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2.04 13:25

[ 알리는 글 ]

조회 1122 추천 1 댓글 3

안녕하세요. 4년 뒤, 게임 칼럼니스트 혹은 비판가 임희택 입니다.

칼럼니스트라는 것이 현대적 이미지에서 대단하고 거창한 것으로 보이지만, 제가 게임 칼럼니스트 혹은 비판가의 꿈을 만들 때는 게임 칼럼니스트는 거의 전무했습니다. 칼럼니스트라는 명칭보다는 기자라는 명칭으로 그 비슷한 역할을 해왔던 것이 제가 바라본 칼럼니스트의 시초니까요.

게임을 좋아합니다.
게임을 사랑합니다. 그래서 시작하게 된 거죠.
이 글을 보고 게시는 이 곳에서 말입니다.

많은 분들이 저를 비평, 비난, 질타하실 때마다, 제가 드는 생각은 아직 멀었구나! 라는 생각입니다. 그래서 몇 년 동안, 제가 쓰는 타이틀은 항상 ‘5년 뒤이었습니다. 사실 1년이 지날 때마다, 수를 줄여나갔어야 했는데, 실제로 노력하지 않았기 때문에 그럴 수 없었습니다.

타인에게는 몰라도..
나 스스로는 무엇을 하고 있는지 잘 알고 있기 때문이죠.
이제는 부끄러워도 움직이겠습니다.
앞으로도 말입니다. 

그런데 이제 욕을 많이 먹을까 합니다.
그 많은 욕이 저를 더 단단하게 하고, 부끄럽게 하고, 움직이게 할 테니 말입니다.

Who's 임희택

profile
게임 방송 MC&패널이 될 것이다.
게임 칼럼니스트가 될 것이다.
당신이 날 보고 있다면, 그렇게 될 것이다.
Comment '3'
  • ?
    Xenia 2013.02.06 17:34

    오... 꿈으로 한 발 내딛으셨군요. 축하드립니다.  :D

  • 임희택 2013.02.09 13:29
    #Xenia

    안녕하세요.^^ 오랜만이네요.

    게임에 대해서,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던, 그 제니아님이 아니신가요.^^ 아하하

    꿈이라고 하기엔 과분하지만, 멍청함을 조금 더 보이면서.. 욕을 먹어야 성장하는 스타일이라..

    자폭 직전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예전처럼, 게임에 대해서... 좋은 말씀들 해주실거라 믿어요.

  • ?
    H7 2013.02.14 07:05

    꼭 MC되세요 지켜보겠습니다

     

    망전에서 잠깐 뵌적 있는데 째섭에서

    초귀류라는 피오나로 뵌적이 ㅎㅎㅎ


칼럼니스트

포인트 안내 - 글 작성: X / 댓글 작성: 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 아키에이지를 보는 언론사의 입장 28 임희택 02.09 6102
2 아키에이지 한달 안에 망한다 55 임희택 02.04 11655
» [ 알리는 글 ] 3 1 임희택 02.04 11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특정 장르의 편중화
bar
2 (5%)
과도한 과금 유도
bar
25 (73%)
신선하고 창의적인 국산 게임의 부재
bar
3 (8%)
지나친 정부 규제
bar
1 (2%)
수입게임의 난립
bar
2 (5%)
기타
bar
1 (2%)
많이 본 게시물