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main.jpg

‘게임의 영화화’와 ‘영화의 게임화’는 서로 소재를 주고받으면서 게임과 영화를 잇는 하나의 콘텐츠로서 여전히 계속 해서 관련 작품이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게임의 영화화는 영화의 소재 빈곤으로 인해 매년 꾸준하게 몇 작품씩 개봉되고 있는데, 올해에도 게임의 영화화에 힘을 실어줄 대작 영화 몇 편이 개봉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 중 가장 주목받고 있는 작품이 오는 6월 전 세계 개봉을 앞둔 <워크래프트: 전쟁의 서막>입니다. 다양한 IP를 히트시킨 블리자드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워크래프트>는 RTS 장르로 시작해 해당 스토리 라인을 바탕으로 MMORPG 장르인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까지 시리즈를 이어나가면서 실로 방대한 세계관을 자랑합니다. 게임의 재미 못지않게 매력적인 인물들과 탄탄한 스토리 라인으로 <워크래프트>의 영화화는 그저 팬들의 희망이 아닌 바램으로 변하였고, 결국 영화화 결정되어 스크린에서 재현되는 인간과 오크의 전쟁을 만날 수 있게 됐습니다.


워크래프트: 전쟁의 서막, 예고편

영화 <워크래프트>는 시리즈의 가장 첫 작품인 ‘오크와 인간’을 배경으로 하고 있습니다. 아제로스 대륙의 인간과 드레노어에서 건너온 오크와의 충돌, 거기서 발생하는 다양한 시련과 영웅들의 이야기가 스케일 넘치는 다양한 전투씬과 함께 펼쳐져 게임의 재미를 영화에서도 그대로 재현하겠다는 야심찬 포부를 느낄 수 있습니다.

이번 작품은 약 1억 6,000만 달러의 제작비가 투입되었으며 흥행 여부에 따라 3부작으로 제작 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흥행 이후 시리즈가 계속 이어진다면 게임에서 등장한 인간과 오크를 제외한 나이트엘프와 언데드 종족 등도 영화에서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01.jpg
02.jpg
03.jpg

하지만, 많은 기대와는 달리 미리 시사회를 통해 <워크래프트>를 접한 이들의 평가는 상당히 혹독한 편입니다. 메타크리틱의 메타스코어 37점, 로튼 토마토에서는 신선도 22%라는 저평가를 받은 것인데요. 영화나 게임이든 주관적인 요소에 기인한 개인적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리기에 리뷰어들의 평가를 그대로 받아들이기는 힘든 부분이 있기도 합니다만, 개봉하기도 전에 상당한 저평가를 받았다는 점은 기존의 게임의 팬들에게도 다소 우려가 되는 부분입니다.

04.jpg
05.jpg

게임의 영화화는 전부터 게임팬과 영화팬, 두 부류를 모두 만족시켜야 한다는 책임감 때문인지 흥행을 비롯해 완성도에서 그리 좋은 평가를 받은 작품은 손에 뽑기 힘든 것이 사실입니다. 암튼 게임 유저들이 영화 <워크래프트>를 어떻게 평가할지도 궁금한 부분이고, 과연 유저들의 발길을 극장 앞으로 불러 모을지도 기대되는 부분입니다.




Who's 완소마키

profile
요즘 모바일 게임에 급관심...
Comment '9'
  • profile
    WATAROO 2016.05.28 14:35
    카드가
  • ?
    용두동에간쭈꾸미 2016.05.31 13:21
    혹평이 좀 있던데..역시 나와봐야 알 수 있을듯
  • ?
    yht5j 2016.05.31 13:37
    보고싶은데 재미없을거같기도하고 ㅠ
  • profile
    WATAROO 2016.06.01 19:02
    혹평이 쫌 있는게 아니라 그냥 개망작수준이라던데, 디워랑 슈퍼맨vs배트맨 보다 낮으면 말다한거 아닌감
    지금 저거 19퍼 대로 떨어진걸로암
  • ?
    참새 2016.06.01 22:37
    재밋을거같은데 .. ㅇㅅㅇ;
  • ?
    無名 2016.06.03 01:01
    이번 영화가 잘되어야 일리단 아서스를 볼 수 있을텐데..또한 스타나 디아도 스크린으로 나올테고..
  • ?
    잌뮤 2016.06.03 13:25
    기대 많이 했는데 ㅠ
  • ?
    주마등 2016.06.07 06:19
    역시 블리자는 시네마틱은 예술인데 영화는 과연....

    반지의 제왕 오크 보다가 역시 오크는 이래 생겨야 간지징 ㅎㅎ
  • ?
    goodboy777 2016.06.08 14:30
    외국평점이 최악이던데... 후속편이 쭈욱 나와줬으면ㅎ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72 기획&분석 게임은 마약과 같은 위험한 매체 이다. 5 1 tkdlek 06.19 1584
3571 나도한마디 <서든어택>의 예정된 몰락 6 완소마키 06.05 3000
3570 나도한마디 오버워치, PC방 순위 지각변동 일으키나 9 완소마키 05.29 2224
3569 나도한마디 ‘PS4’ 4천만대 판매 돌파! 독주는 계속된다 5 완소마키 05.29 2569
» 나도한마디 영화 '워크래프트' 또 하나의 흥행신화를 쏠 수 있을까 9 완소마키 05.28 2268
3567 나도한마디 블리자드 신작 ‘오버워치’ 출격 준비 완료 3 완소마키 05.23 1618
3566 나도한마디 리그 오브 레전드, 대기록 달성을 눈앞에 두다 3 완소마키 05.20 1830
3565 나도한마디 [설문] 내가 선호하는 모바일게임 장르는? title: 크로우1(블로거만 구입가능)9timez 05.18 7753
3564 나도한마디 서든어택 2 ‘韓日’ 동시 공략 나선다 3 완소마키 05.16 1777
3563 나도한마디 게임은 ‘발’로 만드는 것이 아닙니다 3 완소마키 04.29 2020
3562 나도한마디 화이트데이, 15년 전의 못 이룬 꿈을 다시 꾸다 완소마키 04.28 4033
3561 나도한마디 [설문] 게임머니의 가치, 높은 게 좋을까? 낮은 게 좋을까? 1 title: 크로우1(블로거만 구입가능)9timez 04.26 1068
3560 나도한마디 게임업계 첫 정치인의 탄생을 축하하며... 완소마키 04.18 4362
3559 나도한마디 블리자드, 불법 행위에 철퇴를 날리다 1 완소마키 04.08 3912
3558 나도한마디 중견업체, 다양한 플랫폼으로 반전을 노린다 완소마키 03.29 3590
3557 나도한마디 [설문] "VIP"시스템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 title: 크로우1(블로거만 구입가능)9timez 03.07 40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6 Next
/ 226
접속이 쉽고 간단하고 빨라서
bar
32 (35%)
그냥 재밌어서
bar
8 (8%)
게임을 하고 싶은데 시간이 별로 없어서
bar
7 (7%)
친구 및 지인들과 어울리기 위해
bar
3 (3%)
다른 플랫폼 게임에 질려서
bar
4 (4%)
쉽게 시작하고 쉽게 접을 수 있어서
bar
14 (15%)
돈이 별로 안들어서
bar
5 (5%)
기타
bar
16 (17%)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