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게임을 추천해주세요!

해외 시장 진출 박차 위해 개발사 인수, 긴밀한 협업관계 유지 위한 포석
비전브로스, 비용에 대한 부담감 해소 및 개발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 마련

로코조이 인터내셔널(대표 싱샨후)은 정통 판타지 RPG ‘드래곤라자’의 개발사인 비전브로스 지분 65.33%(12만 3400주)를 인수했다고 26일 밝혔다.

인수 금액은 약 96억원 규모로 비전브로스 이상훈 대표 외 5인으로부터 지분을 취득, 1대 주주에 올라섰다. 

비전브로스는 다크 블러드, 로드 히어로즈, 창공의 페이라 등을 개발한 중견 개발사로 ‘드래곤라자’를 성공적으로 론칭하며 모바일 RPG 명가로 발돋움 했다. 인수 후에도 비전브로스는 인력 변동 없이 대구에서 기존과 마찬가지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지분 인수는 국내에서 호실적을 거두고 있는데다 중국, 대만 등 동남아시아 지역의 진출을 눈앞에 두고 있어 보다 긴밀한 협업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 진행됐다.

특히 비전브로스는 운영 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어내고, 개발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제공되면서 ‘드래곤라자’의 해외 시장 진출과 차기작인 MMORPG 준비에도 만전을 기할 수 있게 됐다.

한편 ‘드래곤라자’는 국내에서 출시 일주일 만에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부문 9위를 기록하고, 전체 인기순위 1위를 차지 하는 등 재미와 게임성을 모두 인정 받았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