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경기콘텐츠진흥원, 글로벌 게임 비즈니스 전시회‘게임스컴 2016(Gamescom 2016)’참가, 계약 체결 2건 및 3,450만 달러 계약 추진 성과 달성
‘프로젝트 TOP’를 개발한 ‘슈프림게임즈’, ‘펄어비스’(대표 김대일)의 ‘검은사막’ 등 경기도 게임에 큰 관심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박헌용)은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독일 쾰른에서 열린 국제 게임 비즈니스 행사 ‘게임스컴 2016(Gamescom 2016, 이하 게임스컴)’에서, 경기도 내 8개 기업이 2건의 계약 체결과 약 3,450만 달러(한화 약 379억 원 상당)의 계약 추진 실적을 기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지난 해 동기 대비 57% 증가한 성과다.

작년에 이어 게임스컴에 참가한 경기콘텐츠진흥원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송성각), 서울산업진흥원(대표이사 주형철),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원장 양유길),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정현)과 함께 한국 공동관을 구성하여 경기도 게임 기업의 비즈니스 상담 77건을 지원했다. 

지원 기업 중 액션 RPG 모바일 게임 ‘프로젝트 TOP’를 개발한 ‘슈프림게임즈’(대표 황인정)는 대만,홍콩,마카오 지역 및 동남아 지역 퍼블리셔와 2건의 계약을 현장에서 체결했다. 이밖에 북미시장과 유럽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펄어비스’(대표 김대일)의 ‘검은사막’, 화려한 그래픽으로 최신 모바일게임 트렌드를 반영한 △‘웹젠’(대표 김태영)의 ‘뮤 오리진’과 ‘샷 온라인M’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최근의 트렌드인 VR(가상현실)을 앞세운 ‘트라이캐치미디어’(대표 유환수)의 ‘프로젝트 VR’도 관계자들의 이목을 끌며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

박헌용 경기콘텐츠진흥원장은 “이번 성과를 바탕으로 9월 일본 ‘도쿄게임쇼’ 참가 등 도내 게임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