는 100인의 지스타 모델들과 홍빈 네트워크의 비즈매칭 파트너사 등이 함께할 예정이다. 

진호석 대표는 “자사의 VR 기술력과 콘텐츠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국내 최대 게임축제인 ‘지스타 2016’에 참가하게 됐다”면서, “VR 테마파크 사업 소개와 체험 기회를 통해 국내외 유수의 VR 관련 사업자들과 협업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홍빈 네트워크는 지난 달 한국 VR 시장 공식 진출을 선포하고, 한국 시장에 VR 콘텐츠의 성공적인 상용화 모델을 제시한다는 청사진을 세웠다. 앞으로 한국에서 VR 체험 테마파크인 ‘버추얼 아일랜드(Virtual Island)’ 플래그십 스토어 운영과 함께 숍인숍(Shop In Shop) 모델을 차용한 VR 콘텐츠를 개발, 서비스 할 계획이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