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세계 두 번째 갑부지만, 버핏 회장의 지갑에는 단돈 6백 달러가 들어있었습니다.

투자의 귀재로서가 아니라, 인간적이고 소탈한 모습으로 또 한 번 화제가 된 버핏 회장의 면모를 박정무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버핏 회장이 방문한 회사 직원들과의 간담회 자리.

갑자기 한 직원의 돌발 질문이 나왔습니다.

[윤태호/대구텍 IT영업본부 : 세계에서 가장 큰 부자중에 한 분이라고 들었습니다. 그러면 지금 지갑에 얼마만큼 갖고 계신지 보여주실 수 있겠습니까. ]

낡은 지갑을 꺼내 돈을 세보던 버핏 회장의 답변이 이어졌습니다.

[6백 달러가 있습니다.]

47조의 재산을 지난 갑부로서는 믿기 어려운 액수였습니다.

49년 전 산 집에서 여전히 살고, 차도 10년에 한 번 바꿀 정도로 검소한 생활을 하고 있다고 버핏 회장은 밝혔습니다.

[저는 많은 것을 사는 소비자가 아닙니다. 인생에서 필요한 것은 다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공항을 나올때도 버핏 회장은 개인 수화물을 손수 찾아서 들고 나와 영접나온 사람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버핏 회장은 또 좋은 주식을 쌀 때 사서 빛을 발휘할 때까지 장기 보유하는 가치 투자가 큰 수익률을 안겨줬다고 강조했습니다.

재산의 대부분은 사회에 모두 환원할 것이라는 계획도 밝혔습니다.

77살의 나이에 건강을 유지하는 비결은 자신이 투자한 기업의 콜라를 많이 마시는 것이라며 유머를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버핏 회장이 방한 내내 보인 인간적이고 소탈한 모습은 그가 세계적 갑부이면서도 사람들에게 존경받는 이유를 보여주기에 충분했습니다.
Comment '1'
  • ?
    내가왜사냐 2008.03.21 10:25
    6백달러면 1달러에 천원정도하니까 60만원이네여

    정말 소탈하시네여 ^^

온라인 쉼터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20 / 댓글 작성: 2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20 신기의 가까운 솜씨. 16 8 새벽녘 03.11 4685
1219 딱걸렸어 임마. 3 2 새벽녘 03.11 1959
1218 이분은 살아 남을수 있을것인가 2 1 새벽녘 03.11 1925
1217 너도 나도 유턴^^ 1 1 새벽녘 03.11 1882
1216 베컴,루니,호나우두가 풋살을 한다면? 2 2 Izark 03.11 2029
1215 채팅할때 정말 주의해야할점. 7 7 새벽녘 03.10 2775
1214 형,누님들 손가락만 댔는데 이래용 6 6 새벽녘 03.10 2866
1213 니가사는그집 vs 8:45 Heaven ? 2 1 새벽녘 03.10 1753
1212 누구랑 사귀란 건가. 5 3 새벽녘 03.10 2285
1211 개간지 또라에몽 6 1 새벽녘 03.10 2210
1210 '다른 해석' 8 6 ∑주접엘프 03.10 2460
1209 ★귤 득템★ 4 4 은랑 03.09 2068
1208 사자 2 1 함축적 인생 03.09 1751
1207 부재시 경비실에 맡겨 주세요 6 4 ∑주접엘프 03.09 3066
1206 웅녀 3 2 함축적 인생 03.09 1836
1205 시골쥐 서울쥐 2 2 함축적 인생 03.09 1820
1204 캐쉬환불은 어떻게해야 하나요? 2 2 ≫≫ㅑ≫.≪ 03.08 1789
1203 메이플스토리 랭킹1위는 50대 CEO!! 26 20 ㅇㅇㅇㅇㅇㅇ 03.08 6424
1202 온라이프존이 웹게임?? 3 3 류오 03.08 1766
1201 무기력 고양이 5 3 ∑주접엘프 03.08 217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09 3610 3611 3612 3613 3614 3615 3616 3617 3618 ... 3674 Next
/ 3674
~2019-01-26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