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1차전 우승팀 일본 ‘Vivianne’, 한국 대표 ‘무적함대’ 라인업 확정
총 상금 2,000달러 규모로 진행, 각국 명예를 건 리턴매치 관심 고조

슈퍼이블 메가코프는 모바일 AOS 게임 e스포츠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베인글로리’의 아시아 최초 국가대항전 ‘용호상박 한일전’ 2차전을 오는 22일 개막한다고 밝혔다.

이번 '용호상박 한일전' 2차전에는 1차전 우승팀인 'Vivianne'이 일본 대표로 참가하며, VIPL 시즌3 우승팀인 '무적함대'가 한국 대표로 출전, 한국의 명예 회복에 나선다.

특히 ‘베인글로리’의 국제 대회인 ‘월드 챔피언십’에 참가하는 국내 최강팀인 ‘무적함대’가 ‘용호상박 한일전’ 2차전의 참가팀으로 확정되면서 각 나라의 명예를 건 진검승부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무적함대 ’Druid’ 선수는 “지난 1차전 안타깝게 무적함대가 참가하지 못했다”며 “한국의 명예를 되찾기 위해 Mango, pQq와 함께 출전한다”고 전해 2차전의 열기를 고조 시켰다.

또한 지난 1차전 재치 있는 입담과 박진감 넘치는 생생한 중계로 인기를 모았던 Wine(김영재)과 Gcelf(나형기) 해설이 또 한번 마이크를 잡는다.

총 상금 2,000달러 규모의 ‘용호상박 한일전’ 2차전은 오는 22일 토요일 오후 5시 30분부터 트위치 ‘베인글로리’ 페이지를 통해 생방송으로 시청 할 수 있다.

더불어 슈퍼이블 메가코프는 팬들의 생동감 넘치는 ‘용호상박 한일전’ 2차전 관람을 위해 역삼동에 위치한 O2O 게임 플랫폼 나우플레이의 서비스사 나우버스킹에서 현장 이벤트를 진행 할 예정이다.

현장 관람 이벤트는 1차전과 동일한 랜파티 형식으로 개최되며, 대회 당일 오후 3시부터 유저 참가형 ‘배틀로얄 리그’와 이벤트 매치를 비롯한 다양한 즐길거리가 마련된다.

한편 ‘베인글로리’는 ‘2016년 가을 시즌 챌린저스 코리아’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9일 3/4위전을비롯해 결승전이 펼쳐진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