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 온프에 글등록하고 문화상품권 받자!

2일, 게임문화재단 주관, 문체부-한콘진 후원 ‘게임과몰입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국제 심포지엄 개최 
국내외 저명한 학자들 한자리 모여 게임과몰입 진단기준 토론 
다양한 입장 엇갈린 가운데 향후 상호 이해의 폭 넓히기 위한 공동연구 추진

최근 세계적인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인터넷 게임이용 장애, ‘게임과몰입’에 대한 국내외 유수 연구자들의 학술 토론의 장이 마련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이 후원하고 게임문화재단(이사장 직무대행 강신철)이 주관하는 ‘게임과몰입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 국제 심포지엄이 지난 2일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열렸다.

1부에서는 해외 전문가들이 게임과몰입 진단기준의 주요 쟁점에 대해 다양한 발표를 진행했다. 첫 번째 발제자인 임상 심리학자이자 코너티켓 의대 박사후 연구원인 미국 심리학회 중독심리학 메레디스 긴리(Meredith Ginley) 박사는 미국의 진단기준인 ‘정신장애의 진단 및 통계 편람(Diagnostic and Statistical Manual of Mental Disorders, DSM)’ 제5판(DSM-5)에 따른 게임과몰입을 설명했다. 긴리 박사는 게임과몰입 문제에 대한 데이터들이 보다 많이 수집되어야 하며, 장애를 일관성 있게 진단하는 것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두 번째 발제자인 요엘 빌리외(Joel Billieux) 세계보건기구(WHO) 자문위원이자 룩셈부르크대학교 임상심리학 교수는 게임과몰입을 정신장애로 개념화하고 있는 국제질병분류 제 11판(ICD-11)의 베타버전을 설명하면서, ICD-11 게임과몰입 제안이 건강한 게임이용을 병리화하거나 도덕적 공황을 유발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요엘 빌리외 교수는 DSM-5 기준을 사용한 기존 IGD(인터넷게임장애, Internet Game Disorder) 연구에는 유병율이 과대평가 되었는데 이는 ICD-11기준과는 반대로 DSM-5 기준에서 기능적 결함이 필수 기준으로 들어있지 않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기능적 결함으로 인해 치료가 요구되는 사람들이 많아지기 때문에 문제적 게임사용을 공공 건강 문제로 봐야한다고 주장했다.

세 번째 발제자인 마크 그리피스(Mark Griffiths) 노팅엄 트렌트 대학의 행동중독 교수는 “게임과몰입은 실제로 존재하는 만큼 DSM-5와 ICD-11에 포함될 필요가 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터넷 게임과몰입 유병률은 기존 연구결과보다는 작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지막 발제를 맡은 국제 DSM-5 위원회 실무위원이자 호주 시드니의 아동청소년정신과 의사인 필립 탐(Philip Tam)은 “‘인터넷 중독(Internet Addiction)’이라는 용어보다는 ‘인터넷 게임과몰입(Internet gaming disorder)’ 또는 ‘문제적 인터넷 사용(Problematic Internet Use)’이라는 용어가 보다 적합하다”고 말했다. 또한 장애를 정확하게 측정하는 기준을 만들 수 있을지, 더불어 정신장애로 분류하는 것이 맞는지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한 많은 경우 내재된 정신건강 문제나 가족 내의 기능이상과 긴장상태가 존재하며 이것이 게임과몰입을 유발하는 선행 요인이 되고, 게임과몰입을 적절하게 다루는 것을 더욱 복잡하게 만든다 라고 지적했다.

2부 패널토론에서 좌장을 맡은 블라단 스타서빅(Vladan Starcevic) 호주 시드니 의대 정신과 학과장은 문제적 게임 이용의 정신과 진단 대상 여부에 대한 근본적인 의문을 제기했다. 스타서빅 학과장은 “가족 간의 갈등처럼 장애가 아니거나 정신장애로 진단하지 않아도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한 분야가 있다”며 진단 기준을 명확하게 세우고 정신장애가 아닌 문제적 게임이용과 정신장애에 해당하는 문제적 게임이용 사이를 뚜렷이 구분하는 것은 어렵다고 강조했다.

토론자로 나선 로렌스 램(Lawrence Lam) 시드니 의대 공공보건 책임자이자 홍콩 퉁와대 (학술)부학장은 “게임 자체로는 문제가 되지 않으며, 게임을 어떻게 이용하느냐가 관건”이라며 “게임과몰입 문제는 개인의 문제보다는 공공보건 차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국내 학자로 토론에 참여한 한덕현 중앙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는 “약 1,000개의 게임과몰입 치료사례를 가지고 있는데, 게임으로 인한 문제 행동은 게임 자체로 인한 것이라기보다는 공존 질환, 가족, 아이들의 스트레스에 의한 것이었다. 그래서 IGD 진단 기준에 이들 공존 질환, 환경적 요소가 고려되어야 한다”고 이야기 했다. 또, 게임과몰입에 대해 완벽한 진단도구가 마련되지 않는 이상, 게임을 정신장애로 진단하는 것은 아주 조심스럽게 접근해야 한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한편, 게임문화재단은 이번 국제심포지엄을 계기로 국내외 학자들이 참여하는 연구위원회를 구성하고, 게임과몰입 진단기준 마련을 위한 다양한 관점의 국제공동연구를 추진한다. 미국과 유럽에서 2차, 3차 심포지엄도 열릴 계획이다.

[온라이프]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34251 그외정보 넥슨, 2017년 3분기 연결 실적 발표 11.10
34250 그외정보 조이시티, 북미 법인 ‘조이시티 아넥스’ 설립 11.10
34249 그외정보 넥슨, 종합 콘텐츠 페스티벌 ‘네코제’ 개최 일정 공개 11.10
34248 그외정보 MMORPG ‘신 천상비’, 시즌제 서버 ‘신룡승천 S3’ 오픈 11.10
» 그외정보 게임과몰입, 정신장애 개념화에 대한 도전과제 11.10
34246 그외정보 넥슨, 다큐멘터리영화 ‘시리아의 비가(悲歌)’ 13일 첫 시사회 11.10
34245 그외정보 플레이위드, ‘카발’ 시리즈 PC방 퍼블리싱 계약 11.10
34244 그외정보 펄어비스 분기 실적발표... ‘검은사막’ 성장세 지속 11.10
34243 신작&베타 파라곤, 대격변! ’손맛’이 다르다 11.10
34242 그외정보 월드 오브 탱크, WGL APAC 2017 추가 시즌 파이널 개최 11.10
34241 그외정보 10월 재론칭한 ‘대항해시대 온라인’ 5년 만에 최고 동시접속자 수 기록 11.10
34240 그외정보 엘소드, 애니메이션 정식 방영 및 기념 이벤트 실시 11.09
34239 업데이트 클로저스, ‘볼프강 슈나이더’ 특수요원 업데이트 11.09
34238 그외정보 엔씨소프트, 2017년 3분기 실적 발표 11.09
34237 그외정보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 2017년 3분기 실적 발표 11.09
34236 그외정보 조이맥스, 2017년 3분기 실적 발표 11.0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43 Next
/ 2143
뽑기나 수집할 때 제일 재밌다!
bar
4 (11%)
캐릭터 육성이 젤 재밌지!
bar
13 (38%)
어려운 난관이나 스테이지를 해결할 때
bar
4 (11%)
친구나 지인이랑 함께 게임할 때
bar
8 (23%)
그냥 어디서나 게임하는 것 자체가 재밌음
bar
3 (8%)
새로운 게임이 나와서 해볼 때
bar
4 (11%)
푸쉬 보상을 받을 때
bar
3 (8%)
기타
bar
5 (14%)
많이 본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