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엔트리브 개발작 ‘트릭스터 소환사가 되고싶어’ 일본 사전 등록 20만 명 돌파
5월 중 ‘넥스트플로어 스테어즈’ 통해 일본 퍼블리싱 서비스 예정
엔트리브 MMORPG ‘트릭스터’ IP 활용한 모바일 보드 RPG

일본 출시를 앞둔 ‘소환사가 되고싶어’가 현지 사전 예약 단계에서 호조를 보이고 있다.

넥스트플로어(대표 김민규)는 엔트리브소프트(대표 심승보)가 개발하고 자사 일본 법인 스테어즈(대표 전인태)를 통해 퍼블리싱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보드 RPG ‘소환사가 되고싶어(현지명_트릭스터 소환사가 되고싶어)’ 사전 예약 이벤트에 20만 명 이상이 참여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2월부터 사전 예약 이벤트를 진행 중인 ‘트릭스터 소환사가 되고싶어’는 현재 누적 사전 예약자 수 20만 명 이상을 기록하며 출시 전부터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넥스트플로어에 따르면 이번 사전 예약 20만 명의 경우 별도의 게임 플랫폼 등을 통하지 않고 게임 공식페이지 및 사전 예약 페이지만을 통해 집계된 수치라는 점에서 허수가 적고 출시 후 게임 플레이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한편 ‘소환사가 되고싶어’는 5월 중 안드로이드OS 및 iOS를 통해 일본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며 엔트리브소프트의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트릭스터’ IP(지적재산권)를 활용, 보드게임과 RPG 요소를 접목한 모바일 게임으로 원작 ‘트릭스터’는 일본 및 중국, 태국 등에서 인기리에 서비스된 바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