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출시 8일 만 10위, 신규 인기게임 8위
원스토어 매출 4위 유지 중
1세대 MMORPG 감성 담은 게임성 ‘호평

이츠게임즈(대표 김병수)는 자사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아덴>이 구글플레이 출시 8일 만에 매출 TOP10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지난 18일 구글플레이 스토어에 데뷔한 <아덴>은 지난 24일 16위로 매출 순위 차트에 처음 등장했으며, 25일 10위를 차지했다. 매출 순위 외에도 이 게임은 신규 인기게임 8위, 전체 인기게임 14위에 올라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지난 7월 출시한 원스토어에서도 10월 25일 최고매출 4위를 유지하는 등 흔들림 없이 상위권에 안착해 있다.

이츠게임즈 김병수 대표는 “PC 온라인 MMORPG의 감성을 모바일에서 보여주려고 했던 노력이 유의미한 성과로 나타나 기쁘다”며 “이츠게임즈에서 처음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작품이라 미흡한 점이 많지만 이용자들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부족한 점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덴>은 1세대 MMORPG의 감성을 담은 오픈필드와 전투, 변신 시스템, 장비 강화 등을 모바일 환경에서 최적화했다. PvE(Player vs Environment)와 PvP(Player vs Player)가 결합한 실시간 5:5 전투와 승자연전방식의 3:3 전투는 백미다. 이 게임은 플레이의 피로도를 낮추기 위해 기존 RPG들이 선호하는 버추얼 패드가 아닌 이동할 곳을 직접 터치하는 조작법을 제공한다.

조만간 이츠게임즈는 <아덴>에 ‘수호신 시스템’, ‘보스 레이드’ 등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추가하고, 순차적으로 그래픽 리뉴얼을 진행한다. 캐릭터와 각 변신, 배경, 사용자 인터페이스(UI) 그래픽은 먼저 개선된다.

게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