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1.jpg

PC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 중에 스팀(Steam)을 모르는 이는 없을 것이다. 과거와 달리 이제는 PC 게임을 구매함에 있어 패키지가 아닌 게임키를 구매하는 경향이 높은데, 스팀은 이런 게임키를 온라인을 통해 판매하는 게임 다운로드 판매 사이트라고 보면 된다.

스팀에서는 여름, 겨울, 크리스마스 등 1년에도 여러 번 파격 세일을 자주 진행하는데 덕분에 플레이 할 마음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선뜻 지갑을 열어 라이브러리에 게임을 차곡차곡 쌓아놓는 유저들이 대다수라 할 수 있다. 대부분 이런 식으로 게임을 구매해서 웬만한 스팀 유저들의 경우 수백 개에서 수천 개의 게임을 가진 유저들이 적지 않다.

많은 유저들이 온라인으로 게임을 구매함에 있어 스팀을 이용하는 비율이 높은 이유는 단순 명료하다. 스팀에 그만큼 많은 게임들이 존재하고, 내가 플레이하고자 하는 게임이 스팀 내에서 판매 중이기 때문이다.

2.PNG
당신이 원하는 대부분의 게임이 스팀에 있다고 보면 된다


스팀과 같은 온라인 게임 다운로드 사이트로는 그 밖에 EA에서 서비스하는 오리진, CD 프로젝트 RED에서 운영 중인 GOG, Ubi 소프트의 유플레이 등이 존재한다. A라는 게임이 스팀과 오리진, GOG, 유플레이 등의 모든 플랫폼에서 판매하는 경우도 더러 있는데 이 때는 판매가격이나 자신이 주로 이용하는 다운로드 플랫폼에 따라 구매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와중에 언리얼 엔진으로 유명한 에픽게임즈에서 최근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오픈했다. 정식 출시는 2018년 12월이지만 국내에서는 등급 심의를 해결하고 2019년 4월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다.

3.PNG
최근에는 파격적인 메가 할인을 진행중인 에픽게임즈 스토어


에픽게임즈 스토어의 경우 온라인 게임 다운로드 사이트로서는 후발주자이기 때문에 초기에는 매달 무료 게임을 제공하여 유저들의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하지만, 알다시피 온라인 다운로드 판매사이트의 핵심은 얼마나 많은 게임들을 판매하느냐에 따라 유저들의 관심 및 이용도를 측정할 수 있다.

아쉽게도 현재 에픽게임즈 스토어에는 많은 작품들이 존재하지는 않는다. 최근에는 1년 독점이라는 조건으로 <헤비 레인>, <비욘드: 투 소울즈>, <디트로이트: 비컴 휴먼> 등으로 유저들을 모으고 있으며, <보더랜드 3>도 6개월 독점으로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먼저 만나볼 수 있다.

따라서 성미가 급한 유저들이라면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먼저 구매해 즐길 수도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향후 자신이 주로 이용하는 온라인 다운로드 판매사이트나 PS4 및 Xbox One 등의 다른 플랫폼을 통해 게임을 플레이해야 한다. 이렇기에 사실상 기간 독점이 주는 메리트는 생각보다 크지 않다.

4.jpg
결국 얼마나 많은 게임을 저렴하게 판매하느냐가 온라인 판매 플랫폼의 핵심이다


여기까지가 게임을 구매하는 유저들의 입장이지만, 게임사의 입장은 다를 수 있다. 기본적으로 스팀에서 언리얼 엔진을 사용한 게임을 판매 할 경우 게임 회사는 스팀에 플랫폼 기본 수수료 30%~20%를 지불하고, 에픽게임즈에는 엔진 수수료 5%를 낸다. 따라서 게임사는 수수료만으로 35%~25%가 나가고, 수익은 65%~75%에 머문다.

이에 반해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는 플랫폼 수수료가 12%로 고정되어 있으며, 언리얼 엔진 수수료를 면제 해준다. 언리얼 엔진이 아닌 다른 엔진으로 개발된 게임에는 엔진 수수료가 개별로 적용되지만, 그렇다고 해도 스팀보다는 저렴하기에 게임사 입장에서는 에픽게임즈 스토어가 매력적인 플랫폼으로 비출 수 있다.

5.png
게임사에서는 에픽게임즈의 수수료 정책이 나쁘지 않다


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게임사에게 매력적으로 느껴질 수 있는 요소이지 실제 게임을 구매하는 유저에게는 별개의 이야기에 불과하다. 결국 유저들은 자신이 원하는 게임을 보다 더 저렴한 가격에 구매하는 것이 최선이기 때문이다.

암튼, 에픽게임즈의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온라인 다운로드 판매 사이트의 판도가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기대되는 부분이다. 무분별한 기간 독점 정책과 스팀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취득한다는 논란으로 서비스 초기 구설수에 오르기도 한 에픽게임즈 스토어지만, 엔진을 판매하면서 벌어들인 무시무시한 총알을 앞으로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다운로드 판매 사이트의 판도는 바뀔 수도 있다고 본다.

6.jpg
사실 <보더랜드 3> 때문에 고민 중이다 :(


Who's 완소마키

profile
요즘 모바일 게임에 급관심...
Comment '2'

게이머가 말한다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30 / 댓글 작성: 3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21 나도한마디 <하스스톤>에서 ‘알파고’를 만나다 완소마키 08.17 128
3720 나도한마디 레드덕 결국 파산, 공박을 추억하며… 완소마키 08.13 270
3719 나도한마디 유비데이코리아, 첫 술에 배 부르랴?! 완소마키 08.11 156
3718 나도한마디 [설문] 일본 관련 게임 불매 운동, 해야 할까? 9timez 07.26 754
3717 나도한마디 일본 불매 운동, 게임계에 미칠 여파는? 완소마키 07.05 584
3716 나도한마디 넥슨 매각, 결국 불발로 끝나 완소마키 06.29 475
3715 나도한마디 [설문] 내가 게임을 즐기는 주요 플랫폼은? 9timez 06.29 513
3714 나도한마디 우린 이제 콘솔로 간다 1 완소마키 06.24 551
3713 나도한마디 [설문] WHO가 게임중독을 질병으로 분류한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timez 05.28 715
» 나도한마디 에픽스토어 게임즈, 스팀의 대항마가 될 수 있을까 2 완소마키 05.21 633
3711 나도한마디 모바일 게임 광고에 등장한 일본 AV 배우에 대한 게임 광고의 고찰 완소마키 05.18 1021
3710 나도한마디 패스 오브 엑자일, 한국 상륙 초읽기 완소마키 05.16 1192
3709 나도한마디 [설문] 우리나라 모바일게임 시장의 문제점은? 9timez 04.29 703
3708 나도한마디 [설문] 구글 "스타디아"는 흥행할 수 있을까? 2 9timez 03.26 1240
3707 나도한마디 [설문] AR게임이 언제쯤 인기 장르로 정착할 수 있을까? 9timez 02.26 949
3706 나도한마디 [설문] 넥슨 매각의 향방은? 9timez 01.28 112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3 Next
/ 233
게임까지 할 필요가 있나?
bar
31 (27%)
일본 개발사 게임만 불매!
bar
14 (12%)
일본 관련 IP면 불매!
bar
4 (3%)
일본 관련되면 무조건 불매!
bar
47 (41%)
기타
bar
16 (14%)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