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게임을 추천해주세요!

출시 후 이틀 만에 1백만, 3일만에 240만 다운로드 돌파하며 인기몰이
애플 앱스토어 154개국, 구글 플레이 55개국 신규 게임 피처드에 올라
처음 사용자도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튜토리얼과 가이드 메뉴 곳곳에 배치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모바일 캐주얼 보드 게임 ‘디즈니 매지컬다이스(Disney Magical Dice, 개발사 넷마블엔투)’가 출시 3일만에 전 세계 240만 다운로드를 넘어섰다고 4일 밝혔다. 

디즈니의 첫 모바일 보드 게임으로 주목을 받은 ‘디즈니 매지컬다이스’는 한국, 미국, 일본 등을 비롯하여 전 세계 155개국에 지난 4월 28일 출시됐으며, 누구에게나 친근한 디즈니와 픽사의 캐릭터와 테마를 활용하여 새롭게 탄생한 게임이다. 디즈니를 대표하는 미키 마우스와 도날드 덕, 백설공주와 신데렐라는 물론, 픽사 애니메이션에서 많은 인기를 얻은 우디와 버즈 등도 등장하여 다양한 연령층에 어필한 것이 게임의 특징이다.

‘디즈니 매지컬다이스’는 출시 후 단 이틀만인 4월 30일 기준 1백만 다운로드를 달성하고, 3일만인 5월 1일 기준 24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구글 플레이 내에서 미국과 일본을 포함하여 55개국에서 메인 배너와 신규 게임 피처드(featured)에 선정되고 애플 앱스토어에서는 154개국에서 신규 게임 피처드에 올랐다. 

기존 ‘모두의마블’의 게임성과 재미를 살리는 것은 물론, 플레이어의 경험 유무와는 무관하게 처음 사용자도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적용한 튜토리얼과 가이드 메뉴는 곳곳에 배치하여 플레이어를 돕는다. 또한, 소셜 기능을 강화하여 친구초대를 페이스북 또는 블루투스 네트워크를 통해 간단히 할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대전을 즐길 수 있게 했다. 

뜨거운 초반 관심과 함께 ‘디즈니 매지컬다이스’는 기존의 순위 시스템에서 한층 업그레이드 된 ‘국가 대항전’을 예고하고 있다. 국가 대항전은 게임 내에 각 플레이어가 소속된 국가간의 점수를 바탕으로 순위 경쟁을 하며 혜택을 받아가는 형태로, 5월내 더 자세한 내용이 공개될 예정이다. 

넷마블게임즈 글로벌 전략 담당 이승원 부사장은 “전 세계 플레이어들이 보내주신 뜨거운 관심에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 예정된 국가 대항전뿐만 아니라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서 더 많은 신규 콘텐츠를 꾸준히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디즈니 매지컬다이스’에 대한 더 자세한 설명은 공식 카페(http://cafe.naver.com/disneymagicaldice)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