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profile
조회 962 추천 0 댓글 0

main.jpg

CD 프로젝트 레드(이하 CDPR)를 명개발사의 반열에 올려 놓은 <위쳐> 시리즈가 넷플릭스를 통해 드라마화 됐습니다. 정확하게는 CDPR이 개발한 <위쳐>는 폴란드의 작가, 안제이 사프콥스키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는데, 원작을 기반으로 하는 드라마가 제작됐다고 하는 것이 맞는 표현일 것입니다.

원작 소설의 경우 이미 동유럽에서 베스트셀러에 오를 정도로 큰 인기를 얻었는데, CDPR의 게임화에 힘입어 현재는 소설보다 게임이 더 유명해진 사례라 할 수 있습니다. 국내에서도 <위쳐> 소설을 찾는 유저들 대부분이 게임을 먼저 접한 뒤 세계관이나 관련 이야기를 좀 더 알고자 소설을 찾는 경우가 많고요.

01.jpg
국내에도 출간된 <위쳐> 소설들


드라마 <위쳐>는 넷플릭스라는 든든한 배경과 게임으로의 높은 인지도로 인해 방영 전부터 많은 화제를 불러 모았습니다. 가장 많은 관심을 모은 캐스팅에 대해서는 최종 발표 후 많은 의구심을 표명하기도 했지만, 게임에서의 게롤트를 그대로 가져온 듯한 헨리 카빌의 연기와 외모는 모두가 칭찬을 할 정도로 완벽 그 자체였습니다.

그 외의 배우들은 헨리 카빌에 비해 상대적으로 유명하지 않은 배우들을 기용했는데, 결과적으로이미 게임을 통해 <위쳐>를 접한 유저들에게는 호응보다 불만의 목소리가 더 많았던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앞서 언급했듯이 드라마된 <위쳐>는 게임이 기본 베이스가 아닌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텍스트화된 캐릭터를 영상으로 탄생시킴에 있어 발생하는 게임과 영상에서의 이질감은 없을 수가 없습니다. 물론, 트리스의 캐스팅은 향후에도 두고두고 회자되겠죠(웃음).

02.jpg
극을 이끌어가는 주요 인물들. 좌측부터 시리, 게롤트, 예니퍼


<왕좌의 게임> 이후 오랜 만에 등장한 판타지 드라마라는 점에서도 <위쳐>에 거는 기대감이 높았습니다. 이와 함께 검술 액션 등의 자잘한 볼거리가 간간히 등장하며, 적절한 CG로 판타지 드라마의 재미를 어느 정도 충족시켜 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들어간 편당 제작비에 비해 연출이나 CG가 꽤나 부족한 에피소드도 있어 에피소드 별 완성도에 편차가 어느 정도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드라마 <위쳐> 시즌 1은 나름대로 성공적인 첫걸음을 내딛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게롤트라는 매력적인 캐릭터가 이야기 전체를 진두 하면서 무리 없이 이끌어 나갔고, 회 차에 따라 나누어진 에피소드는 마치 <위쳐 3>의 서브퀘스트를 연상시키듯 크게 지루하지 않고 적절한 몰입도를 선사했습니다. 여기에 다소 불친절했던 게롤트, 예니퍼, 시리로 나누어진 이야기 전개 방식이 막판에는 한 번에 묶이면서 다음 시즌에 대한 기대치를 높이기에도 충분 했습니다.

03.jpg
2021년 시즌 2 확정


Who's 완소마키

profile
요즘 모바일 게임에 급관심...

게이머가 말한다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30 / 댓글 작성: 3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37 나도한마디 [설문] 코로나 사태로 인한 게임 플레이 시간의 변화는? 1 9timez 03.01 1111
3736 나도한마디 2020년 3월 기대작 알아보기 완소마키 02.26 1579
3735 나도한마디 게임 유저로서 ‘코비 브라이언트’를 추모하며 완소마키 02.03 914
3734 나도한마디 2020년 2월 기대작 알아보기 완소마키 01.24 1540
3733 나도한마디 <파판 7 리메이크>와 <용과 같이 7>에 담긴 7의 의미 완소마키 01.23 1179
3732 나도한마디 [설문] 2020년, 가장 기대되는 신작 모바일게임은? 9timez 01.22 1272
» 나도한마디 드라마 <위쳐> 성공적인 첫 걸음 완소마키 01.16 962
3730 나도한마디 2020년 1월 기대작 알아보기 완소마키 01.02 1731
3729 나도한마디 <GOG 2.0> 게임은 플레이 하는 것이 아니라 모으는 것 완소마키 12.23 1289
3728 나도한마디 [설문] 리니지2M에 대한 평가는? 9timez 12.15 1029
3727 나도한마디 당신이 생각하는 2019년 <GOTY>는? 완소마키 11.18 1050
3726 나도한마디 [설문] 중국 게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 9timez 11.12 1268
3725 나도한마디 <2019 지스타> 관람을 고민하는 당신에게 1 완소마키 11.12 1567
3724 나도한마디 [설문] 2019년 하반기, BIG4 중 가장 기대하는 게임은? 1 9timez 10.02 1678
3723 나도한마디 9월, 대작 게임이 몰려온다 1 완소마키 09.04 3116
3722 나도한마디 스태디아, 게임계에 혁명을 일으킬 것인가 완소마키 09.03 16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5 Next
/ 235
5년 정도면 끝나지 않을까?
bar
12 (32%)
5년~10년 정도쯤?
bar
11 (29%)
아마 10년 이상도 갈 것 같다.
bar
12 (32%)
기타
bar
2 (5%)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