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일부 기기사양 최적화 후 CBT 없이 출시 
11월 안드로이드, iOS 버전 동시 론칭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초대형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 개발사 넷마블네오)을 11월 중 국내 출시할 예정이라고 금일(12일) 밝혔다. 

<레볼루션>은 온라인 게임 '리니지2' 지적재산권을 이용한 초대형 모바일 MMORPG로 최대규모의 오픈필드, 고품질 그래픽, 원작의 혈맹 시스템, 실시간 공성전을 구현해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넷마블은 일부 기기사양에 대한 최적화를 위해 오는 13일 예정이었던 CBT(사전 테스트)를 진행하지 않고, 11월 중 안드로이드, iOS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다. 

넷마블 이완수 본부장은 “최적화 검증 과정 중 2014년 상반기 이전 출시한 기기 중 일부에서 추가적인 최적화가 필요한 것으로 확인됐다”며 “많은 분께 최고의 완성도와 최상의 서비스로 찾아 뵙는 것이 성원에 보답하는 길이라고 생각해 별도의 CBT없이 빠른 최적화 작업을 거쳐 11월 중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게임으로 서비스하겠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서버에 대한 안정성은 이미 확보했기에 10월 12일 정오를 기점으로 서버별 닉네임 선점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레볼루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카페 및 브랜드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