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01.jpg

<라이즈 오브 킹덤즈>로 유명한 릴리스 게임즈의 신작 <AFK 아레나>가 정식 출시됐습니다. 특별한 조작 없이도 자동으로 재화가 증가하는 방치형 RPG인 <AFK 아레나>는 간단한 조작과 시스템 덕분에 누구나 쉽게 익숙해질 수 있는 게임입니다. 특히, 방치형 게임 시스템 덕분에 무과금 유저들도 크게 스트레스 받지 않고 플레이 할 수 있습니다.

영웅 5명으로 팀을 구성해 마주보고 있는 5명의 적들과 지속적으로 전투를 펼치는 것이 게임의 기본이자 전투의 전부라 해도 무방할 정도로 플레이에 깊이는 없습니다. 캠페인을 통해 월드맵의 각 지역을 돌아다니며 점점 강해지는 적들과 전투를 펼치고, 야외로 구분된 카테고리에서는 이계의 미궁, 시련의 탑 등에서 더 많은 보상을 얻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부수적인 컨텐츠들도 전부 전투를 통해 게임이 진행되기에 전투 자체에 큰 재미를 느끼지 못한다면 <AFK 아레나>에 질리는 시간이 좀 더 빨리 다가오겠죠.

01_결과.png
방치형 게임의 장점은 무과금 유저도 부담 갖지 않고 즐길 수 있다는 점

02_결과.png
5대 5로 펼쳐지는 전투

03_결과.png
반복적인 전투를 통해 고층으로 올라가는 시련의 탑

04_결과.png
여러 경로를 통해 목적지까지 이동하는 이계의 미궁


때문에 전투를 펼치는 영웅이 <AFK 아레나>에서는 중요하게 작용합니다. 영웅은 노말, 레어, 에픽 등의 등급으로 구분되며 영웅마다 자체적인 스토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따로 캠페인을 통해 이야기를 전달해 주지 않기에 영웅 개개인의 스토리를 살펴볼 수 있지만, 단지 띄어쓰기만 적용된 한국어 번역 때문에 읽는 것이 고역입니다. 물론, 영웅 스토리 자체가 흥미롭지도 않고요.

영웅은 간편 착용으로 자신이 소유한 장비 중에서 가장 좋은 것을 손쉽게 착용시킬 수 있으며, 레벨업 버튼을 꾹 누르고 있는 것만으로 재료만 된다면 레벨이 쭉쭉 올라 육성의 재미가 있습니다. 캠페인을 진행하다가 막힐 경우 레벨업을 좀 거치면 클리어하지 못한 스테이지도 쉽게 클리어 할 정도로 영웅의 등급과 레벨이 스테이지 클리어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05_결과.png
가독성이 상당히 떨어져 그다지 읽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는다

06_결과.png
레벨업을 통해 방어, 공격, 체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2-19 스테이지를 클리어 하거나 VIP2 등급이 되면 전투 속도를 2배속으로 올릴 수 있으며 자동사냥은 처음부터 지원합니다. 자동사냥의 경우 그저 게이지가 차면 스킬을 자동으로 사용하는 정도인데, 애초에 전투가 간결하고 특별한 조작이 필요 없기에 자동 전투도 그저 자동 스킬에만 적용된 모습입니다.

영웅 5명으로 팀을 구성할 때 전방에 2명, 후방에 3명을 배치하는데 일반적으로 앞에는 체력이 높은 탱커형, 후방에는 마법사와 같이 딜러형을 배치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초반에는 레벨이 깡패라는 말이 있듯이 영웅의 조합이나 배치의 장점이 크게 살아있지 못합니다. 향후 이런 것을 살린다 해도 전투 자체에서 느끼는 재미가 생각보다 떨어져 조합의 신선도가 큰 의미를 갖지 못할 것으로 보이고요.

07_결과.png
자유롭게 영웅들을 조합해 전투를 즐길 수 있다


<AFK 아레나>와 같은 방치형 게임은 모바일 게임 초기 유행을 타고 많은 인기를 받은 것이 사실이지만, 이제 이런 부류의 게임들에게는 양산형 게임이라는 호칭이 더 어울려 보입니다. 그만큼 비슷비슷한 게임들이 많은 현 시점에서 자기만의 독특함을 가지지 못한 방치형 게임은 양산형 게임과 같은 결과를 맞을 뿐입니다.


Who's 완소마키

profile
요즘 모바일 게임에 급관심...

추천/리뷰/공략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50 / 댓글 작성: 2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45 온라인게임 진짜 MMORPG! 파이널 판타지14 칠흑의 반역자 new 트릭 03.29 91
2744 패키지게임 <바이오 하자드 RE: 3> 체험판, 짧지만 강렬하다 1 update 완소마키 03.28 64
2743 웹게임 뮤 이그니션2 쟁걸리니까 핵꿀잼 안들 03.25 216
2742 패키지게임 <울센 로드 오브 메이헴> 핵앤슬래쉬의 장점을 흡수하다 완소마키 03.25 134
2741 패키지게임 <데이즈 곤> 2% 부족한 독점작 1 완소마키 03.22 144
2740 온라인게임 <콜오브듀티 워존> 배틀로얄의 새로운 강자 등장 완소마키 03.21 188
2739 모바일게임 <나이트후드> 무난한 캐주얼 게임의 재미 완소마키 03.07 742
2738 패키지게임 <파이널 판타지 7 리메이크> 체험판, 어머 이건 사야 돼 1 완소마키 03.04 645
2737 패키지게임 <코만도스 2 HD 리마스터> 짜증과 불편함이 추억을 뭉개는 순간 완소마키 03.03 664
2736 온라인게임 <헌터스 아레나: 레전드> 배틀로얄과 대전 격투가 만나다 3 완소마키 03.01 701
2735 모바일게임 <킥 플라이트> 4대 4 공중 액션의 쾌감 완소마키 02.25 478
» 모바일게임 <AFK 아레나> 흔하기 흔한 양산형 게임 완소마키 02.15 792
2733 모바일게임 <카운터사이드> 끔찍한 혼종의 탄생 완소마키 02.11 672
2732 온라인게임 <레전드 오브 룬테라> 라이엇의 새로운 도전 1 완소마키 02.07 938
2731 모바일게임 궁에서 펼쳐지는 영화같은 이야기 운명의사랑:궁 ! 프리에버 01.28 335
2730 패키지게임 <드래곤볼 카카로트> 아재의 마음을 울리다 완소마키 01.25 9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2 Next
/ 172
~2020-03-31 (결과 보기)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