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1,211명 응답 결과, 521표로 이향 아나운서 1위 차지
2위 진달래 아나운서, 3위 김보경 아나운서

<컴투스 프로야구 for 매니저>(이하 컴프매)개발사 에이스프로젝트(대표 박성훈)는 자사가 개발한 모바일 야구게임 이용자를 대상으로 ‘야구장에 함께 가고 싶은 차세대 야구여신’ 설문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올 시즌 처음 야구 프로그램 진행을 맡은 ‘야구여신’ 7명을 후보로 정하고 컴프매 유저 1,211명에게 ‘야구장에 함께 가고 싶은 차세대 야구여신’이 누구인지 조사했다. 그 결과 43.0%의 지지율로 이향 아나운서가 1위를 차지했다. 

이향 아나운서는 지난 해 Spotv 아나운서로 데뷔 해 2016년 KBS N 스포츠로 이적했다. 이번 시즌부터 KBS N 스포츠의 야구 프로그램인 <아이러브베이스볼>의 진행을 맡았다. 상큼하고 청순한 외모로 야구계의 문채원이란 별명도 갖고 있다. 

2위는 SBS 스포츠 소속인 진달래 아나운서(20.8%)가 차지했다. 진달래 아나운서는 미스코리아 출신으로 기상캐스터와 골프, 배구 프로그램 MC를 거쳐 이번 시즌 본격 야구여신 대열에 합류했다. 풍부한 야구 리포트 경험으로 안정적인 진행을 보여주며 <베이스볼 S>의 진행자로 활동 중이다.

뒤이어 김보경 아나운서(KBS N 스포츠)가 11.4%의 지지율로 3위에 올랐다. 김 아나운서는 이번 시즌 진행한 프로야구 뒷담화 토크쇼인 <KBS N 베이스볼 스토리> MC로 야구팬들을 만났다. 또한 4위를 기록한 조은지 아나운서(11.2%) 역시 <KBS N 베이스볼 스토리>를 진행한 바 있다. 다음으로 ▲오효주 아나운서, ▲안애경 아나운서, ▲이지수 아나운서 순이었다.

컴프매 개발사 에이스프로젝트는 야구게임 전문 개발사로 매월 야구와 관련된 다양한 설문을 진행, 인포그래픽을 제작하고 있다. 설문결과와 인포그래픽은 에이스프로젝트 공식홈페이지(http://www.aceprojec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